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7291-97300 / 102,8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섬유 번짐현상 최소화 기술 개발...프로그

    ... 스카프와 넥타이등을 이날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개최한 패션전시회에 첫 선을 보였다. 프로그는 또 실크와 합성 섬유를 혼합해 짠 원단을 날염할때도 정교한 무늬를 입힐수 있는 실크오팔기술을 개발했다. 프로그의 김승수 사장은 "국내 날염기술은 이탈리아등 선진국에 비해 전혀 뒤지지 않는다"며 "국산기술은 수준이 낮다는 잘못된 인식을 깨기위해 이들 기술을 개발, 전시회를 갖게됐다"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12일자 ).

    한국경제 | 1998.06.11 00:00

  • 폴크스바겐, 프랑스 르노 인수추진 .. 독일 슈테른지 보도

    ... 따르면 VW이 18기통 엔진을 장착한 트럭 모델을 생산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쿠르트 리폴즈 VW 대변인은 "슈테른의 보도내용은 순전한 추측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한편 슈테른지는 VW의 자회사인 아우디도 이탈리아의 스포츠카 메이커인 람보르기니를 인수할 방침이라고 보도했다. 이에대해 아우디측은 "람보르기니와 합작을 검토하고 있다는 것만은 사실"이라며 구체적 인수계획에 대해서는 논평을 거부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

    한국경제 | 1998.06.10 00:00

  • [인터뷰] 클레멘테 델발리 <세계은행 연구위원>

    ... 신용평가 등급으로 평가받아야 한다. 투자자들도 이 등급을 보고 안심하고 투자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주어야 한다. 이런 점에서 신용평가등급의 정확한 공시가 전제돼야 한다" 그가 주제발표에 나서는 이번 워크샵은 지난 80년대 중반과 90년대초 정부주도하에 채권시장개발에 나섰던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 등의 실례와 경험 등을 파악, 국내 채권시장을 발전시킬 목적으로 열리는 것이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11일자 ).

    한국경제 | 1998.06.10 00:00

  • "퇴출후 남는 기업은 부채상환 유예해야"..김우중 회장 회견

    ... 리딩뱅크를 만드는 일이 시급하다. 국내 4대 그룹이 20억달러 정도를 출자해 미국의 시티은행, 체이스맨해튼은행 등과 합작으로 자본금 40억달러 규모의 초대형 리딩뱅크를 연내에 만들 필요가 있다. 이게 되면 영국 독일 프랑스 스위스 이탈리아 등 유럽국가를 끌어들여 또 하나를 만들고, 일본이 참여하면 3개까지 늘릴 수 있다. 연내 초대형 리딩뱅크가 3개 정도 생기면 국내 금융환경은 조속히 개선될 것이다" -왜 하필 4대그룹이 출자해야 하는지. "경제위기를 몰고온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인터뷰] 추준석 <중소기업청장> .. AESMEC 참석

    "이탈리아와 포르투칼이 투자사절단을 보내기로 하는등 유럽과 한국의 중소기업간 협력 기반을 다지는 계기가 됐습니다" 지난달 하순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아시아와 유럽의 24개국 중소기업 장관급 회의(AESMEC"98)에 한국 대표 단장으로 참석했던 추준석 중기청장은 "아시아와 유럽지역 국가및 민간기업 대표들이 한결같이 경쟁력있는 한국의 중소기업과 정보교환 합작투자 기술협력등을 희망했다"고 말했다. 특히 ASEM이 아시아와 유럽지역 중소기업간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천자칼럼] 98 월드컵 개막

    ... 총64게임은 지구촌 축구팬들을 그야말로 열광시킬 것이다. 프랑스월드컵 본선에 나온 국가중 일본 남아공 자메이카 크로아티아 등 4개국은 이번이 첫 출전이다. 우리나라는 지난 54년 스위스대회를 시작으로 86년 멕시코, 90년 이탈리아, 94년 미국월드컵대회에 나갔다. 이번 대회참가로 총 5회참가에 "4회연속 월드컵진출"이라는 흔치않은 기록을 세웠다. 그리고 2002년 월드컵대회까지 일본과 공동으로 유치해놓은 입장이어서 축구대표팀에 거는 국민의 기대는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대학도 기업경영기법 도입해야'..세계대학 부총장회의 폐막

    ... 유수대학의 "경영자"가 내놓은 훈수다. 리치몬드 부총장은 "미국 대학에서도 일부교수들의 완강한 저항 때문에 구조조정 시도가 실패하고 있다"면서 "이제 대학은 교육과 봉사라는 추상적인 목표만 고집해선 안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태리 볼로냐, 영국 옥스퍼드대학 등 초기 대학들은 많은 학생들을 유치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점에서 오늘날 기업과 비슷했다"고 지적했다. 미국 루이스빌대학 리쳐드 콜린 부총장은 "지난 96년 미국에서 조성된 대학기금은 모두 1백90억달러에 ...

    한국경제 | 1998.06.09 00:00

  • [단신] 장경작 조선호텔 사장, 식음경영대상 수상

    ... 한국관광식음료학회가 모범적 식음료사업경영을 한 호텔을 선정해 수여하는 "제2회 한국호텔 식음경영대상"을 받은 장경작(55) 웨스틴조선 호텔 사장의 수상소감이다. 장사장은 "최고의 서비스로 고객만족에 접근하기 위해 직원들을 프랑스 이탈리아 등 선진 호텔에 파견하는 한편 전문가들을 초빙해 요리기술 서비스 장식 등 노하우를 전수받았다"고 말했다. 특히 직원들에게 "당신이 바로 사장"이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권한을 대폭 넘겨주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

    한국경제 | 1998.06.08 00:00

  • 한솔월드폰, 요금 최고 64% 싼 국제전화 서비스

    ... 국가는 미국 일본 홍콩 영국 프랑스 캐나다등 2백20개이다. 식별번호 00342를 누르고 상대방의 국가번호 지역번호 가입자번호를 차례로 누르면 연결된다. 한솔은 이 서비스는 통화품질이 일반전화와 거의 같으면서도 요금은 50-64% 싸다고 밝혔다. 1분당 통화요금은 미국 3백70원, 일본 4백30원, 홍콩 영국 5백50원, 프랑스 독일 이태리 5백70원, 캐나다 호주 6백원등이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6일자 ).

    한국경제 | 1998.06.06 00:00

  • 대우, 전자/중공업 등도 지분 최고 50%까지 매각

    ... 대우자동차 군산종합자동차 공장에서 기자 간담회를 갖는다. 이번 간담회는 미국 GM의 잭 스미스 회장이 김대중 대통령을 면담하기 하루 전에 열리는 것이라는 점에서 관심을 끌고 있다. 김 회장은 이날 GM과의 협상 결과는 물론 이탈리아 국영기업인 안살도 인수, 기아자동차 인수추진 방안등에 대한 복안을 밝힐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12일에는 경주 힐튼호텔에서 전경련 기자단과 간담회를 갖고 대기업의 역할과 구조조정 방향 등에 대한 재계의 입장을 밝힐 방침이다. ...

    한국경제 | 1998.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