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6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외이사 '얼굴'이 바뀐다

    2010년 주총 시즌이 마무리됨과 동시에 상장사들은 대표이사 또는 이사·감사 등을 선임하며 새롭게 라인업을 세팅했다. 이와 함께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이사가 케이티(KT) 사외이사로 선임됐다는 소식이 눈길을 끌었다. 한글과컴퓨터 창업자로 한국 정보기술(IT)의 상징이기도 한 그는 그동안 꾸준히 트위터에 아이폰 관련 글을 올리며 열렬한 스마트폰 예찬자로 알려지기도 했다. 그에게 기대가 모아지는 동시에 '사외이사'라는 자리도 새삼 주목을 받았다. ...

    한경Business | 2010.04.05 10:15

  • 전문가들 "아이폰 연내 100만대 돌파"

    ... 국내에 안드로이드 진영이라고 할만한 모바일 생태계의 출현을 기대하기는 어렵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판단이다. 이러한 환경에서 이제 아이폰의 연내 100만대 판매는 어렵지 않다는 전망이 속속 나오고 있다. 이미 `아이폰 전도사'인 이찬진 사장이 연내 100만대 판매 예상을 내놓은 데 이어, 정지훈 우리들병원 생명과학기술연구소장도 연내 `100만대 돌파'를 예상했다. 정 소장은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이 양대 축으로 시장 점유를 공고히 해나갈 것이지만 안드로이드폰 시장은 ...

    연합뉴스 | 2010.04.01 00:00

  • "스마트폰 혁명, IT 산업발전 계기돼야"

    ... "스마트폰 혁명에는 뒤졌지만 제2의 IT 르네상스를 우리 손으로 열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은 "관계 부처와 협력해 개인정보보호, 기술, 금융결제 등의 제도를 국제표준에 맞게 개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는 발제를 통해 "스마트폰 혁명을 우리나라 소프트웨어 산업 발전의 계기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정지훈 우리들생명과학기술연구소 소장은 "스마트폰 혁명으로 전통적 콘텐츠와 서비스의 경계가 무너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

    연합뉴스 | 2010.03.31 00:00

  • 상생으로 스마트폰 활성화 '올인'

    ... 모바일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통합LG텔레콤 역시 오즈 앱스토어를 구축하는데 100억원을 투입해 좋은 아이디어를 가진 소자본 기업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겠끔 한다는 방안을 내놨습니다. 한편 개발자들을 대표해 연사로 나선 이찬진 사장은 게임심의, 본인확인제 등 해외법인과의 역차별이 해소돼야 하며 1인 창업과 관련해 원스탑서비스 제공 등 좀더 효율적인 방안들이 모색돼야 한다는 의견을 나타냈습니다. 방송통신위원회 출범 2주년을 기념해 개최된 오늘 세미나에는 ...

    한국경제TV | 2010.03.24 00:00

  • "스마트폰시장 상생해야 경쟁력 확보"

    ... 여당에서도 스마트폰 관련 규제개선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날 주제발표자에서는 방송통신위원회 신용섭 통신정책국장을 비롯해 SKT, KT, 통합 LGT 등 이통사들과 KAIST 김진형 교수, APP 개발사인 터치커넥트의 이찬진 대표이사가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제시했다. KAIST 김진형 교수는 1인 창조 기업의 생존조건에 대해 발표했으며, 터치커넥트의 이찬진 대표이사는 개발자 지원도 중요하지만 규제완화와 1인 창업 관련 원스톱(one ...

    연합뉴스 | 2010.03.24 00:00

  • 이석채 KT 회장 "컨버전스 주도권 이어 가겠다"

    ... 'CEO추천위원회'로 명칭을 변경하고, 전원 이사로만 구성하게 해 이사회 내 위원회로서 법적 성격을 갖도록 정관에 명시했습니다. 또 지배구조위원회를 신설하는 등 관련 정관을 일부 변경했습니다. 이사 선임의 건에서는 사외이사에 이찬진(드림위즈 대표이사 사장), 송종환(명지대 북한학과 초빙교수), 정해방(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사를 신규 선임하였고, 이상훈(기업고객부문장), 표현명(개인고객부문장) 이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했습니다. 정기배당금은 2,000원으로 최종 ...

    한국경제TV | 2010.03.12 00:00

  • 이석채 KT회장 "인위적 구조조정은 없다"

    ... 현재 받는 급여 이상 회사에 기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주총에서는 재무제표, 정관 변경, 이사 선임,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 이사 보 수한도 승인, 임원퇴직금지급규정 변경 등의 안건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사외이사에는 이찬진(드림위즈 대표이사 사장), 송종환(명지대 북한학과 초빙교수), 정해방(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사를 신규 선임했고, 이상훈(기업고객부문장), 표현명(개인고객부문장) 이사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이밖에 고정석 이사와 정해방 이사를 ...

    한국경제TV | 2010.03.12 00:00

  • KT 지배구조 글로벌 스탠더드에 맞춘다

    주총서 지배구조위원회 신설 의결 사외이사에 정해방.이찬진 씨 등 선임 KT가 회사 지배구조 전반에 관해 심의, 운영하는 지배구조위원회를 신설해 상시 조직화한다. KT는 12일 우면동 KT 연구개발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2010년도 정기주주총회에서 정관 변경을 통해 지배구조위원회를 신설하는 방안을 통과시켰다. 지배구조위원회는 회사의 주주 구성, 이사 선임 등 지배구조 전반에 관해 심의, 운영하는 위원회다. KT는 이전에도 이러한 논의가 필요할 ...

    연합뉴스 | 2010.03.12 00:00

  • '아이폰 전도사' LG 안드로이드폰도 호평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 트위터서 언급 애플 '아이폰 전도사'로 잘 알려진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가 LG전자의 첫 안드로이드폰에 대해 호평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대표는 5일 자신의 트위터(http://twitter.com/chanjin)에서 LG전자가 곧 출시할 첫 안드로이드폰 'LG-KH5200'에 대해 "스마트폰 대중화의 기수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쿼티 키패드를 장착한 'LG KH5200'에 대해 "매력있다"는 느낌과 함께 안드로이드폰은 ...

    연합뉴스 | 2010.03.05 00:00

  • thumbnail
    [안현실의 산업정책 읽기] 아이폰 상륙 3개월

    ... "소프트웨어를 할 맛"을 나게 해 준건 지식경제부, 방송통신위원회(과거 정보통신부까지 포함), 공정거래위원회 같은 정부도 아니고,대기업도 아니다. 애플의 아이폰이 그렇게 만들었다. 그것도 20여년 동안 안 되던 것을 단 3개월 만에. 이찬진 드림위즈 대표와 안철수 KAIST 석좌교수는 척박한 땅에서도 소프트웨어를 일궈낸 사람들이다. 아이폰 전도사로 불리며 오해도 받았다는 이찬진씨는 지난 22일 "누가 스마트폰 승자가 될 것인가"란 주제로 열린 공학한림원 CEO포럼에서 ...

    한국경제 | 2010.02.24 00:00 | 안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