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011-62020 / 64,0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파워 株테크] 증권 : 한경 애널리스트 추천 유망종목..'코스닥'

    ... 올해 1.4분기 매출이 전년대비 17.3% 증가한 1백63억원을 기록했다. 반도체 생산업체들의 가동률이 본격화하면 추가적인 실적호전이 기대된다는 분석. 바이오=성장성과 수익성 두가지 요소를 갖춘 대한바이오링크가 추천받았다. 영업이익률이 40%에 이르는 등 탄탄한 수익모델을 갖추고 있고 M&A 등을 통해 기술력을 보강해 나가고 있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하지만 등록이 임박한 장외 유망바이오기업과의 치열한 경쟁과 수입의존도가 높은 매출구조를 다양화하는 게 과제다.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Globalization Impact! 외국자본] (11) (인터뷰)

    "약정고나 이익 규모에는 별로 관심이 없습니다. 수익의 질을 측정하는 자기자본 이익률(ROE) 부문에서 업계 1위를 달성하는데 총력을 기울일 생각입니다" 도기권(45) 굿모닝증권 사장은 자신의 "경영 원칙"을 이렇게 표현했다. 부리부리한 눈매에 호방한 성격을 지닌 도 사장은 "목표 의식"을 유난히 강조한다. "국내 금융계에 종사하는 직원들의 자질이나 교육수준은 매우 우수합니다. 문제는 ''수익을 내겠다''는 목표의식이 부족하다는 점입니다"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CEO의 주가진단] 김광태 <퓨쳐시스템 사장>..30%대 영업이익 자신

    "영업이익률 30%대". 가상사설망(VPN) 보안의 선두주자 퓨쳐시스템의 올 경영 목표다. 지난 3년간 국내 VPN(인터넷망을 전용망 처럼 사용할 수 있게하는 보안시스템) 초기시장을 일구며 60~70%의 시장점유율을 확보한 만큼 올해부터는 본격적인 "수확"에 나선다는 구상이다. 김광태(42) 사장은 "철저히 수익위주의 경영에 나설 방침"이라며 "적정주가를 유지하는데도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주가가 비정상적으로 내려가면 자사주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삼성전기, 셋톱박스등 13개사업 정리

    삼성전기가 분사 철수 매각 등의 방법으로 기존 50여개 부품사업 중 13개를 정리하는 대대적인 사업구조조정에 나섰다. 삼성전기는 31일 매출액 경상이익률 20%를 확보한다는 방침 아래 중장기적으로 경쟁력이 떨어지거나 회사의 중장기 사업방향에 맞지 않는 사업을 과감히 정리키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구체적으로 △셋톱박스 등 4개 부품사업은 분사 △HDD용 정밀모터 등 7개 제품사업은 올해 말까지 청산 △범용LED(평면발광소자) 등 2개 부품사업은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교보증권,현대미포조선 매수 추천

    교보증권은 31일 현대미포조선이 선박수리 전문업체에서 중소형 특수선 건조업체로 변신하고 있다며 매수추천했다. 교보증권은 현대미포조선이 지난 97년 신조선사업에 진출한 이후 수익성이 대폭 개선됐지만 초기 비용 부담에 따른 원가율 상승으로 타업체에 비해 영업이익률은 낮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주가가 적정 주가에 비해 저평가돼있다고 덧붙였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삼성전기, 13개사업 정리 등 경쟁력강화 추진

    삼성전기는 13개 사업 정리를 비롯 구조조정을 단행하고 오는 2005년까지 세계시장 1위품목을 16개로 11개 늘리기로 하는 등 경쟁력강화방안을 발표했다. 31일 삼성전기는 이를 통해 오는 2010년 매출 10조원, 이익률 25%를 달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구조조정은 분사 4개, 철수 7개, 매각 2개 등 13개사업 정리를 뼈대로 하고 있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삼성전기,대대적 사업재편안 발표

    삼성전기가 이익률 20% 확보를 위해 13개사업을분사(4개), 철수(7개), 매각(2개)을 통해 정리하고 세계 1위제품을 2005년까지 16개,2010년까지 20개로 육성한다는 내용의 사업재편작업에 들어갔다. 삼성전기는 31일 이사회 결의를 거쳐 이런 내용의 사업재편안을 발표했다. 삼성전기는 "IT사업의 침체에 따라 가동률이 떨어진 시기를 사업구조 고도화의기회로 삼자는 차원"이라며 "이번 13개 사업에는 시장성이 유망하고 경쟁력이 있는사업도 일부 ...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종목탐구] '율촌화학' .. 수익구조.내재가치 탄탄

    ... 함께 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환경호르몬에 대한 관심고조로 개발이 시작된 식물성용기도 농심에서 테스트이후 출시 예정이어서 향후 성장성이 부각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 연구원은 "율촌화학의 최근 3년 평균 매출액대비 경상이익률은 15%,자기자본이익률(ROE)은 20%로 고수익성을 창출하고 있다"며 "현재 진행중인 신규사업이 본격화될 경우 주가는 추가로 탄력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양준영 기자 tetriu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삼성전기(09150), '경쟁력강화' 내놓고 반락

    시장에 며칠 전부터 나돈 경쟁력강화방안이 발표되자 반락했다. 13개 사업 정리를 비롯 구조조정을 단행하고 세계시장 1위 품목을 늘려 오는 2010년 매출 10조원, 이익률 25%를 달성한다는 목표를 내걸었다. 또 국내 인력은 현재의 70% 수준인 1만명 선에서 유지하고 해외사업장은 생산비중을 현 60%에서 70%로 높이며 거점별로 특화하겠다고 발표했다. 주가는 5만1,100원으로 3.58% 하락해 최근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앞서 최근 나흘 ...

    한국경제 | 2001.05.31 00:00

  • "팬택 수익성 개선, 매수" - 대우증권

    ... 생산 역시 ODM방식으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 증권사 허성일 연구위원은 "실적개선전망은 단말기에 대한 수요회복 보다는 모토로라의 구조조정 등 구조적인 이유와 중국 등 아시아시장의 성장 때문으로 효과는 장기적일 것이다"고 말했다. 그는 팬택의 적정주가는 올 거래소 제조업평균 PER(주가수익비율) 6.6배에 ROE(자기자본이익률)를 할증해 1만3,000원 수준으로 판단됐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