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5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MW코리아, 전기차 포럼 행사 열어

    ... 참석한 가운데 '비욘드 차저(Beyond Charger)'를 주제로 전기차의 현황과 미래에 대한 발표와 드라이빙 센터 트랙에서 전기차 주행 체험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효준 BMW그룹코리아 대표, 포티스 이찬진 대표를 비롯해 이호근 대덕대 자동차학과 교수, 최웅철 국민대 자동차공학과 교수 및 환경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상호간 커뮤니케이션 및 향후 협력관계를 약속하는 협약식을 진행했으며 이버프와 환경부는 급속 충전기를 관리하는 역할을 ...

    오토타임즈 | 2017.03.06 05:39

  • thumbnail
    '벤처 1세대' 변대규 휴맥스 회장…차기 네이버 이사회 의장 맡는다

    ... 부사장을 신임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서울대 제어계측공학 박사 출신인 변 회장은 디지털 셋톱박스 등 정보기술(IT) 장비 사업을 통해 글로벌 성공 신화를 이룬 국내 벤처 1세대의 대표 주자로 꼽힌다. 이 의장과 이찬진 전 한글과컴퓨터 대표, 이재웅 전 다음커뮤니케이션 대표, 정준 쏠리드 대표(전 벤처기업협회장) 등 유명 벤처인의 사교 모임인 ‘브이소사이어티’ 회원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네이버 관계자는 “변 ...

    한국경제 | 2017.02.24 00:10 | 이호기

  • [위기의 국민연금①] 표류하는 국민연금…쇄신안 `실종`

    ... 맞느냐에 대한 판단은 전문위원회 쪽에서 하는 게 맞습니다. 전문위로 안건을 부의하도록 전문위가 요구할 수 있는 권한을 주는…”권력으로부터의 독립성을 보장하기 위해 기금이사에 대한 인사권 역시 독립시켜야 한다는 목소리도 있습니다. 이찬진 참여연대 변호사“정부에서 임명한 공단이사장이 기금이사 임명권을 갖고 있으니까…기금이사는 권력이나 자본으로부터 독립되어야 하는데 임명에 관한 것에서 독립성이 훼손할 수 있는 부분이 생기니까…”이처럼 다양한 방안들이 잇따라 나오고 있지만 ...

    한국경제TV | 2017.01.25 16:58

  • "건보료 3단계 개편은 소극적" vs "한발이라도 내디뎌야"

    ... 연구기획조정실장은 "정부 개편안은 소득 중심으로 간다는 방향성이 있고, 수용성을 고려한 전략도 좋은 편"이라며 "규모와 속도에서 이견이 있을 수 있지만 한 발이라도 내딛는 것에 의미를 둬야 한다"고 반박했다. 이찬진 참여연대 사회복지위원장은 "노인 인구가 많아지는 인구 변화를 건보료에도 반영해야 한다"고 지적하고, "국민을 설득하기 위해서는 정부가 국고부담을 얼마나 할 것인지 원칙을 명확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17.01.23 11:35

  • "국민연금 기금운용위, 독립성·투명성 확보 시급 "

    ...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과정에서 특혜를 줬다는 의혹이 잇따르면서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의 지배구조 논의가 대두되고 있습니다.19일 더불어민주당 권미혁, 박광온, 이학영 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한 토론회에서 국민연금 기금운용실무평가위원인 이찬진 변호사는 "현재 국민연금의 지배구조는 권력으로부터 독립에 근본적으로 취약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면서 "기금운용위원회 상설 `독립화` 사무국 설치 등 지배구조 개편이 병행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이 변호사는 현재 국민연금 지배구조는 ...

    한국경제TV | 2016.12.19 15:26

  • [공시] 포티스, 이찬진·정상훈 각자 대표…진광호 대표 사임

    포티스가 진광호 대표이사의 사임으로 이찬진, 정상훈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된다고 26일 공시했습니다.포티스는 진광호 대표이사·사내이사가 모든 직을 사임했으며, 정상훈 사내이사가 이사회를 통해 이날 신임 대표이사로 취임했다고 밝혔습니다.정상훈 신임 대표이사는 1974년 생으로 지난해부터 큐브스 대표이사를 역임했습니다.김종학기자 jh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전문] 손석희, '최순실 파일' 보도 후 JTBC 직원에 보낸 편지 ...

    한국경제TV | 2016.10.26 13:21

  • 포티스, 이찬진·정상훈 각자대표 체제로

    포티스는 26일 진광호 대표이사의 사임으로 인해 이찬진·정상훈 각자대표 체제로 변경된다고 공시했다. 정 신임 대표는 이사회를 통해 신규 취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0.26 10:52

  • "전기차 불편하지 않아요" 이용자들 제주서 경험후기 공유

    ... 교육을 제대로 받지 못한 경우가 많다"며 "전기차에 대한 전문 지식을 갖추도록 딜러를 특화할 필요가 있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패널토론의 좌장을 맡은 제주 전기차 커뮤니티 운영자인 한글과컴퓨터 설립자 이찬진씨도 "전기차가 힘이 부족해 언덕에서 밀린다는 식의 부정적 평가 상당수는 사실과 다르다"며 "이용자가 늘어나 (실상을 알게 되면) 전기차 확산 움직임이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박용희 소울EV 이용자는 "중고로 ...

    연합뉴스 | 2016.09.03 16:41

  • '한컴신화' 이찬진 "혁신 아이콘, 스마트폰 다음은 전기차다"

    거주지 옮긴 제주서 전기차 사용자 포럼·페스티벌 개최 '한컴신화'를 쓴 이찬진(51) 전 한글과컴퓨터 대표는 2일 애플 아이폰으로부터 비롯된 혁신의 아이콘은 스마트폰 다음 전기차라고 주장했다. 그는 제주도가 추진하는 '카본 프리 아일랜드 2030'(Carbon Free Island 2030) 프로젝트와 관련 '카본 프리'의 정의를 정확히 하고 필요한 세부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꼬집었다. ...

    연합뉴스 | 2016.09.02 14:29

  • "이통사 배만 불리는 단통법…지원금 상한 폐지해야"

    ... 출고가를 내리기보다는 지원금을 더 많이 주는 경향이 있다"며 "이런 경우 위약금 폭탄으로 돌아올 가능성이 있어 지원금 상한제와 위약금 상한제 폐지는 같이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사회를 맡은 이찬진 포티스 대표는 "인위적인 규제로 피해를 받는 것 결국 국민"이라며 "소비자의 불만을 줄이는 방향으로 실질적인 개선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okko@yna....

    연합뉴스 | 2016.08.23 1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