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371-17380 / 17,7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임 특사, 북핵 논의차 내일 방북

    임동원(林東源) 대통령 외교안보통일특보일행이 27일 대통령 전용기를 이용, 서해 직항로를 통해 3∼4일간 평양을 방문한다. 임 특보 일행은 임성준 청와대 외교안보수석과 이종석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외교통일안보분과 인수위원, 수행원 등 모두 10명 안팎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 특보는 서울을 떠나기에 앞서 이날 오전 삼청동 남북회담사무국에서 취재진을 대상으로 방북 목적을 설명한 뒤 성남공항으로 이동,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2호기를 타고 순안공항으로 ...

    연합뉴스 | 2003.01.26 00:00

  • 임동원특사 방북 .. 안보수석등 7명 수행

    김대중 대통령의 '북핵 특사'인 임동원 대통령 외교안보통일특보 일행이 27일 전용기를 이용,서해 직항로를 통해 3∼4일간 평양을 방문한다. 임 특보의 방북에는 임성준 청와대 외교안보수석과 이종석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외교통일안보분과 인수위원 등 모두 7명이 수행한다. 임 특보는 26일 오후 방북활동 계획과 쟁점현안 대응책 등을 김 대통령에게 보고했다. 임 특보는 서울을 떠나기에 앞서 27일 오전 8시30분 서울 삼청동 남북회담사무국에서 대국민 ...

    한국경제 | 2003.01.26 00:00

  • 김대통령 특사 방북보고 받아

    ... 임성준(任晟準) 청와대 외교안보수석도 배석했다. 임 특보는 27일 오전 10시 성남 서울공항을 출발, 서해 직항로를 통해 평양으로입북할 계획이며, 출발에 앞서 삼청동 남북회담사무국에서 특사 방북에 즈음한 대국민 인사말을 하고 약식 기자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방북단의 규모는 임 특보와 임 수석, 이종석(李鍾奭)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통일외교안보분과 인수위원을 포함, 총 8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정재용기자 jjy@yna.co.kr

    연합뉴스 | 2003.01.26 00:00

  • [주간 포커스] 林특사 방북...核해결 '고비'

    ... 3∼4일간 북한에 체류하며 핵개발 계획 포기와 핵 동결 해제조치 원상 복구,핵무기확산 금지조약(NPT) 탈퇴선언 철회 등을 설득할 계획이다. 임 특사 파견에 미국 러시아 등이 우호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다 함께 방북하는 이종석 대통령직 인수위원이 노무현 대통령 당선자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어서 북핵 문제 해결에 전기가 마련될 지 주목된다. 이라크 사태는 유엔 무기사찰단의 보고서 제출로 새 국면에 접어들 것으로 보인다. 미국과 영국 두 나라 정상이 이라크 ...

    한국경제 | 2003.01.26 00:00

  • 임특사 `북핵' 논의차 27일 방북

    임동원(林東源) 대통령 외교안보통일특보가 대통령 특사로 27일 대통령 전용기를 이용, 서해 직항로를 통해 3∼4일간 평양을방문한다. 임 특사 일행은 임성준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이종석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외교통일안보분과 위원과 수행원 등 모두 8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 특사는 서울을 떠나기에 앞서 27일 오전 8시30분 삼청동 남북회담사무국에들러 취재진이 참석한 가운데 방북 목적이 담긴 성명을 발표하고 오전 9시 성남공항으로 이동, 대통령 전용 ...

    연합뉴스 | 2003.01.26 00:00

  • [대북특사 파견 일문일답] 인수위 이종석 위원 동행

    ... 북한에 파견키로 했다고 발표했다. 다음은 박 대변인과의 일문일답. ▲박 대변인 = 김대중 대통령의 특사로 임동원 외교안보통일 특보가 1월 27일부터 평양을 방문한다. 임동원 특사의 방북에는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당선자측을 대표해서 이종석(李鍾奭) 인수위원이 함께 간다. 이번 특사 방문은 남과 북의 합의에 따라 이루어지는 것으로서 핵 문제 및 남북관계 제반현안을 협의하게 될 것이며, 임성준(任晟準) 외교안보수석도 동행한다. --발표 형식은. ▲남북이 오후 3시 ...

    연합뉴스 | 2003.01.24 00:00

  • [이종석 위원은 누구] 대북 포용정책 지지..개혁성향 강한 北전문가

    사실상 노무현(盧武鉉) 대통령당선자의 특사로 방북하는 이종석(李鍾奭) 대통령직인수위 외교통일안보분과 위원은 김대중 정부의 햇볕정책을 지지해온 대표적인 개혁성향 소장학자이다. '조선로동당연구' 등 저서에서 보듯 북한통인 이 위원은 통일외교안보분과 간사인 윤영관 서울대 교수, 상지대 서동만 교수 등과 함께 북핵문제, 남북관계, 한미관계 등에 대한 노 당선자의 입장을 마련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다. 특히 노 당선자가 후보시절부터 대북관계와 관련한 ...

    연합뉴스 | 2003.01.24 00:00

  • 北核 임동원특사 27일 방북

    ... 발표했다. 임 특보는 김정일(金正日) 북한 국방위원장을 면담하고 북핵 문제와 관련한 김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특사 방북에는 임 특보 외에 임성준(任晟準) 청와대 외교안보수석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당선자측의 이종석(李鍾奭) 인수위원이 동행한다. 김 대통령의 대북 특사 파견 결정은 교착상태에 빠져있는 북핵 문제 해결방안을 남북간 직접 대화를 통해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이번 특사 방북을 통해 북핵 문제해결의 돌파구가 마련될지 주목된다. 특히 ...

    연합뉴스 | 2003.01.24 00:00

  • [盧 '대북 메시지' 뭘까] 핵포기 전제..지원 등 포괄논의 전망

    ... 평양에 파견됨에 따라 북한에 전달될 노무현(盧武鉉) 당선자의 대북 메시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번 특사는 기본적으로 현정부에서 파견하는 것이지만 잔여 임기가 한 달밖에 남지 않았다는 점에서 차기정부를 대표하는 노 당선자측의 이종석(李鍾奭) 인수위외교통일안보분과 위원의 행보에 시선이 쏠리고 있다. 특히 북한은 앞으로 카운터파트가 될 노 당선자측의 메시지에 많은 관심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노 당선자측은 "이번 특사는 김 대통령의 특사인 만큼 노 당선자의 친서는 ...

    연합뉴스 | 2003.01.24 00:00

  • 임동원 특사 27일訪北.. 김정일위원장 면담

    ... 남북한 합의에 따라 이뤄졌다"고 발표했다. 임 특사는 방북기간 중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면담하고 북핵문제와 관련한 김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특사 방북에는 임성준 청와대 외교안보수석과 대통령직 인수위 이종석 위원이 동행한다. 박 대변인은 "정부는 북핵문제의 평화적 해결 방안을 찾기 위해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등과 외교적 노력을 해왔으며 그러한 연장선상에서 남북간의 직접 대화를 통해 평화적인 해결의 길을 찾고자 특사를 파견하는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3.01.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