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1-270 / 17,4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개국 전문가들의 남북 위기 진단…MBC '전쟁을 넘어 평화로'

    ... 넘어 평화로'를 방송한다.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평화의 바람이 불어왔으나 다시 위기가 고조되는 지금, 화상회의로 진행된 대담을 통해 각 국가에서 바라본 한반도 상황을 공유하고 평화를 위한 제언을 듣는다. 패널로는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과 문정인 연세대 명예 특임교수, 로버트 갈루치 전 미국 국무부 북핵 특사, 옌쉐퉁 중국 칭화대 국제관계연구소장, 하토야마 유키오 전 일본 총리가 출연한다. 이들은 위기에 봉착한 현 남북 관계를 진단하고 우리 정부가 나아가야 할 ...

    한국경제 | 2020.06.18 09:54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김여정 담화에 "국민이 더 큰 충격" 우려

    ... 17일 낮 청와대에서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 외교안보 원로들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복수의 참석자가 전했다. 오찬에는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도 함께했다. 한 참석자는 "문 대통령이 김 부부장의 담화에 충격을 많이 받은 것 같았다"며 "'국민이 더 큰 충격을 받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6.17 23:38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김여정 담화에 "국민이 더 큰 충격 받았을 것…안타깝다"

    ... 걱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17일 낮 청와대에서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 외교안보 원로들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복수의 참석자가 전했다. 오찬에는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도 함께했다. 한 참석자는 "문 대통령이 김 부부장의 담화에 충격을 많이 받은 것 같았다"며 "`국민이 더 큰 충격을 받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북한이 말을 ...

    한국경제TV | 2020.06.17 21:27

  • thumbnail
    문대통령, 김여정 담화에 "국민이 더 큰 충격" 우려(종합)

    ... 걱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17일 낮 청와대에서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 외교안보 원로들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복수의 참석자가 전했다. 오찬에는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도 함께했다. 한 참석자는 "문 대통령이 김 부부장의 담화에 충격을 많이 받은 것 같았다"며 "'국민이 더 큰 충격을 받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북한이 말을 ...

    한국경제 | 2020.06.17 21:01 | YONHAP

  • thumbnail
    文대통령 "김여정 담화 국민이 더 큰 충격" 우려

    ... 17일 낮 청와대에서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 외교안보 원로들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복수의 참석자가 전했다. 오찬에는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도 함께했다. 한 참석자는 "문 대통령이 김 부부장의 담화에 충격을 많이 받은 것 같았다"면서 "'국민이 더 큰 충격을 받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6.17 19:27 | 조아라

  • thumbnail
    문 대통령 "모든 노력 물거품될 위기…굉장히 실망스럽다"

    ... 남북 관계가 계속 긴장 상태로 흐르자 모임을 준비한 것으로 보인다.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12시부터 14시까지 원로들과 오찬을 하며 최근 남북관계에 대한 고견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이 참석했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17 19:26 | 강영연

  • thumbnail
    문대통령, 김여정 담화에 "국민이 더 큰 충격" 우려

    ... 17일 낮 청와대에서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등 외교안보 원로들을 만나 오찬을 함께하며 이같이 언급했다고 복수의 참석자가 전했다. 오찬에는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도 함께했다. 한 참석자는 "문 대통령이 김 부부장의 담화에 충격을 많이 받은 것 같았다"면서 "'국민이 더 큰 충격을 받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고 ...

    한국경제 | 2020.06.17 18:49 | YONHAP

  • thumbnail
    이종석 전 장관 "북한을 절대악 상정하는 보도 경향 극복해야"

    "북한 보도 특징은 '언론과 전문가집단의 오보 카르텔 형성'"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 기념 언론토론회' 개최 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은 안정적인 대북정책을 추진하기 위해서는 선악 개념에서 북한을 보도하는 경향을 극복하는 등의 언론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전 장관은 한국언론진흥재단과 '남북교류 활성화를 위한 언론회의'가 17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개최한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 기념 언론토론회'의 주제 발제를 통해 이같이 ...

    한국경제 | 2020.06.17 17:34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문정인 특보 등과 오찬…"남북관계 고견 청취"

    ... 갈등으로 치닫고 있는 남북관계의 해법을 찾기 위해 문정인 통일외교안보특보 등과 17일 오찬을 했다.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이날 낮 12시부터 14시까지 문정인 특보,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과 오찬을 갖고 최근의 남북관계 관련 고견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오찬에서 오고간 내용을 공개하진 않았다. 앞서 북한은 문 대통령의 6.15 남북공동선언 20주년 기념사를 비꼬면서 우리 측의 특사 ...

    한국경제TV | 2020.06.17 16:38

  • thumbnail
    문대통령, 외교안보 원로와 오찬…남북관계 의견청취

    ... 원로들과 오찬 간담회를 갖고 최근 남북관계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고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이 밝혔다. 간담회에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 고유환 통일연구원장, 임동원·박재규·정세현·이종석 전 통일부 장관, 박지원 전 의원 등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과 참석자들은 북한의 대남 비난 및 군사행동 위협과 관련한 분석을 공유하고, 경색된 남북관계를 풀어가기 위한 대응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 | 2020.06.17 16: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