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7391-97400 / 105,1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암 극복한 88세 할머니 .. 로마마라톤 풀코스완주

    유방암을 극복한 88세 할머니가 마라톤 풀코스 완주에 성공해 화제가 되고 있다. 26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 시내에서 열린 로마마라톤 여자부 42.195㎞ 풀코스에 도전한 미국 워싱턴 출신의 페냐 크라운 할머니는 7시간30분 만에 레이스를 마치는 노익장을 과시했다. 현역 최고령 여성 마라토너인 크라운 할머니의 마라톤 완주는 이번이 8번째. 레이스를 마친 후 크라운 할머니는 "마라톤은 부작용이 없는 마약 같은 것"이라며 "늙었다고 주저하지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新春기획(4)-제조업 혁신] 섬유 : IMF 탈출 '공신'

    ... 성장의 주역이었다"며 "특히 IMF(국제통화기금) 구제금융기간 내에도 지속적으로 1백억달러 이상의 흑자를 기록,한국이 무사히 IMF 터널을 지나는 데 큰 기여를 했다"고 강조한다. 우리나라는 세계 섬유교역량의 5.5%를 차지해 중국 이탈리아 독일에 이어 섬유수출국 서열에서 4번째 자리를 지키고 있다. 섬유산업은 실에서 의류완제품에 이르는 전 분야에 걸쳐 고른 생산기반을 갖추고 99년 1백77억달러를 수출,1백33억달러의 무역수지를 기록한 효자산업이다. 이같은 무역흑자는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佛語만으론 비즈니스 안돼요" .. 프랑스 기업들 '영어 공용화' 확산

    ... 대화할 때도 업무와 관련된 내용이라면 영어로 해야 한다. 사내 e메일은 물론 모든 서류도 영어로 작성한다. 본사의 업무 상황을 번역없이 신속히 지구 건너편 지사의 외국인 직원들에게 전달하기 위해서다. 지난 4년간 미국과 브라질 이탈리아 등 여러 외국업체를 인수한 알카텔 그룹은 전체 13만명 직원중 프랑스인이 차지하는 비율은 25%에 불과하다. 그룹 전체 매출액의 85%도 해외법인이 벌어들인다. 영어 업무가 전략적으로 불가피한 상황인 셈이다. 99년 프랑스와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新春기획(4)-제조업 혁신] 자동차부품 : 글로벌 시장개척 活路 뚫는다

    ... 자동차부품을 수출한 이 회사는 북미시장 수요의 45%를 공급하고 있다. 이외에도 도요타자동차의 월드카 부품업체로 화승알엔에이의 수출도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GM으로부터 4년 연속 최우수 부품업체로 선정된 삼립산업도 이탈리아 피아트로의 납품이 기대된다. 포드계열 비스티온의 계열사로 편입된 한라공조도 GM 마쓰다 아우디 등의 완성차 업체로의 직수출이 유망해지고 있다. 한국을 찾는 부품 구매단=한국 부품업체로부터의 구매를 통해 원가절감을 꾀하려는 포드사의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세계 자동차업계 '가족경영 파워'

    포드(미국),푸조-시트로엥(프랑스),BMW(독일),피아트(이탈리아),현대(한국). 이들 기업들의 공통점은 2가지다. 각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자동차 업체란 점,그리고 창업주 가족이 최대주주로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는 점이다. 영국의 경제지 파이낸셜 타임스는 자체분석 결과 이들 가운데 현대를 제외한 4개 기업의 창업 패밀리가 지난해 받은 배당금이 총 4억7천만달러에 달했다고 26일 보도했다. 창업패밀리들은 경영에 대해 큰 영향력을 행사할뿐 ...

    한국경제 | 2001.03.27 00:00

  • 교황 요한23세 사후 37년에도 시신온전

    지난 63년 77세를 일기로 서거한 교황 요한 23세의 시신이 37년이 경과한 현재까지 온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이탈리아 ANSA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1월16일교황청 지하묘지에서 성베드로 대성당으로 시신을 이장하기 위해 임시로 관을 열어본 결과,요한 23세의 얼굴은 서거 당시 그대로의 상태를 유지하고 있었다는 것. 이탈리아인 출신인 요한 23세(본명 안젤로 주세페 론칼리)는 40년간 재위하면서 가톨릭 교회 근세사에 큰 전기를 마련한 ...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부음] '그린피스 대부' 맥타가트 교통사고로 사망

    세계 최대의 국제 환경보호단체 그린피스 인터내셔널의 창설자인 캐나다 태생의 데이비드 맥타가트가 23일 이탈리아에서 자동차 충돌사고로 사망했다. 향년 68세. 그는 지난 1972년 환경보호단체인 그린피스를 창설,소형 보트를 타고 프랑스의 핵실험장소인 태평양의 무루로아 환초를 항의 방문,국제 환경보호운동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이어 유럽에서 그린피스에 대한 지지를 확산,1979년 그린피스내의 각 파벌들이 손을 잡게 만들었다.

    한국경제 | 2001.03.26 00:00

  • [獨 하노버 '세빗 2001' 박람회] 삼성, 세계최고속 휴대폰 공개

    ... 삼성전자는 유럽지역의 GPRS 상용화 일정에 맞춰 올해 상반기 중 시장에 제품을 출시하고 앞으로 아시아, 중국지역 등으로 진출을 확대할 예정이다. 영국과 독일은 올해 6월부터 GPRS 상용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이며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등 다른 유럽 국가들도 올해안에 상용서비스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세계 GPRS 시장은 올해 2천만명에서 2004년에는 유럽방식 휴대폰의 70∼80%를 점유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IMT-2000서비스 일정이 연기될 가능성이 대두되면서 ...

    한국경제 | 2001.03.24 00:00

  • [호텔가] 정통 伊.日 요리 선봬 .. 하얏트.스위스그랜드

    . 그랜드하얏트서울의 로비에 위치한 "테라스"(799-8166)는 오는 27일까지 이태리 요리장 사울로 바칠레가씨를 초청해 이탈리아 음식 축제를 연다. 정통 이탈리아 음식을 뷔페식으로 한꺼번에 맛볼 수 있는 기회다. 점심 3만2천원,저녁 3만5천원. 스위스그랜드호텔 일식당 미쯔모모(2287-8888)는 일본 오사카 출신의 다카시마 야스노리씨를 새 일식 조리장으로 영입했다. 자연산 생선살을 엄선해 만든 7가지 코스의 조리장 특선초밥 정식을 4월30일까지 ...

    한국경제 | 2001.03.23 00:00

  • [음악] 소프라노 폰타넬리, 두번째 내한 독창회 .. 24일 영산아트홀

    ... 내한공연. 폰타넬리는 오페라와 크로스오버 뮤직분야에서 동시에 기량을 인정받는 성악가. 장르를 자유자재로 넘나들고 표현력도 풍부하다. 뉴욕타임즈지는 "우아하고 활달한 가수"라고 그녀를 칭찬했다. 이번 공연에선 오페라 아리아와 이탈리아칸초네 뮤지컬 미국가곡 성가곡 등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들려준다. 에르네스토 데 쿠르티스의 칸초네 "물망초",뮤지컬 웨스트사이드스토리중 "아이 필 프리티",미국가곡 "심플기프츠",슈베르트의 성가곡 "아베 마리아"등이 그것.오페라 아리아곡으로는 ...

    한국경제 | 2001.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