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21-627 / 6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보문화상 대상수상자 BBS(전자사서함)운영하는 고원석씨

    6월 정보문화의 달을 맞아 주어지는 제5회 정보문화상의 대상수상자는 전북 정읍군에서 사설 BBS(전자사서함)를 운영하는 전신마비 장애자 고원석씨(46)로 결정됐다. 정보문화기술상에는 한글과 컴퓨터사의 이찬진사장이,정보문화보급상에는 조선일보사,정보문화 교육상에는 서울 오주중학교 민은기교감과 계원국민 학교가 공동결정됐다.

    한국경제 | 1993.05.25 00:00

  • 검찰,아래아 한글 복제 혐의 포스데이타 수사 나서

    서울지검 형사6부 김회재검사는 2일 컴퓨터 소프트웨어 제조 업체인 (주)한글과 컴퓨터사(대표 이찬진)가 자사제품 소프트웨어인 ''아래한글 2.0''을 포항제철 계열사인 (주)포스 데이타(대표 성기중)가 불법복제,회 사내에서 사용하고 있다며 컴퓨터 프로그램 보호법위반 혐의로 고발해옴 에 따라 수사에 나섰다. 검찰은 이와 관련, 이날 오후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서울 송파구 신천동(주)포스 데이타 본사 사무실과 강남구 삼성동 소재 ...

    한국경제 | 1993.04.03 00:00

  • 아래아한글 무단복제 법적대응...한글과컴퓨터사

    한글과 컴퓨터사(사장 이찬진)는 지난 27일 자사의 워드프로세서 `아래 아한글''을 불법복제한 50명이 구속된 것과 관련해 기자회견을 갖고 컴퓨 터 상점.기업체 등 다량사용자들의 불법복제에 대해 고소 등 강력한 법 적 대응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글과 컴퓨터사는 또 정품 구입을 유도하기 위해 컴퓨터에 아래아한글 을 포함해 판매하는 중소업체에 대해 값을 50% 이상 깎아주는 한편 불법 복제본 사용자에 대한 정품 할인교환판매를 할 예정이라고 ...

    한국경제 | 1992.10.29 00:00

  • 소프트웨어 무단복제 극성 ... 업계 자구책 마련에 부심

    한글과 컴퓨터사(대표 이찬진.''아래아 한글''개발)는 오는 11월부터 발 생되는 `아래아 한글''소프트웨어의 불법복제에 대해 법적조치를 포함한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 강력히 대응해 나가기로 했다고 27일 발표했 다. 이 회사는 불법복제에 대처하기 위해 직접 또는 통신망을 통한 판매 배포행위, 컴퓨터나 프린터판매점에서 영업에 활용하는 경우, 컴퓨터학 원의 불법복제, 기업 연구소등의 불법복제 학교에서의 단체이용 경우등 심각한 침해행위부터 ...

    한국경제 | 1992.10.28 00:00

  • SW불법복제 강력대응 ... 증거확보땐 7월부터 강력대응

    소프트웨어의 불법복제 문제와 관련,중소업체가 고발조치등 강력한 법적 대응을 주장하고 나서 주목을 끌고있다. 한글과 컴퓨터(대표 이찬진)는 최근 기자회견을 통해 오는7월부터 불법복제에 관한 증거가 확보되는 경우 관계당국에 고발조치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사장은 이자리에서 "불법복제가 계속 방치되는 한 국내 소프트웨어 업계의 발전은 기대할수 없다"며 법적대응을 통해서라도 불법복제문제는 반드시 해결돼야한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어 불법복제는 이미 ...

    한국경제 | 1992.05.18 00:00

  • 한글소프트웨어 개발협의회 오는 27일 창립총회

    ... 한국통신프라자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정식 출범한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새로 설립되는 한글소프트웨어개발협의회는 한국팔란티어소프트웨어 옴니테크 한국인월드 유니테크등 19개업체가 회원으로 참여,사업을 벌이게 된다. 초대회장에 이찬진한글과 컴퓨터사장을 내정한 이협의회는 국내SW개발분야에서 가장 취약한 부문인 시스템SW를 업계공동으로 개발,컴퓨터업체에 공급할 계획이다. 기존 패키지SW의 개발및 보급확대방안도 마련,상호협력하는 한편 불법복제SW의 근절에 나설 방침이다. ...

    한국경제 | 1992.03.23 00:00

  • 한글 워드프로세서에 새장...서울대 컴퓨터연 학생 4명

    학생들이 개발한 한글워드프로세서 프로그램이 컴퓨터 한글화의 신기원을 열고 있다. 서울대 컴퓨터연구회 회원 4명이 만든 "아래아 한글" 프로그램이 바로 그것. 서울대동문인 이찬진(24. 기계공학과 졸) 김형집(22. 전자공학과 4) 우원식 군(21. 계측제어공학과 3년)등 4명은 한글전산화의 한 획을 그은 것으로 평가 받고 있는 "아래아 한글"을 개발, 컴퓨터관계자들 사이에 "무서운 아이들"로 불리고 있다. 80년대초 서울대를 졸업한 젊은이들을 ...

    한국경제 | 1989.12.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