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년 故 이태석 신부 10주기 '울지마 톤즈' 2편 개봉

    고(故) 이태석 신부 10주기를 맞아 그의 삶을 다룬 영화 '울지마 톤즈'가 2편으로 돌아온다. 7일 KBS는 내년 1월 '울지마 톤즈'의 2편인 '울지마 톤즈: 수크란바바'(가제)가 개봉한다고 밝혔다. 이태석 신부는 아프리카 수단 남부 오지 톤즈에서 8년간 교육과 의료 봉사를 하다 2010년 48세로 선종했다. 그의 삶을 다룬 '울지마 톤즈'는 2010년 개봉해 44만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다큐멘터리 영화 흥행 5위에 올랐다. 자신의 삶을 ...

    한국경제 | 2019.11.07 17:39 | YONHAP

  • thumbnail
    '이을용 아들' 이태석 "지투 왼발 못쓰게 했죠"…8강행에 한몫

    ... 16강에서 앙골라를 1-0으로 꺾고 10년 만의 8강 진출에 성공한 데는 수비수들의 지능적인 플레이가 한몫했다. 특히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전사' 이을용(제주 유나이티드 코치)의 아들이자 U-17 대표팀의 왼쪽 풀백인 이태석(오산고)은 앙골라의 오른쪽 날개 지투를 꽁꽁 묶어 승리의 숨은 공신이 됐다. 이태석은 6일(한국시간) 브라질 고이아니아의 올림피쿠 경기장에서 열린 앙골라와 U-17 월드컵 16강전에서 대표팀의 왼쪽 풀백으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

    한국경제 | 2019.11.06 10:58 | YONHAP

  • thumbnail
    최민서 결승골 한국, 앙골라 꺾고 10년 만에 U-17 월드컵 8강행

    ... 전술을 가동했다. 최민서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김륜성(포항제철고)과 정상빈(매탄고)을 배치했다. 중원은 백상훈(오산고)과 오재혁(포항제철고)이 맡은 가운데 윤석주(포항제철고)가 수비형 미드필더를 맡았다. 이태석(오산고)과 손호준(매탄고)이 좌우 풀백, 이한범(보인고)과 홍성욱(부경고)이 중앙 수비를 담당했다. 골키퍼는 주장인 신송훈(금호고)이 나섰다. 패하면 곧바로 탈락하는 '녹아웃 스테이지'를 맞아 리틀 태극전사들은 조별리그와 ...

    한국경제 | 2019.11.06 06:20 | YONHAP

  • thumbnail
    '막무가내'로 나오는 협상 상대에게 이기는 법

    [경영전략] -말도 안 되는 행동에도 반드시 '이유'가 존재…숨은 이해관계인·상대의 관심사 간파해야 [이태석 IGM 세계경영연구원 교수] 막무가내로 나오는 협상 상대를 만난 적이 있는가. 아무리 합리적인 방안을 제시해도 말이 전혀 통하지 않는 상대 말이다. 자기 논리에 빠져 다른 사람 얘기는 듣지도 않는다. 억지 주장을 하고 앞뒤가 맞지 않는 말을 한다. 사실 협상에서 이런 일들은 비일비재다. 노사 협상, 비즈니스 협상, 연봉 협상 등 실제 ...

    한경Business | 2019.11.04 15:04

  • thumbnail
    한국 축구, U-17 월드컵서 칠레 꺾고 조 2위로 16강 진출(종합)

    ... 2006년 3월 친선경기를 한 차례 치러 한국이 승리한 바 있다. 이날 한국은 최민서(포항제철고)를 최전방 공격수로 내세우고, 미드필더로 김륜성, 오재혁, 윤석주(이상 포항제철고), 백상훈, 엄지성(금호고)을 배치했다. 수비진에는 이태석(오산고), 이한범(보인고), 홍성욱, 손호준(매탄고)을 내세웠다. 골문은 신송훈(금호고)이 지켰다. 한국은 경기 시작 1분도 되지 않아 첫 골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왼쪽 코너킥 이후 경합 상황에서 수비를 맞고 흐른 공을 ...

    한국경제 | 2019.11.03 15:18 | YONHAP

  • thumbnail
    [고침] 체육(한국 축구, U-17 월드컵서 칠레 꺾고 조 2위…)

    ... 앙골라전에서 승리하면 역대 최고 성적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이날 한국은 최민서(포항제철고)를 최전방 공격수로 내세우고, 미드필더로 김륜성, 오재혁, 윤석주(이상 포항제철고), 백상훈, 엄지성(금호고)을 배치했다. 수비진에는 이태석(오산고), 이한범(보인고), 홍성욱, 손호준(매탄고)을 내세웠다. 골문은 신송훈(금호고)이 지켰다. 한국은 경기 시작 1분도 되지 않아 첫 골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왼쪽 코너킥 이후 경합 상황에서 수비를 맞고 흐른 공을 ...

    한국경제 | 2019.11.03 09:51 | YONHAP

  • thumbnail
    한국 축구, U-17 월드컵서 칠레 꺾고 조 2위로 16강 진출

    ... 앙골라전에서 승리하면 역대 최고 성적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이날 한국은 최민서(포항제철고)를 최전방 공격수로 내세우고, 미드필더로 김륜성, 오재혁, 윤석주(이상 포항제철고), 백상훈, 엄지성(금호고)을 배치했다. 수비진에는 이태석(오산고), 이한범(보인고), 홍성욱, 손호준(매탄고)을 내세웠다. 골문은 신송훈(금호고)이 지켰다. 한국은 경기 시작 1분도 되지 않아 첫 골을 터뜨리며 기선을 제압했다. 왼쪽 코너킥 이후 경합 상황에서 수비를 맞고 흐른 공을 ...

    한국경제 | 2019.11.03 07:34 | YONHAP

  • thumbnail
    한국 축구, U-17 월드컵 2차전서 '난적' 프랑스에 1-3 패배(종합)

    ... 5시 브라질 비토리아의 클레베르 안드라지 경기장에서 칠레와 조별리그 C조 최종전을 통해 16강 직행권(1, 2위) 확보에 나선다. 김정수 감독은 프랑스를 상대로 1차전과 같은 4-1-4-1 전술을 가동했다. 다만 왼쪽 풀백 이태석(오산고)이 1차전 경고 누적 퇴장으로 출전하지 못해 1차전에서 왼쪽 날개로 나선 김륜성(포항제철고)을 왼쪽 풀백으로 대체하는 카드를 선택했다. 이에 따라 한국은 최민서(포항제철고)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이종훈(현풍고)과 ...

    한국경제 | 2019.10.31 10:12 | YONHAP

  • thumbnail
    한국 축구, U-17 월드컵 2차전서 '난적' 프랑스에 1-3 패배

    ... 6·골득실+4)는 16강 진출권을 품에 안았다. 더불어 한국 U-17 대표팀은 이날 패배로 프랑스와 역대 전적에서 3전 전패의 열세를 이어갔다. 김정수 감독은 프랑스를 상대로 1차전과 같은 4-1-4-1 전술을 가동했다. 다만 왼쪽 풀백 이태석(오산고)이 1차전 경고 누적 퇴장으로 출전하지 못해 1차전에서 왼쪽 날개로 나선 김륜성(포항제철고)을 왼쪽 풀백으로 대체하는 카드를 선택했다. 이에 따라 한국은 최민서( 포항제철고)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이종훈(현풍고)과 ...

    한국경제 | 2019.10.31 07:01 | YONHAP

  • thumbnail
    인제대, 산학연관 지역 한마음 위크 한창

    ... 초경량비행장치 전문교육기관인 ‘인제드론 아카데미’에서는 다양한 드론을 누구나 쉽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인제드론아카데미와 함께하는 드론 VR체험’을 진행해 학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이태석 기념홀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클라우드컴퓨팅, 인공지능, 사물인터넷과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한 비즈니스 방식의 변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Oracle Day’세미나도 개최됐다. 이날부터 31일까지 3일 ...

    한국경제 | 2019.10.29 16:07 | 김태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