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대한민국 해외봉사 대통령 표창에 김기례 수녀

    ... 기술교육을 한 예수그리스도수녀회의 김옥 수녀와 네팔서 의료봉사를 한 김병철 코이카 국제협력의사에게 각각 돌아갔다. 베데스다메티컬센터 의사로 우간다에서 의료 봉사 활동을 하고 있는 임현석 비전케어 우간다 지부장이 외교부 장관 표창과 이태석상(고 이태석 신부의 봉사 정신 계승자에게 수여하는 상)을 각각 받았다. 그 외 수상자들은 강미주(외교부 장관 표창), 김수현·박진무(코이카 이사장 표창), 조덕림·김인권(국제개발협력민간협의회 회장 표창) 등이다. 이미경 이사장, 오현주 ...

    한국경제 | 2019.12.09 18:56 | YONHAP

  • thumbnail
    때로는 협상하지 않는 것이 '최고의 협상'

    [경영전략] -협상을 통해 더 많은 것을 잃기도…상황에 대한 철저한 분석 필요해 [이태석 IGM 세계경영연구원 교수] 협상에는 정답이 없다. 협상은 그야말로 예측이 불가능하다. 기회와 장애물이 불쑥불쑥 나타나고 오고 가는 대화에 따라 거래의 성사가 앞당겨지기도, 완전히 틀어지기도 한다. 목표마저 달라질 정도로 모든 것이 시시각각 변한다. 중요한 것은 이렇게 예측 불가능한 협상 과정에서 어떤 상황이 전개되든 간에 그 상황을 최대한 이용해야 한다는 ...

    한경Business | 2019.12.09 15:28

  • thumbnail
    이태석 신부가 남수단 톤즈로 간 이유…"제일 가난하잖아"

    고인 10주기 추모사업 간담회…"의사를 돌로 보고 사제가 된 청소년 교육자" "이태석 신부가 선교 지역으로 남수단을 선택한 이유를 아시나요. 세상에서 가장 가난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 9일 '남수단 슈바이처'로 불렸던 고(故) 이태석 신부 10주기를 앞두고 열린 기자간담회에서는 생전 고인과 깊은 친분을 나눴던 사제들이 참석해 이 신부와 얽힌 소중한 기억들을 한가득 풀어놨다. 고인보다 1년 후배라고 자신을 소개한 김상윤 베드로 신부는 ...

    한국경제 | 2019.12.09 15:08 | YONHAP

  • thumbnail
    '남수단 슈바이처' 이태석 신부 10주기…추모하고 기억한다

    내년 순례·추모 행사 다채…영화 '울지마 톤즈 2' 개봉·전기 집필·부산 기념관 "이태석 신부의 나눔을 우리 사회 같이 나누길" '남수단의 슈바이처'로 불린 고(故) 이태석 신부 선종 10주년을 맞아 다채로운 추모사업이 펼쳐진다. 1962년 부산에서 태어난 이 신부는 인제대 의과대학을 졸업했다가 이후 사제의 길을 선택했다. 2001년 아프리카 수단(현 남수단) 시골 마을인 톤즈로 건너가 젊은이들과 가난한 이웃의 친구, 교육자, 의사, 사제로 ...

    한국경제 | 2019.12.09 13:10 | YONHAP

  • thumbnail
    "민주적 대학 운영 견인"…인제대 교수노조 창립대회 개최

    지난해 헌법재판소가 대학교수들의 노동조합 설립을 인정하면서 경남 김해 인제대학교에서도 교수노조가 설립됐다. 전국교수노조 인제대지회는 27일 인제대 늘빛관 이태석기념홀에서 창립대회를 열었다. 인제대 교수들은 기존 교수 조직인 교수평의회와 연대해 작년 11월 준비위원회를 꾸려 지회 활동 방향과 역할을 논의했다. 인제대지회는 '대학은 스스로! 교육은 앞으로! 같이 가는 교수노조'를 슬로건으로 급여 정상화, 학장직선제 실시 등 민주적 대학 운영을 위한 ...

    한국경제 | 2019.11.27 14:36 | YONHAP

  • thumbnail
    U-17 월드컵 '8강 탈락' 김정수 감독 "홍성욱 부상이 패인"

    ... 결정적인 몇 개의 찬스를 놓친 게 승패를 갈랐다"고 설명했다. 그는 "상대를 분석하고 준비한 대로 경기가 흘러갔다. 측면으로 올라가면 멕시코 중앙 수비에 공간이 열리는 것을 분석을 통해 확인했다"라며 "경기 전 크로스가 날카로운 이태석(오산고)에게 왼쪽 측면에서 낮고 빠른 크로스를 주문했다. 예상한 패턴으로 생긴 결정적 기회를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고 아쉬워했다. 대회를 치른 소감에 대해선 "준비한 것을 모두 보여주지 못했다. 경기를 거듭할수록 플레이가 안정되고 ...

    한국경제 | 2019.11.11 14:39 | YONHAP

  • thumbnail
    U-17 월드컵 한국, 4강 진출 좌절…멕시코에 1대0 패

    ... 8강전에서 한국은 멕시코에 1대 0으로 패했다. 전반 14분 최민서(17·포항제철고)는 페널티 지역 정면 부근에서 강력한 왼발 중거리 슛을 쐈지만 공은 크로스바에 맞고 튕겨나왔다. 최민서는 전반 22분 왼쪽 측면에서 이태석(17·서울 오산고)이 준 크로스를 받아 골 지역 정면에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또다시 골대를 벗어났다. 득점 없이 전반전을 마친 한국은 후반 32분 멕시코에 결승골을 내줬다. 멕시코의 알리 아빌라는 호세 루이스가 올린 ...

    연예 | 2019.11.11 13:48 | 이미경

  • thumbnail
    한국축구, U-17 월드컵서 멕시코에 막혀 첫 4강행 꿈 무산(종합)

    ... 끝내 득점포를 가동하는 데 실패했다. 한국은 전반 14분 페널티지역 정면 부근에서 최민서(포항제철고)가 시도한 강력한 왼발 중거리포가 크로스바를 때리고 나오는 '골대 불운'을 겪었다. 최민서는 전반 22분에도 왼쪽 측면에서 이태석이 투입한 크로스를 받아 골지역 정면에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또다시 골대를 벗어났다. 한국은 전반 35분 수비수 홍성욱(부경고)이 부상으로 더는 경기를 할 수가 없어 방우진(오산고)과 조기 교체하는 불운까지 떠안았다. 멕시코도 전반 40분 알레한드로 ...

    한국경제 | 2019.11.11 10:34 | YONHAP

  • thumbnail
    한국, 멕시코에 0-1 패배…U-17 월드컵 8강 탈락

    ... 득점포를 가동하는 데 실패했다. 한국은 전반 14분 페널티지역 정면 부근에서 최민서(포항제철고)가 시도한 강력한 왼발 중거리포가 크로스바를 때리고 나오는 '골대 불운'을 겪었다. 최민서는 전반 22분에도 왼쪽 측면에서 이태석이 투입한 크로스를 받아 골지역 정면에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또다시 골대를 벗어났다. 한국은 전반 35분 수비수 홍성욱(부경고)이 부상으로 더는 경기를 할 수가 없어 방우진(오산고)과 조기 교체하는 불운까지 떠안았다. 멕시코도 전반 40분 호수에 ...

    한국경제 | 2019.11.11 10:05 | YONHAP

  • thumbnail
    내년 故 이태석 신부 10주기 기념, '울지마 톤즈:수크란바바' 개봉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다큐멘터리 영화 ‘울지마 톤즈’. /사진제공=KBS 고(故) 이태석 신부의 선종 10주기를 기념해 내년 1월 초 다큐멘터리 영화 ‘울지마 톤즈’가 2편 ‘울지마 톤즈:수크란바바'(가제)로 돌아온다. 2010년 9월 개봉한 ‘울지마 톤즈’는 역대 국내 종교 다큐멘터리 흥행 1위, 역대 다큐멘터리 흥행 5위(2019년 11월 6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

    텐아시아 | 2019.11.07 18:30 | 김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