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21-6830 / 6,9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부 '북핵 다자회담' 낙관

    ... '선(先) 3자, 후(後) 다자' 회담의 틀로 북핵대화의 흐름이 조성되고 있는 상황에서 이같은 언론보도가 대북비판 여론을 자극, 대화기조가 흐트러지지 않을까 노심초사하는 모습도 보인다. 라종일(羅鍾一) 청와대 국가안보보좌관과 이수혁(李秀赫) 외교통상부 차관보가이날 라디오 방송에 출연, 밝힌 내용을 종합하면, 다이빙궈(戴秉國)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방북 결과를 갖고 미국을 방문, 협의한 결과를 토대로 북.미.중 3국이 구체적인 회담 형식과 시기에 대한 실무협의 ...

    연합뉴스 | 2003.07.21 00:00

  • 카이저 美 부차관보 대북정책 조율차 방한

    도널드 카이저 미 국무부 부차관보 일행이 북한의 마약거래와 위조지폐 방지대책 등을 논의하기 위해 13일 오후 방한했다. 카이저 부차관보는 2박3일 동안 외교통상부 이수혁(李秀赫) 차관보와 위성락 북미국장, 청와대의 김희상 국방 보좌관, 반기문 외교 보좌관 등을 만나 대북정책을집중조율할 예정이다. 익명을 요구한 정부 당국자는 13일 " 카이저 부차관보가 북한의 마약거래와 위조지폐 등 법집행 이슈에 대해 (한.미간) 서로의 정보를 교류하고 네트워크를 ...

    연합뉴스 | 2003.07.13 00:00

  • 김운용 아들 救命 '전방위 로비'..통외통위 여야위원 외교부에 전화 압력

    ... 등을 통해 정훈씨 구명에 대한 협조를 요청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의원들의 전화는 외교부 고위당국자 2∼3명에 집중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외교부 내에선 윤영관 장관이 '외압'을 차단하지 못하고 북핵 문제 전담자인 이수혁 차관보를 불가리아 현지에 보내기로 했다가 취소해 부처의 위신을 실추시켰다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이와 관련,한나라당 김영선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김 부위원장의 아들 석방운동이든,평창 유치 방해 의혹이든 국회 차원의 진상조사와 ...

    한국경제 | 2003.07.08 00:00

  • 통외통위 의원도 외교부 압력

    ... 받는 등 국회와 외교부를 상대로 전방위 로비를 펼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그동안 외교부 내에선 비판론이 많이 제기돼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윤영관(尹永寬) 외교부 장관이 '외압'을 차단하지 않고 북핵 문제 전담자인 이수혁(李秀赫) 차관보를 불가리아 현지에 보내기로 했다가 취소한 것과 관련, 외교부의 위신을 실추시켰다는 내부비판이 제기되고 있다. 다른 외교부 관계자는 "일반국민도 아니고 미국 영주권을 가졌던 사람에 대해 차관보까지 보내 구명운동을 펼치려 ...

    연합뉴스 | 2003.07.08 00:00

  • 이수혁 "재외국민 보호차원"

    이수혁(李秀赫) 외교통상부 차관보는 7일 외교부가 김운용(金雲龍)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의 아들 정훈씨의 구명을 위해 자신의 불가리아 파견을 검토했던 것과 관련, "이는 재외국민 보호 차원이지,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와 직접 연계돼 검토됐던 것은 아니다"고 주장했다. 이 차관보는 이날 기자회견을 갖고 "김 위원이 정부 고위인사를 불가리아에 파견, 외교적 노력을 해줬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밝혀 이를 검토하는 과정에서 차관보를 파견하자는 안이 나왔다"며 ...

    연합뉴스 | 2003.07.07 00:00

  • 외교부, 김운용 위원 아들구명에 차관보 동원계획

    외교통상부가 김운용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의 요청을 받고 인터폴에 체포돼 불가리아 소피아에 구금중인 김위원의 아들 정훈(45)씨를 돕기 위해 이수혁(李秀赫) 차관보를 소피아로 보낼 일정을 마련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외교통상부는 2-3주전 김위원으로 부터 연락을 받은 뒤 간부 회의를 열어 이 차관보를 8일부터 10일까지 불가리아에 파견키로 결정, 이 차관보 명의로 8일 오후 1시 15분 대한항공 KE 905 편으로 불가리아로 출국해 12일 ...

    연합뉴스 | 2003.07.07 00:00

  • 김부위원장, 아들 구명 운동.. 외교부, 관계자 파견계획 세웠다 취소

    김운용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부위원장이 외교통상부를 통해 불가리아에서 구금된 아들 정훈씨(45·미국명 존 킴)의 석방운동을 벌였고,외교부는 이를 위해 이수혁 차관보를 현지에 파견하는 계획을 세웠던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7일 "김 부위원장이 여러 차례에 걸쳐 국장 또는 차관보급 인사가 현지로 가서 아들 문제를 해결해 달라고 요청했다"며 "이 차관보가 8일부터 12일까지 현지를 방문하려고 했지만 불가리아 정부측이 협의를 기피해 지난 ...

    한국경제 | 2003.07.07 00:00

  • 외교부 '金위원 아들 구명운동' 취소

    ... 김운용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의 요청을 받고 인터폴에 체포돼 불가리아 소피아에 구금 중인 김 위원의 아들 정훈씨(45)를 돕기 위해 구명운동에 나서는 계획을 세운 것으로 밝혀졌다. 또 외교부는 최근 간부회의를 열어 이수혁 차관보를 8일부터 10일까지 불가리아에 파견키로 결정했다가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7일 "김 위원이 이 문제에 대해 '정부 고위 인사가 불가리아에 가서 자신의 아들을 구명해달라'는 요청을 해왔다"고 밝히고 "그러나 ...

    한국경제 | 2003.07.07 00:00

  • 외교부,김운용위원 아들구명에 차관보 동원계획

    외교통상부가 김운용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의 요청을 받고 인터폴에 체포돼 불가리아 소피아에 구금중인 김위원의 아들 정훈(45)씨를 돕기 위해 이수혁(李秀赫)차관보를 소피아로 보낼 일정을 마련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외교통상부는 2-3주전 김위원으로 부터 연락을 받은 뒤 간부 회의를 열어 이 차관보를 8일부터 10일까지 불가리아에 파견키로 결정, 이 차관보 명의로 8일 오후 1시 15분 대한항공 KE 905 편으로 불가리아로 출국해 12일 오후 ...

    연합뉴스 | 2003.07.07 00:00

  • 韓美日, 북핵 5자회담 집중 조율

    한국을 비롯한 미국과 일본 등 3국은 3일 워싱턴에서 이틀째 고위급 북핵 정책협의회를 열고 북핵 폐기를 이행하기 위해 다자회담을 조속히 재개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의 이수혁(李秀赫) 외교부 차관보, 미국의 제임스 켈리 국무부 차관보, 일본의 야부나카 미토지(藪中三十二) 외무성 아주국장은 이날 국무부에서 두번째 비공식 정책협의회를 열어 앞으로 한국, 일본을 포함한 5자회담이 열렸을 때 이에 대처하는 3국간 공동해법을 집중 ...

    연합뉴스 | 2003.07.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