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748,1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과급 잔치' 벌인 카드사, 신용대출 평균금리 18% 육박

    ... 카드론의 평균 금리는 우리카드가 16.36%로 가장 높은 가운데 삼성카드가 15.66%, 신한카드가 15.03%, 롯데카드가 15.02%로 15%가 넘는 금리가 적용됐다. 이처럼 카드사들은 고금리 신용대출을 지속하면서 자금난 등을 이유로 고객의 이용 한도 및 무이자 할부 기간 축소, 기존 카드 상품 폐지 등 고객 서비스를 줄줄이 줄이고 있다. 하지만 카드사들이 지난해 사상 최대인 3조원이 넘는 순이익을 거두면서 수천만원에 달하는 성과급 잔치를 벌이고 있어 고객들의 ...

    한국경제TV | 2023.02.05 14:29

  • thumbnail
    "신성모독 내용 담겼다"…파키스탄, 위키피디아 접근 차단

    파키스탄 당국이 신성모독적 내용이 담겼다는 이유로 지난 3일(현지시간)부터 온라인 백과사전 위키피디아에 대한 접근을 차단했다. 말라하트 오바이드 파키스탄 통신국(PTA) 대변인은 4일 위키피디아는 신성모독 관련 콘텐츠를 제거하라는 당국의 거듭된 요청에 제대로 응하지 않았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돈(DAWN) 등 현지 매체와 외신이 보도했다. 오바이드 대변인은 "위키피디아는 일부 관련 내용을 제거했지만, 모두를 삭제하지는 않았다"며 "모든 무례한 내용이 ...

    한국경제 | 2023.02.05 13:44 | YONHAP

  • thumbnail
    '女 교육금지' 공개항의한 교수, 탈레반에 구타 당한 뒤 구금

    ... 8월 탈레반의 재집권 이후 여성 인권이 심각하게 유린되고 있다. 여성들은 현재 공원이나 놀이공원, 체육관, 공중목욕탕에 출입할 수 없다. 이들에게는 얼굴까지 모두 가리는 의상 착용이 의무화됐고, 남자 친척 없이는 홀로 여행도 할 수 없다. 특히 중·고등학교 여학생에 대한 교육이 허가되지 않은 가운데 작년 12월에는 이슬람 복장 규정 위반을 이유로 대학 여성 교육까지 금지됐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radi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3.02.05 13:27 | 신민경

  • thumbnail
    현대차, '한국의 WTCR 챔피언'이란 자부심 가져

    ... 있는 스포츠카라는 점을 소비자들에게 보여준다는 것이다. 올해 아이오닉5 N가 나올 예정이다. 빠른 자동차는 동시에 운전의 즐거움도 있어야 한다. 전기차를 통해서 이를 가능하게 할 것이다" "(박준우 상무)우리가 N 브랜드를 하는 이유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한국에서 가장 큰 자동차 제조사인 현대차가 고성능을 하지 않으면 누가 하겠느냐"라는 게 굉장히 컸다. 그 부분에 있어서 N 브랜드를 준비하면서 일본사람이 아닌 한국 브랜드로 즐길 수 있는 고성능을 전달하고자 ...

    오토타임즈 | 2023.02.05 12:36

  • thumbnail
    탈레반, '여성교육금지 공개 항의' 교수 구타 후 구금

    ... 재집권 이후 여성 인권이 심각하게 유린되고 있다. 여성들은 현재 공원이나 놀이공원, 체육관, 공중목욕탕 출입도 금지된 상태다. 이들에게는 얼굴까지 모두 가리는 의상 착용이 의무화됐고, 남자 친척 없이 홀로 여행도 할 수 없다. 특히 중·고등학교 여학생에 대한 교육이 허가되지 않은 가운데 지난해 12월에는 이슬람 복장 규정 위반을 이유로 대학 여성 교육까지 금지됐다. 이어 탈레반은 여성의 비정부기구(NGO) 활동까지 제한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2.05 12:29 | YONHAP

  • thumbnail
    금융위, '토큰 증권' 제도권 편입…조각투자 시장 열린다

    ... 현행 제도에서는 특정한 방식으로만 디지털 증권의 발행이 가능했고, 유통 시장도 제한적이었다. 전자증권법이 증권을 디지털화하는 방식을 제한하고 있어 증권사 등을 통해서만 가능했고, 토큰 증권의 발행은 허용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런 이유로 최근 발행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조각 투자 등 투자계약증권, 비금전 신탁 수익증권들이 자본시장법상 유통 제도의 부재로 제도권 내 거래가 어려웠다. 금융위는 이번 STO 허용을 통해 '새로운 수요 수용'과 '투자자 ...

    한국경제 | 2023.02.05 12:06 | 이영민

  • thumbnail
    "네·카 직원도 부러워하겠네"…최첨단 신사옥 시대 연 'HD현대'

    ... 갯수로 내부 공간을 효율적으로 배치할 수 있고 변화하는 경영환경에 쉽게 대응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투박하지만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현대의 DNA’가 묻어난 것 같다”고 말하는 이유로 들렸다. ○현대의 DNA, 효율성 극대화 판교GRC의 특징을 ‘스마트큐브·스마트보이드·스마트그리드’로 요약할 수 있다고 HD현대는 설명했다. 가장 안정된 정육각형 블록을 모아 ...

    한국경제 | 2023.02.05 12:04 | 김재후

  • thumbnail
    "허허벌판이었는데 트럭 수백대 빼곡"…'군산 명물' 떠오른 곳

    지난 3일 오전 전북 군산 소룡동 국가산업단지. 전북의 핵심 공업지역인 이곳에 '군산 명물'인 타타대우상용차 공장이 있다. 타타대우가 지역 내 명물로 꼽히는 이유가 있다. 현대중공업이 군산조선소에서 문을 닫았다가 재개한 뒤로 군산국가산업단지 내에서 정규직 고용인원(약 1300명) 1위다. 최근 내놓은 준중형 트럭 '더쎈' 신형 모델을 앞세워 올해 상용차 연간 1만대 판매 회복을 꿈꾸는 타타대우 직원들은 공장 곳곳을 누비며 ...

    한국경제 | 2023.02.05 12:00 | 노정동

  • thumbnail
    직원 지각하자 아버지에 "해고하겠다" 호통…무슨 일이?

    ... 백허그…지각자에 “부모님 서명받아와” 먼저 총 5건의 직장 내 괴롭힘, 성희롱 사례가 확인됐다. 여직원에게 “무슨 생각을 하길래 머리가 많이 길었냐”는 농담하거나, 지각을 이유로 부모님 확인 서명을 요구하는 경우, 지각 직원의 아버지에게 전화해 해임시키겠다고 큰 소리를 지른 사례도 있었다. 여성 근로자에게 불이익한 고용상 성차별 사례도 확인됐다. 기간제 근로자만 체력단련비나 가족수당 등을 합리적 이유 ...

    한국경제 | 2023.02.05 11:59 | 곽용희

  • thumbnail
    한국인은 삼세번…BTS 두번 밀어낸 그래미어워즈, 이번엔?

    ... '옛 투 컴'으로 최종 후보에 오른 '베스트 뮤직비디오' 부문에서는 아델, 도자 캣, 켄드릭 라마, 해리 스타일스, 테일러 스위프트 등과 겨루게 됐다. 그동안 전문가들은 BTS가 상을 받지 못한 이유로 이들의 활동 방식과 곡 스타일이 그래미의 선정 기준과 맞지 않았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일각에선 보이그룹과 아시아계에 좀처럼 상을 주지 않는 그래미 특유의 보수성을 이유로 두기도 한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

    한국경제 | 2023.02.05 11:53 | 오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