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98,0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영국 2분기 소매판매 28% 급증…1995년 이래 최대 상승"

    ... 이같이 밝혔다. BRC가 1995년 관련 기록 집계를 시작한 이후 전년 동기 대비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기 전인 2년 전과 비교하면 2분기 소매 판매는 10.4% 늘었다. 영국이 결승에 진출했다가 이탈리아에 패배한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도 TV와 스낵, 맥주 등의 소비 증가에 호재로 작용했다고 BRC는 설명했다. 소매 판매 증가는 카드 결제액에서도 확인됐다. 바클레이은행 계열 바클레이카드는 6월 카드 결제액이 2019년 ...

    한국경제 | 2021.07.13 15:16 | YONHAP

  • thumbnail
    전남 올해 상반기 외자유치 '껑충'…이차전지 투자 급증

    ... 실적을 달성한 2012년(신고 2억 9천900만 달러·도착 1억 1천800만 달러)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성과다. 비수도권 14개 시도 중 4위로, 지난해 기록한 6위보다 두 계단 올랐다. 주요 국가는 스페인·버진아일랜드·이탈리아 등이며, 외국 기업의 주요 투자 업종은 풍력·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개발과 이차전지 소재 등 첨단기술 제조업이다. 전남도는 올해 상반기 첨단산업 분야 외국인 투자기업 3개 사와 9천76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해 올해 유치목표인 ...

    한국경제 | 2021.07.13 15:10 | YONHAP

  • thumbnail
    "생일까지 9개월간 냉동"…공효진, 이태리 명품 케익 받고 러블리한 눈웃음 [TEN★]

    ...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나 이거 먹으면 안 되는데. 생일까지 냉동으로 간직할게요"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공효진은 선물상자를 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공효진이 들고 있는 박스는 이탈리아 발렌사 지방의 명품 디저트 업체인 Pasticceria Torti의 케익 박스다. 다이어트를 하고 있는 공효진에게 지인이 선물한 것으로 보인다. 1980년 4월 4일생인 공효진은 올해로 42세다. 케익을 먹으려면 앞으로 9개월을 ...

    텐아시아 | 2021.07.13 13:39 | 박창기

  • thumbnail
    페루발 람다 변이, 현재까지 29개국서 확인 "치명률 높아"

    ... 국가에서 람다 변이가 유행하고 있으며 아르헨티나에선 지난 2월 3째주 지배종으로 자리잡았다. 미국 포브스는 영국공중보건국(PHE)의 보고서를 인용해 람다 변이가 미국과 독일, 멕시코, 스페인, 이스라엘, 콜롬비아, 프랑스, 이집트, 스위스, 영국, 이탈리아, 브라질, 캐나다, 네덜란드, 아루바, 포르투갈, 덴마크, 체코, 터키, 호주, 퀴라소, 짐바브웨 등에서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7.13 13:24 | 장지민

  • thumbnail
    인터밀란까지 품에 넣었던 中가전신화 쑤닝 장진둥 퇴진

    ... 온·오프라인을 망라한 중국을 대표하는 종합 유통 업체로 성장했다. 지난 4월 발표된 포브스의 세계 부호 명단에서 그는 74억 달러(약 8조4천억원)의 재산으로 339위를 기록했다. 중국을 대표하는 가전 유통업체가 된 쑤닝은 이탈리아의 명문 구단 인터밀란을 인수해 세계적으로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쑤닝은 2019년에는 프랑스 대형 유통업체 까르푸의 중국 법인도 인수했다. 그렇지만 시대의 변화가 쑤닝의 발목을 잡았다. 알리바바·징둥 등 이미 온라인 시장을 장악한 ...

    한국경제 | 2021.07.13 12:25 | YONHAP

  • thumbnail
    김총리, 종교계 만나 "영적 방역당국…위기극복 앞장서달라"

    ... 지도자로서 영적 방역당국이라는 책임감으로 위기 극복에 앞장서달라"며 "종교 활동 현장에서 신도 간 접촉을 최대한 자제하도록 하고 방역 수칙도 철저히 준수하도록 이끌어달라"고 당부했다. 김 총리는 한때 하루 확진자가 2만명에 달했던 이탈리아를 언급, "백신 접종률이 70%를 넘어선 이후 실외에서는 마스크를 벗고 있다"며 "우리도 더 신속한 백신 접종 등 대책을 진행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종교계 지도자들은 "교계별로 개편된 수도권 4단계 거리두기 지침을 안내하고 ...

    한국경제 | 2021.07.13 11:42 | YONHAP

  • thumbnail
    건설기계업계 해외서 '날개'…판매 늘고 수주잔량도 3년래 최대

    ... 유럽법인이 지난달 총 543대를 판매해 법인 설립 이래 최대 월간 실적을 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종전 최대 기록은 2019년 4월 504대다. 이는 두산인프라코어가 연초 수립한 월 판매 목표를 13% 초과 달성한 것으로, 영국과 이탈리아에서의 판매량 증가가 실적을 견인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코로나19로 고객 접촉이 제한된 상황에서도 소셜미디어 노출을 확대하고, 온라인 신제품 런칭쇼·버추얼 쇼룸 등 온라인 마케팅을 강화한 것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정관희 유럽법인장은 ...

    한국경제 | 2021.07.13 11:42 | YONHAP

  • thumbnail
    80%+캐시백→'전국민' 합의→번복…산으로 가는 2차 추경

    ... 소상공인에 대한 두터운 지원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 전 대표는 지난 9일 "피해지원에 더 큰 비중을 두고 추경을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반복되는 입장 번복 홍 부총리는 이같은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이탈리아 베네치아에서 열린 G20 재무장관 회의에 참석했다. 지난 10일 현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2차 추경의 수정은 없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홍 부총리는 “2차 추경 규모를 확대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2조원의 ...

    한국경제 | 2021.07.13 10:38 | 강진규

  • thumbnail
    "머리감기·설거지에 비누를 씁니다"…MZ세대의 가치소비

    ... 있다"며 "샴푸바 1개에 플라스틱 통 2~3병을 절감하는 효과를 낸다"고 소개했다. 고급 수입 화장품 브랜드의 고가 고체비누도 인기다. 비누 하나 가격이 5만원에 육박하지만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 이탈리아 화장품 브랜드 산타 마리아 노벨라의 고체 비누는 올해 상반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1% 증가했다. 같은 기간 스웨덴 브랜드 라부르켓의 고체 비누 매출은 40% 증가했다. 해당 브랜드는 지난해 국내 론칭 당시 3종의 고체 비누를 ...

    한국경제 | 2021.07.13 10:18 | 오정민

  • thumbnail
    축구 졌다고 인종차별로 분풀이…영국팬들에 각계 비난 봇물

    ... 인종차별적 트윗 약 1천여개를 삭제하고 다수의 계정을 영구 정지시켰으며, 페이스북도 인종차별적 게시물에 대해 즉각 삭제 조치했다고 밝혔다. 11일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 2020에서 잉글랜드 대표팀이 승부차기 끝에 이탈리아에 패배, 사상 첫 유로 우승을 놓치자 성난 축구팬들의 난동이 벌어졌다. 특히 승부차기에서 골을 넣지 못한 마커스 래시퍼드(23)와 제이든 산초(21), 부카요 사카(19) 등 세 선수에게 소셜미디어 등을 중심으로 인종차별적 발언이 ...

    한국경제 | 2021.07.13 10: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