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81-1690 / 1,9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 "이형택씨 처신 유감"

    민주당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24일 이형택(李亨澤)씨가 보물선 인양을 위해 해군에 지원을 요청한 점과 관련, "잘못된 처신"이라며 "보통사람보다 몸가짐을 훨씬 조심했어야 할 분이 그러지 못한 데 대해 매우 유감스럽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논평에서 또 "이런 문제들이 특검 수사에 의해 하나둘씩 밝혀지는것은 그나마 다행"이라며 "특검이 모든 혐의를 철저히 밝혀내 국민이 더 이상 의혹을 갖지 않게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회사채 만기연장에 '외압' 없었다"..한빛은행

    한빛은행 은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로부터압력을 받아 S건설사에 대출해줬다는 의혹과 관련, "S건설과는 지난 97년부터 거래해왔고 대출에서 담보를 잡고 있었던 만큼 외압은 없었다"고 24일 밝혔다. 한빛은행 관계자는 "지난 97년 S건설의 3년만기 회사채 250억원이 2000년 5월만기가 돼 돌아오자 30억원을 회수한후 나머지 220억원의 만기 연장을 추진했던 것"이라면서 "만기 연장 과정에서 담보를 잡은 만큼 외압은 없었다"고 해명했다.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산업.한빛은행 '회사채 문제' 해명 안팎]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가 관련된 ''보물발굴'' 사건의 여파가 은행권으로 비화되고 있다. 보물발굴 사업의 둑막이 사업을 시행했던 S건설의 회사채의 만기연장이나 인수과정에 한빛과 산업은행이 등장했기 때문이다. 두 은행은 "외부의 압력이나 청탁없이 이뤄진 정상적인 일처리"라고 해명하고 나섰으나 외부의 시각은 여전히 명쾌하게 수긍하지 못하는 분위기다. 한빛은행 측은 "지난 1997년 S건설의 3년만기 회사채 250억원이 2000년 5월 만기가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김은성씨 소환, 탐사지원 조사

    ''이용호 게이트''를 수사중인 차정일 특별검사팀은 24일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가 국정원에 보물발굴사업 타당성 조사를 요청했다는 의혹과 관련, 김은성 전 국정원 2차장을 이날 소환조사키로 했다. 특검팀은 관련자들에 대한 조사를 거쳐 이르면 25일께 이씨를 소환조사한 뒤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 혐의 등으로 사법처리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특검팀은 이날 김 전 차장을 상대로 이씨가 99년말 고 엄익준 당시 2차장에게 보물사업 타당성 검토를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이씨 해군방문때 국정원간부 동행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가 지난 2000년 1월 보물발굴사업에 대한 장비지원을 요청하기 위해 해군본부를 방문, 오승렬 당시 해군정보작전참모부장(소장.현 해군참모차장)을 만난 자리에 국가정보원 과장급 간부와 민간인 2명 등 3명이 동석한 사실이 확인됐다. ''이용호 게이트''를 수사중인 차정일 특별검사팀은 24일 이형택씨가 계룡대에서오 제독을 만날 때 국정원 간부 김모씨가 동행한 사실을 확인, 김씨를 금명간 특검팀에 출석토록 소환통보했다. 특검팀의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보물사업' 관계기관 청탁경위 조사

    ''이용호 게이트''를 수사중인 차정일 특별검사팀은 24일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가 보물발굴 사업과 관련, 지난 99년말-2000년 1월 국가정보원 및 해군당국 관계자를 접촉하는 과정에 고위층 인사가 개입한 것으로 의심되는 단서를 포착, 수사중이다. 특검팀은 이 인사가 이씨에게 고 엄익준 전 국정원 2차장을 소개했다는 첩보에따라 그가 이씨의 청탁을 받고 해양수산부와 목포해양청 등 보물발굴사업 관련 정부기관에 사업편의를 봐달라는 청탁을 했는지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회사채 220억원 인수당시 외부압력.청탁 없었다"..산은관계자

    산업은행은 24일 이형택 전 예금보험공사 전무의 은행권 대출압력 혐의와 관련, "산업은행이 S건설 회사채를 인수할 당시 이씨로부터어떠한 연락이나 압력을 받은 바 없다"고 밝혔다. 지난 2000년 6월 S건설 회사채 인수 당시 담당 임원이었던 O모씨는 "정확한 기억은 없으나 다른 은행이 보증을 서 준 회사채는 인수하는 게 당연한 일처리"라면서"이형택씨를 알지도 못하며, 회사채 인수당시 이씨로부터 어떤 연락도 없었다"고 말했다. 산은측은 이에앞서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김옥두씨 'DJ 수문장' 자임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이 처조카인 이형택(李亨澤)씨 사건으로 야당측의 공격을 받고 있으나 평소 ''몸을 던져 막는 친위대''를 자처해온 동교동계는 대부분 먼산만 바라보며 각자 진로 모색에 골몰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김옥두(金玉斗) 의원만이 24일 여의도 당사에 들러 "야당은 이형택씨 문제를 갖고 비자금 관리 운운하는데 터무니없는 정치공세이자 도저히 용납할 수없는 자세"라며 강도높은 반격에 나섰다. 그는 "안기부 예산과 국세청을 동원해 조성한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야 "정치자금 조성 의혹"

    한나라당은 24일 이형택(李亨澤)씨의 보물선인양사업 개입과 관련, 정치자금 조성 시도 의혹을 제기하고 `성역없는 수사''를 촉구했다. 이강두(李康斗) 정책위의장은 이날 3역회의에서 " 삼애인더스 가 금감원에 유상증자를 신청할 때 20조원의 보물선이 있다고 했는데, 이형택씨가 15%를 배분받기로 했다면 금액으로 약 3조원이 된다"면서 "이형택씨 혼자 간여했다고 보기 어려우며 정치자금 조성 의혹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상득(李相得) 사무총장은 ...

    연합뉴스 | 2002.01.24 00:00

  • 이형택씨 국책銀 대출압력 포착 .. 특검팀, 이르면 24일 소환

    ''이용호 게이트''를 수사중인 차정일 특별검사팀은 23일 김대중 대통령의 처조카인 이형택씨가 예금보험공사 전무로 재직할 때 산업은행 등 국책은행을 상대로 대출압력을 행사했다는 정황을 포착, 집중 조사했다. 특검팀은 또 산업은행이 문제의 보물발굴사업을 도중에 인수한 이용호씨 회사인 삼애인더스 의 해외 전환사채(CB) 발행과정에 주간사를 알선하는데 이형택씨의 영향력이 작용했는지 여부 등도 조사했다. 특검팀은 이씨가 재작년 11월 보물발굴 협정서를 ...

    한국경제 | 2002.01.23 2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