전체뉴스 71-80 / 5,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바둑 새로 쓴 신진서, 새해엔 세계바둑 평정한다

    ... 응씨배다. 4년마다 한 번씩 개최되는 데다 우승상금도 40만달러로 가장 많아 '바둑 올림픽'으로 불리는 응씨배는 프로기사들에게 꿈의 무대다. 한국 기사중에서는 조훈현·서봉수·유창혁·이창호·최철한 9단이 응씨배 우승 계보를 이었고 이세돌·박정환 9단은 아쉽게 정상을 밟지 못했다. 신진서는 세계 정상으로 오르는 첫 관문인 응씨배 준결승에서 대결하는 자오천위와 상대 전적에서 3승 1패로 앞서 있다. 예상대로 자오천위를 꺾는다면 다른 준결승인 셰커 8단과 이치리키 ...

    한국경제 | 2021.01.08 08:35 | YONHAP

  • thumbnail
    32년 만에 최고 승률 신진서, 상금 첫 10억원 돌파

    ... 자리 잡은 신진서 9단이 데뷔 첫 상금 10억원을 돌파했다. 한국기원은 2020년 상금 랭킹 집계 결과 신진서가 10억3천800만원을 벌어들여 1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발표했다. 이로써 신진서는 2001년 이창호 9단, 2014년 이세돌 9단, 2019년 박정환 9단에 이어 통산 네 번째로 10억원을 돌파한 프로기사가 됐다. 지난해 76승 10패로 연간 승률 88.37%를 기록한 신진서는 1988년 이창호 9단이 세운 종전 최고 승률 88.24%(75승 10패)를 ...

    한국경제 | 2021.01.04 13:27 | YONHAP

  • thumbnail
    [여기 어때] '천사의 섬' 신안 예술 여행

    ... 사이에서 세 자녀를 출산한 첫 번째 부인 역시 신안 태생이었다고 한다. 신안 출신의 역사적 인물로는 흑산도에서 유배 생활을 했던 정약전과 임자도에 유배됐던 조희룡을 들 수 있다. 하의도에서 태어난 김대중 대통령과 비금도의 이세돌 바둑기사도 빼놓을 수 없다. 정약전은 흑산도에서 '자산어보'를 집필했는데, 그가 머물렀던 서당이 보존되어 있다. 조희룡은 우리나라에서 매화를 가장 잘 그린 서화가로 알려져 있다. 임자도에 있는 조희룡기념관은 조희룡미술관으로 ...

    한국경제 | 2020.12.30 07:30 | YONHAP

  • thumbnail
    '세기의 대결 2탄'…박세리, AI 엘드릭과 골프 대결

    '골프 여왕' 박세리(43)가 인공지능(AI) 골프 로봇 엘드릭과 정면 승부를 펼친다. 4년 전 이세돌 9단과 구글 딥마인드의 알파고의 바둑 대국에 이은 '두 번째 세기의 대결'인 셈이다. SBS TV는 내년 1월 '세기의 대결! AI vs 인간'에서 박세리와 엘드릭의 골프 대결을 중계한다고 9일 밝혔다. 박세리와 엘드릭의 대결은 일반적인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이 아닌 롱드라이브, 홀인원, 퍼팅 등 총 3가지 ...

    한국경제 | 2020.12.09 09:21 | 조희찬

  • thumbnail
    박세리, AI골퍼 '엘드릭'과 대결…이세돌 vs 알파고 이을 승부

    SBS '세기의 대결! AI vs 인간'…종목은 롱드라이브·홀인원·퍼팅 '골프 여제' 박세리가 바람의 세기와 지형까지 스스로 읽어낼 수 있는 AI(인공지능) 골퍼 '엘드릭'과 정면 대결한다. 4년 전 바둑기사 이세돌 9단과 AI 기사 '알파고'의 대국에 이은 세기의 대결 2탄 격이다. SBS TV는 내년 1월 '세기의 대결! AI vs 인간'에서 박세리와 엘드릭의 골프 대결을 방송한다고 9일 밝혔다. 박세리와 엘드릭은 총 3라운드 경기에서 ...

    한국경제 | 2020.12.09 07:00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1600년 전 바둑돌

    ... ‘착수, 수읽기, 포석, 국면’ 등의 기초 표현뿐 아니라 ‘대마불사(大馬不死)’나 ‘미생(未生)’ 같은 전문용어도 익숙하다. 이런 점을 고려하면 인공지능(AI) 시대 도래를 알린 알파고가 이세돌 9단과 한국에서 대국을 한 것도 우연이 아닐 것이다. 바둑에 대한 기록은 삼국시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삼국사기》에는 바둑을 좋아했던 백제 개로왕을 노리고 고구려가 바둑고수인 승려 도림을 스파이로 파견한 장면(475년)이 기록돼 있다. ...

    한국경제 | 2020.12.08 17:47 | 김동욱

  • thumbnail
    2021년 다시 만날 故김광석…"AI기술 사회적 논의 계기 마련"

    ... "AI의 발전을 보면 마치 경찰과 도둑 같은 느낌도 든다. AI 기술이 발전할수록 그걸 악용하는 것을 막는 장치도 만들어야 해서 AI와 AI를 가르치는 AI 간의 학습과 대결 구도가 생긴다"고 덧붙였다. 이번 프로젝트는 역시 이세돌과 알파고 간 바둑 대결에서 비롯했다. 남 국장은 "이세돌 9단의 은퇴 대국에서 AI가 3년 새 어마어마하게 발전한 걸 볼 수 있었다. 알파고가 새로운 알파고를 이기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AI는 인간의 1년 동안 몇백 년을 건너뛰었다"고 ...

    한국경제 | 2020.12.07 07:00 | YONHAP

  • thumbnail
    8명의 기사에게만 허용된 타이틀…바둑 '명인전' 부활

    ... 바둑 대회였다. 한국 바둑의 대부 고(故) 조남철 9단이 초대 우승자다. 이후 당대 최고 기사들이 명인에 오르며 대회 명성을 쌓았다. 그러나 2016년 1월 제43기 대회를 끝으로 중단됐다. 마지막 우승자는 지금은 은퇴한 이세돌 9단이다. 명인전이 약 4년 11개월 만에 돌아온다. 한국기원은 이달 말 명인전 예선전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한국기원과 한국일보는 지난 4일 명인전 부활 협약식을 열었다. 한국기원은 대회 운영 전반을 맡고, 한국일보는 기보 ...

    한국경제 | 2020.12.06 14:39 | YONHAP

  • thumbnail
    '유퀴즈' 신진서 9단 "인공지능과 같은 수 둬, 별명 '신공지능'"

    ... 블럭' 신진서 9단이 자신의 별명을 언급했다. 2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83회 월드 클래스 특집에는 13세에 이창호를 이긴 소년, 승률 9할 신진서 9단이 출연했다. 조훈현, 이창호, 이세돌을 이어 한국의 바둑 계보는 잇는 신진서 9단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별명이 '신공지능'이라고 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진서 9단은 "어려웠던 대국이 있었는데 인공지능과 같은 수를 뒀다고 하더라. 그래서 ...

    텐아시아 | 2020.12.02 21:13 | 신소원

  • thumbnail
    북한, 바둑교육 장려 나서…유치원·학교·학원에 교육과정 신설

    ... 조직하고 1991년 국제바둑연맹에 가입하는가 하면 2015년 평양을 비롯한 각 지방에 바둑원을 설립하고, 아마추어 바둑 대회 개최와 온라인 바둑 게임 개발에도 적극적이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구글의 인공지능 '알파고'와 이세돌 9단의 대국에서 알파고가 4승 1패로 이긴 사실을 대국 2년 뒤인 2018년 소개하기도 했다. 다만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학교 방학을 연장한 상황에서 학원에 바둑학과를 개설한 것은 학원 수업으로 학교 교육의 ...

    한국경제 | 2020.12.02 17: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