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찬진의 포티스 "한중일 B2B 전자상거래 사업 추진"

    ... 포티스는 이를 위해 중국 현지 컨설팅업체를 통해 시장 조사 및 진입 전략을 검토하고 있다. 일본은 현지 협력사와 사업제휴를 논의 중이다. 회사 측은 기업 대상 전자상거래 플랫폼 사업이 개인 대상 사업보다 높은 투자효율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찬진 전 한글과컴퓨터 대표는 지난해 8월 포티스의 유상증자에 참여한 이후, 각자대표로 올라섰다. 이 대표는 포티스의 신사업을 이끌 예정이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3.18 16:21 | 한민수

  • thumbnail
    [이 아침의 인물] 한글 타자기 개발한 공병우

    ... 콘택트렌즈를 도입했고 국산화를 선도했다. 1971년에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기계식 한글 점자 타자기를 개발했다. 재단법인 한글학회 이사를 지냈고 1988년 한글문화원을 설립해 한글 글자꼴과 남북한 통일 자판 문제 등을 연구했다. 1980년대에는 고령의 나이에도 이찬진 등 젊은 프로그래머와 교류했으며 이들이 국산 워드프로세서인 아래아 한글을 개발하도록 지원했다. 1995년 3월7일 88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5.03.06 20:56 | 이해성

  • thumbnail
    포티스, 이찬진 체제 속도 내나…최대주주 지분 매각

    포티스가 '이찬진 체제'로 가는 사전작업에 본격 돌입했다. 최대주주 설진영 대표의 자사주 매각이 체제 개편의 신호탄이란 해석이다. 30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설진영 포티스 대표는 지난 28일 자사 주식 55만주를 장내에서 매도했다. 설 대표는 포티스의 최대주주로, 이번 주식 매각으로 지분은 2.78%포인트 줄어든 6.92%가 됐다. 업계에서는 설 대표의 지분 매각을 두고 포티스가 이찬진 대표 체제로 가는 ...

    한국경제 | 2015.01.30 14:55 | 박희진

  • thumbnail
    [천자칼럼] 아래아 한글 1.0

    ... 미미하던 시절이다. 조합형 문자코드로 PC에서 한글을 완벽히 표현하도록 했다. 외국 프로그램을 우리말로 옮겨놓은 수준의 다른 소프트웨어와는 비교도 안 될 정도였다. 개발 주역은 대학생들이었다. 당시 서울대 컴퓨터연구회 출신인 이찬진(전 한글과컴퓨터 대표), 김택진(엔씨소프트 대표) 등 4명. 이 ‘무서운 아이들’의 열정 덕분에 아래아 한글은 대기업들의 자체 워드프로세서를 제치고 승승장구했다. 장점은 IBM 호환 PC라면 어디서든 작업할 수 ...

    한국경제 | 2015.01.21 20:37

  • 베일 벗는 이찬진의 '야망'…포티스, 전자상거래업체 SMT 인수

    ... 있다고 판단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해외 진출 경험이 없는 SMT에게는 포티스의 셋톱박스 수출 경험이 매력적으로 다가왔을 것이란 분석이다. 특히 의류부문에 그쳤던 전자상거래 분야를 스마트 기기 분야로 넓히는 데 있어서 이찬진 포티스 대표의 경험과 이해도를 높이 평가했을 것이란 설명이다. 포티스는 지난해 8월 이찬진 대표와 HSBC증권 애널리스트 등이 신규사업 진출을 목적으로 유상증자에 참여해 화제가 됐다. 지난해 10월 포티스는 설진영 단일대표에서 ...

    한국경제 | 2015.01.05 16:50 | 박희진

  • [특징주]월덱스, '슈퍼개미' 이용호 지분 취득에 상한가

    ... 월덱스는 이 대표가 장내매수를 통해 지분 6.78%(91만5709주)를 보유 중이라고 공시했다. 이 대표는 과거 포티스를 통해 높은 수익을 얻은 바 있다. 그는 지난해 5월 하나대투증권으로부터 9억 원을 차입해 포티스 주식 25만8485주(5.19%)를 매입했다. 이후 포티스는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가 신규사업을 위해 2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에 참여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급등하기 시작했다. 한경닷컴 이지현 기자 edith@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2.12 09:11 | 이지현

  • [코스닥 기업공시] (24일) 원익IPS 등

    ▲원익IPS=중국 삼성반도체와 173억5000만원 규모 반도체 제조장비 공급계약 체결. ▲피앤텔=와이엠코퍼레이션이 김철, 이찬진 사내이사를 상대로 낸 직무집행정지가처분 신청이 서울남부지방법원에서 기각. ▲삼현철강=조수익 대표이사 사임으로 조윤선 대표이사 신규 선임.

    한국경제 | 2014.11.25 03:50

  • [특징주]포티스, 무증 권리락 당일 장초반 급등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의 경영진(각자대표) 합류로 시장의 시선을 모은 포티스의 주가가 무상증자 권리락 당일 장중 상한가(가격제한폭)로 치솟는 등 급등세다. 포티스는 7일 오전 9시11분 현재 권리락 기준가(4545원) 대비 13.09% 오른 5140원을 기록하고 있다. 개장 직후 상한가(14.85%)인 5220원에 거래되기도 했다. 포티스는 지난달 23일 보통주 1주당 1주를 배정하는 '통 큰' 무상증자를 결정했었다. 무상 신주는 ...

    한국경제 | 2014.11.07 09:18 | 정현영

  • 포티스, 이찬진·설진영 각자대표 체제로 변경

    포티스는 임시주주총회 결과, 설진영 단일대표에서 이찬진, 설진영 각자대표 체제로 변경됐다고 7일 공시했다. 손병준, 조홍식 사내이사의 신규 선임 건도 원안대로 가결됐다. 이와 함께 포티스는 정무권 사외이사가 일신상의 사유로 중도퇴임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박희진 기자 hotimpact@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10.07 13:33 | 박희진

  • [특징주]투자경고종목 해제 포티스, 상한가

    ... 상한가로 뛰었다. 19일 오전 9시23분 현재 포티스는 가격제한폭(14.66%)까지 오른 1만95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국거래소는 전날 포티스가 투자경고종목에서 해제돼 이날 하루 투자주의종목으로 지정된다고 밝혔다. 포티스는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가 사내이사가 돼 신사업을 이끈다는 소식이 알려진 이후 급등하고 있다. 코스닥시장에서 최근 20일중 최저가 대비 상승률 1위로, 이 기간 185% 급등했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9.19 09:29 | 한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