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9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퀴즈' 비틀즈 전속 사진작가→'여신강림' 야옹이, 월드클래스 총출동

    ... 조세호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기도 했다고. 월드클래스 사진작가가 직접 찍은 두 자기 사진도 깜짝 선보일 예정이다. 세계 바둑 랭킹 1위이자 한국 바둑의 미래 신진서 9단도 ‘유 퀴즈’를 찾는다. 2018년 이세돌 9단을 꺾고 우승해 세계 바둑 팬의 이목을 모은 자기님은 국내 최연소 바둑 일인자에 오르기까지의 노력을 생생히 전달한다. 인공지능과 똑같은 수를 내다보며 ‘신공지능’이라는 별명을 얻은 자기님의 00년생 답지 않은 무게감이 ...

    텐아시아 | 2020.12.02 11:18 | 태유나

  • thumbnail
    '쇼미9' 스윙스, 컨트롤비트로 스카이민혁 격파…현실은 굴욕? [종합]

    ... 쏟아졌다. 스윙스는 요리사 복장을 하고 있던 스카이민혁에게 다가가 모자를 벗긴 후 팔로 목을 감아 기선을 제압한 뒤 랩을 쏟아냈다. 스윙스의 무대에 출연자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 다른 참가 래퍼 저스디스는 "이세돌의 78수 같은 느낌이었다"며 '신의 한수'였다고 평가했다. 결국 스윙스는 61표를 획득, 39표를 얻은 스카이민혁보다 약 2배에 가까운 득표로 팀의 자존심을 지켰다. 이날 대결에서 패한 팔로알토-코드 쿤스트 ...

    텐아시아 | 2020.11.28 11:46 | 최지예

  • thumbnail
    美 MIT "AI와 로봇, 일자리 감소 아닌 증가 이끌 것" [노경목의 미래노트]

    ... 다보스포럼에서 4차 산업혁명이라는 단어가 소개된지 만 5년이 가까워 오고 있다. 사물인터넷(IoT) 등을 활용한 지능화로 생산과 물류, 일상생활에 큰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는 주장이었다. 여기에 2016년 구글의 인공지능(AI)이 이세돌을 꺾는 '알파고 쇼크'가 겹쳤다. 의사와 변호사 등 전문직부터 화물차 운전사와 생산직 근로자까지 AI에 대체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5년, 10년이면 일자리가 크게 감소할 것이라는 예상이 대세가 됐다. AI와 로봇은 ...

    한국경제 | 2020.11.28 10:42 | 노경목

  • [사설] AI 해마다 퀀텀점프 하는데 5년 뒤에나 가르친다니

    ... 가르치겠다니, AI 교육의 필요성에 대한 인식과 의지, 기본 역량이 있기나 한지 의구심을 불러일으키는 것이다. 4차 산업혁명이 우리 삶을 변화시킨 게 언제 적부터인가. 구글 AI 프로그램이 ‘바둑의 신’ 이세돌 9단을 꺾은 ‘알파고 쇼크’로 세계인이 놀랐던 게 벌써 5년이 다 돼 간다. 그런데도 5년 후에나 정규 교과에 담겠다니 그동안 뭘 했으며, 교육 예산이 넘치는데 준비 기간은 왜 그리 오래 걸리는지 묻지 않을 ...

    한국경제 | 2020.11.22 18:24

  • thumbnail
    "AI 시대, 인간의 반성적·철학적 사고 부각될 것"

    인공지능(AI) 기술이 발전을 이어가면서 이제 우리 인간은 직업을 넘어 존재 가치에 대해서까지 위협받는 수준에 이르게 됐다. 2016년 이세돌 9단이 알파고와의 바둑 대전에서 참패하는 광경을 목격하면서 “인간은 더 이상 쓸모가 없다”고 자조하는 분위기가 사회 전반에 퍼지기도 했다. 11일 ‘글로벌인재포럼 2020’에서 ‘AI시대, 인간다움에 집중하라’ 기조세션 발표자들은 “AI ...

    한국경제 | 2020.11.11 17:37 | 정연일

  • thumbnail
    "우버·아마존처럼…AI 활용해 새 가치 창출하는 시장 키워야"

    ... 위협적인 존재가 될 수 없다고 단언했다. “3세 어린아이 지능을 뛰어넘는 AI가 나타나는 건 우리 생애엔 불가능하다”며 “최소 100~300년이 걸릴 것”이라고 확신했다. 2016년 구글 알파고가 이세돌 프로 바둑기사를 누른 일도 언급했다. 조던 교수는 “수백~수천 개의 컴퓨터를 동원해 바둑판 위에서 가능한 수를 찾은 것”이라며 “지능을 가졌다기보단 검색과 계산을 더 잘했다고 봐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0.11.11 17:31 | 김우섭

  • thumbnail
    "ETRI 목표는 글로벌 AI 강국…기술 싸움꾼 1000명 키울 것"

    ... 이상 직원들의 반발이 만만치 않았다. 한 사내 세미나에선 김 원장이 AI 연구기관으로 전환 방향을 설명하자 참석자 절반이 자리를 박차고 나가기도 했다. 김 원장은 AI의 본질을 설파하면서 직원들을 계속 다독였다. “이세돌 9단이 구글 AI 알파고와 대국한 곳은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이 아니다. 해저 광케이블로 연결된 초고속 통신, 텐서플로(TPU) 48개를 장착한 슈퍼컴퓨터와 전 세계 데이터센터가 연결된 가상공간이다. AI는 좁은 의미의 소프트웨어가 ...

    한국경제 | 2020.11.11 17:17 | 이해성

  • thumbnail
    마이클 조던 교수 "새로운 가치 만드는 AI 시장 키워야"[글로벌인재포럼 2020]

    ... 말했다. 그는 “우리 생애에 3세 어린 아이 지능을 뛰어넘는 AI가 나타날 수 없다고 확신한다”며 “이들을 따라잡는데 최소 100년~300년이 걸린다”고 했다. 2016년 구글 알파고가 이세돌 프로 바둑기사를 누른 일도 언급했다. 조던 교수는 “수백~수천 개의 컴퓨터를 동원해 바둑판 위에서 가능한 수를 찾은 것”이라며 “지능을 가졌다기보단 검색을 더 잘했다고 봐야 한다”고 평가절하했다. ...

    한국경제 | 2020.11.11 12:02 | 김우섭

  • thumbnail
    日 AI 도로보군, 200점 만점 대입서 185점…내년 도쿄대 입학 노려

    ‘인공지능(AI)이 일본 최고 명문 도쿄대의 입학시험을 치른다면?’ 구글이 개발한 AI 바둑 프로그램인 알파고가 이세돌 9단을 4 대 1로 꺾으면서 인류에게 충격을 준 2016년 3월, 일본에서는 AI를 도쿄대에 입학시키는 프로젝트가 한창이었다. 일본 국립정보학연구소(NII)가 개발한 AI 도로보군이 주인공이다. 도쿄대의 ‘도’와 ‘로봇’, 어린 남자의 호칭인 ‘군’을 ...

    한국경제 | 2020.11.09 17:28 | 정영효

  • thumbnail
    AI와 인간, 이세돌 vs 알파고 이후 세기의 대결

    ... AI, 최고의 프로파일러와 얼굴 인식만으로 사람의 마음을 읽는 AI, 박세리와 골프 치는 AI 등 흥미진진한 대결이 예고됐다. 이 밖에도 주식 투자 등 총 6개 분야에서 인간과 AI가 겨룬다. 이는 인류에게 충격을 줬던 바둑기사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대국 이후 4년 만에 펼쳐지는 인간과 AI 간 대결이라 주목받는다. 제작진은 "그동안 AI가 인간의 두뇌를 뛰어넘어 인류를 지배할 것이라는 두려운 예측도 있지만, 사람과 공존하며 인간의 삶을 더욱 풍요롭게 하는 유용한 ...

    한국경제 | 2020.11.06 10: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