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69,9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르키나파소 군정지도자, 새 쿠데타 이틀 만에 사임 합의"

    ... 집권한 그는 8개월 만에 군정 최고 지도자 자리를 내놓게 됐다. 트라오레를 포함한 젊은 장교들의 쿠데타 선언으로 고조됐던 부르키나파소 정국 불안도 다소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트라오레 대위는 지난달 30일 젊은 육군 장교들과 함께 쿠데타를 감행한 뒤 군정의 새로운 지도자를 자처했다. 이들은 이어 다미바 축출과 기존 정부의 해산을 선언했다. 이들은 다미바의 이슬람 급진세력 대응 및 치안유지 능력이 부족했다고 거사 이유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03 02:56 | YONHAP

  • thumbnail
    美국방, '대만 방어' 질문에 "군은 항상 국익 수호 준비돼 있다"

    ... 우크라이나 전쟁과 관련, "우크라이나는 하르키우 지역에서 매우 잘해냈고 기회를 이용하기 위해 움직였다. 헤르손 지역은 좀 느리기는 하지만 진전을 만들어내고 있다"고 평가한 뒤 "전장에서의 역학 변화가 보인다"고 밝혔다. 그는 그 이유로 우크라이나가 고속기동포병로켓시스템(HIMARS·하이마스) 등 미국이 지원하는 무기를 효과적으로 배치해 사용하고 있다는 점을 들었다. 그는 우크라이나 전쟁에 대해서는 "예측이 어렵다"면서 "미국은 필요한 만큼 우크라이나에 안보 ...

    한국경제 | 2022.10.03 02:19 | YONHAP

  • thumbnail
    노르트스트림 가스관 누출 멈췄지만...원인 규명·복구까진 '첩첩산중'

    ... 평형(equilibrium) 현상이 발생해 일시적으로 누출이 멈췄다는 의미다. 남아 있는 가스양에 대해서는 즉답을 피했다. 다만 사고 원인을 규명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해저 가스관 특성상 안전 문제 등을 이유로 현장 접근 자체가 현실적으로 어렵기 때문이다. 조사 주체와 방식을 정하는 것도 난제다. 누출 지점은 유럽연합(EU) 회원국인 덴마크와 스웨덴 해역이지만, 노르트스트림 운영사인 AG의 최대 주주가 러시아 국영기업인 가스프롬이다. 러시아와 ...

    한국경제 | 2022.10.02 23:32 | 박주연

  • thumbnail
    부르키나파소 쿠데타주역 "상황통제…프랑스대사관 공격 삼가라"

    ... 지난 1월 쿠데타로 로슈 카보레 대통령 주도의 민간 정부를 무너뜨리고 집권했던 폴 앙리 다미바 축출과 기존 정부의 해산을 선언했다. 다미바의 이슬람 급진세력 대응 및 치안유지 능력이 부족했다는 게 이들이 밝힌 쿠데타 감행의 이유였다. 그러나 트라오레 측 발표에 앞서 군 작전참모는 쿠데타 시도를 군 내부의 불화로 규정하고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대화가 진행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다미바도 전날 성명을 통해 쿠데타를 주도한 장교들에게 "불필요한 내부 싸움을 ...

    한국경제 | 2022.10.02 22:45 | YONHAP

  • thumbnail
    [TEN인터뷰] 박해수 "'오겜' 에미상 불발, 소감은 턱시도 안에…'수리남' 촬영 때 덕 봤을 듯"

    ... 미국 에미상 시상식에 다녀온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그는 자신의 남우조연상 수상 불발보다는 작품상을 놓친 것을 더 아쉬워하며 "수상했다면 이후 우리 콘텐츠에 대한 브릿지 역할도 확실히 할 수 있지 않나"라고 이유를 말했다. 넷플릭스 작품을 여러 편 찍으면서 '넷플릭스 공무원'이라는 별명을 얻을 정도인 박해수. 그는 지난 9일 공개된 '수리남'으로 또 한 번 전 세계 넷플릭스 시청자를 만나고 있다. '수리남'은 ...

    텐아시아 | 2022.10.02 22:43 | 김지원

  • thumbnail
    발트해 가스관 누출 일단 멈춰…조사·복구는 '산 넘어 산'(종합2보)

    ... "가스관 내부에 아직 가스가 남아있다는 것이 결론"이라면서도 남은 가스양에 대해선 즉답을 피했다. 가스 누출이 멈추긴 했지만 사고 원인 규명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전망이다. 우선 해저 가스관 특성상 안전 문제 등을 이유로 현장 접근 자체가 현실적으로 어렵다. 누출 지점은 유럽연합(EU) 회원국인 덴마크와 스웨덴 해역이지만, 러시아 국영기업인 가스프롬이 노르트스트림 운영사인 AG의 최대 주주라는 점에서 조사 주체는 물론 방식을 정하는 것도 난제다. ...

    한국경제 | 2022.10.02 22:37 | YONHAP

  • thumbnail
    이란 시위 충돌 지속…"동남부서 혁명수비대 간부 등 5명 사망"

    ... 라이츠(IHR)는 최근 자헤단 지역 유혈 사태로 41명이 보안군에 의해 살해됐다고 집계했다. 자헤단 지역을 제외한 시위 관련 누적 사망자는 92명으로 늘었다. 시위에 참여했다가 체포된 사람 수는 2천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아미니는 지난 13일 테헤란 도심에서 히잡을 제대로 착용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지도 순찰대'(가쉬테 에르셔드)에 의해 체포됐다. 그는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던 중 갑자기 쓰러졌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16일 숨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10.02 21:15 | YONHAP

  • thumbnail
    프라임킹즈 트릭스 "한달 수익 70만원, 보도자료까지 직접 돌렸었죠"[TEN인터뷰]

    ... 많이 올라갔다"고 이야기했다. 도어는 "멋지고 착한 사람들을 얻어간 느낌이다. 그들의 에너지가 느껴졌고 도움이 많이 됐다. 귀한 시간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렇다면 이들이 크럼프를 주 장르로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트릭스는 "크럼프는 필링 댄스라고도 불릴 정도로 감정의 표현이 강한 게 매력이다. 의지, 자유, 투지, 근성, 에너지, 분노 등이 춤에서 뿜어져 나올 수 있다. 날 것의 느낌이 좋다"고 말했다. 넉스는 ...

    텐아시아 | 2022.10.02 20:00 | 류예지

  • thumbnail
    '가을 사나이' 이형준 "시즌 끝나기 전에 우승 한 번 더…"

    ... 따라주면 되겠다 싶었다"는 이형준은 "1, 2라운드 때는 톱10이 목표였는데 기대보다 버디를 많이 했다"고 환하게 웃었다. 이형준은 이번까지 6승 가운데 4승을 찬 바람이 부는 가을에 따내 '가을 사나이'로 불린다. 그는 "사실 이유를 잘 모르겠다. 다만 이때쯤이면 어지러웠던 샷이 정리가 된다. 몸이 잘 돌아가는 여름보다 스윙이 뻑뻑해지는 게 더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아내가 캐디를 해준 이형준은 "아내와 두 번 우승을 함께했다. 아내가 우승하고선 ...

    한국경제 | 2022.10.02 19:06 | YONHAP

  • thumbnail
    발트해 가스관 누출 일단 소강상태…조사·복구는 '산 넘어 산'(종합)

    ... 26일에는 900m∼1㎞에 달했지만, 지난달 30일에는 600m로 줄어들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그러나 가스 누출이 그치더라도 원인 규명하기까지는 상당한 시일이 걸릴 전망이다. 우선 해저 가스관 특성상 안전 문제 등을 이유로 현장 접근 자체가 현실적으로 어렵다. 누출 지점은 유럽연합(EU) 회원국인 덴마크와 스웨덴 해역이지만, 러시아 국영기업인 가스프롬이 노르트스트림 운영사인 AG의 최대 주주라는 점에서 조사 주체는 물론 방식을 정하는 것도 난제다. ...

    한국경제 | 2022.10.02 18: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