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2,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고] 조용국 에쓰오일 상무 장모상 外

    ▶고성남씨 별세, 김성수 인하대 초빙교수(前 연합뉴스 편집상무)모친상, 김은교 대우건설 금융팀 과장 조모상, 브랜든 정(정병욱) 르네상뜨파트너스 부사장 처조모상=17일 서울성모병원 발인 20일 오전 ▶김용래(정의당 중앙예결위원장·전 민주노동당·진보신당·정의당 강원도당 위원장)씨 별세=17일 발인 19일 오전 8시30분 ▶노납실씨 별세, 조용국 에쓰오일 상무 장모상=17일 하남 마루공원 발인 19일 오전 ▶김한주씨 ...

    한국경제 | 2021.05.18 11:23

  • thumbnail
    코스피 3000 시대, 투자방법을 고민하고 있다면

    ... 와우스탁론 관계자는 “임직원 모두 개인투자자 분들과 협심하여 보다 안정적인 투자를 위해 끊임없이 소통하고 고충 사항에 대해 같이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현재 상황에 대해서는 “코로나19로 인하여 증시가 다소 불안정한 상황이지만 백신 공급과 새로운 바이든 정권 출범 등으로 상승 기대감으로 쉽게 주저앉지 않을 것이기에 투자 성향에 따른 레버리지 등을 활용한 수익 극대화가 적절한 시점이다.”라며 스탁론의 활용방안을 ...

    한국경제 | 2021.05.18 11:10

  • thumbnail
    아파트촌 상가, 대규모 고정수요 확보로 공실률 낮아.. '망포역 플래티넘베이스' 주목

    저금리 기조가 이어지고 있는데다, 주택시장 규제 강화로 인하여 투자처가 마땅치 않은 상황 속에 임대 수요 창출을 기대할 수 있는 상가에 관심이 몰린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상가투자 시 가장 중요한 요소로 배후수요를 꼽는다. 배후수요가 수요가 확보되어야 상권의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고, 상권이 활성화되면 공실 걱정 없이 안정적인 수익을 낼 수 있기 때문에 상가 가치가 상대적으로 높다. 가령 , 아파트 밀집상권이나, 업무시설 등 탄탄한 배후수요를 확보한 ...

    한국경제 | 2021.05.18 10:52 | 권유화

  • thumbnail
    뉴질랜드 오클랜드 한인회장에 조요섭 전 수석부회장

    ... 내걸었다. 조 신임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고국과 인적, 물적 교류가 두절돼 한인사회의 경제가 크게 위축했다"며 "이를 타개하고 한인사회에 활기를 불어넣는 촉매제 역할을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인하대 체육교육과는 졸업한 후 씨름 선수로 활동했던 그는 1999년 뉴질랜드에 이민해 건강원과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다. 12대 한인회 회장 권한 대행을 비롯해 자문위원, 수석부회장 등을 맡아 봉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8 10:35 | YONHAP

  • thumbnail
    이용기 인하대 총동창회장, 체육진흥기금 1천만원

    이용기 인하대 총동창회장이 체육특기생 후원과 우수 체육인 발굴 비용으로 체육진흥기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이용기 총동창회장은 “선수들이 재정적 걱정 없이 운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우수 체육인 발굴과 육성은 선수들 개인과 모교의 명예를 높이고 국위선양에 이바지하는 뜻깊은 일이라는 게 이 회장의 설명이다. 이 회장은 1996년 특수합금 분야 ㈜코반을 창업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중견기업으로 육성시켰다. ...

    한국경제 | 2021.05.18 10:25 | 강준완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삼성에 렌즈모듈 납품하는 해성옵틱스…부채비율만 606%

    ... 재무안정성도 나빠졌다. 해성옵틱스는 삼성전자 스마트폰 사업 부문의 2차 부품 공급 업체다. 스마트폰용 렌즈모듈과 카메라모듈을 제조·판매하고 있다. 한국기업평가는 "제품 가격경쟁력 확보를 위한 제조사의 부품 단가 인하 압력이 이어지는 가운데 규모의 경제가 제대로 확보되지 않아 실적 변동성이 크게 나타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스마트폰 수요가 부진해지면서 전년 대비 매출이 큰 폭으로 감소해 고정비 부담이 ...

    마켓인사이트 | 2021.05.18 08:47

  • thumbnail
    가계 대출은 줄이면서 중금리 대출은 늘리라는 모순[김대훈의 뱅크앤뱅커]

    ... 3.5%포인트씩 낮췄다. 중금리 대출을 늘리라는 당국의 이번 조치는 신용도가 낮아 업권 밖으로 밀려곤 했던 차주에게 금리를 좀 더 받더라도 대출을 해주라는 의미다. 금융사들은 기존에 다루던 업권별 대출의 금리 수준을 법정 최고금리 인하 수준에 맞춰 일괄적으로 낮추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고 있다. 은행은 기존대로라면 가중평균금리가 연 6.5%부터 최고 금리 10%인 대출(중금리 상품으로 출시된 상품)을 '중금리 대출'로 인정받을 수 있었지만, 앞으로는 ...

    한국경제 | 2021.05.18 07:01 | 김대훈

  • thumbnail
    [세계의 창] 거대 면세지역으로 변신 중인 中 하이난다오

    ... 온라인게임, 문화 콘텐츠, 교육 등 분야에서 큰 폭의 개방 조치가 쏟아져 나올 전망이다. 투자에서도 2025년까지 143개 장려 업종에, 그 후 제한·금지 업종 외 전 분야에 걸쳐 기업소득세를 25%에서 15%로 인하해 적용한다. 개인소득세율 역시 최대 45%에서 15%로 낮춰주는 파격적인 정책을 내놨다. 관광지로서 ‘동양의 하와이’라는 이름은 잊어달라는 기세로 맹렬히 변화하는 하이난다오의 모습에서 홍콩을 능가하는 거대 자유무역항 ...

    한국경제 | 2021.05.17 18:45

  • thumbnail
    4월 신규 취급액 코픽스 하락…주담대 금리 떨어진다

    ... 0.03%포인트 떨어졌다. 코픽스는 NH농협·신한·우리·SC제일·하나·기업·KB국민·한국씨티은행 등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를 말한다.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코픽스가 떨어졌다는 것은 그만큼 은행이 적은 이자를 주고 돈을 확보할 수 있다는 얘기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은행이 지난달 중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잔액 ...

    한국경제TV | 2021.05.17 18:20

  • thumbnail
    카드사도 1분기 실적 양호…"수수료 깎일라" 불안한 업계

    ... 작년 1분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실적이 부진했던 '기저효과'도 반영됐다. 하지만 카드업계는 소비심리와 실적 개선을 마냥 반기지만은 못하는 모습이다. 연말 가맹점 카드 수수료 협상에서 수수료 인하 주장에 힘이 실릴 수 있기 때문이다. 카드업계 관계자는 "1분기 예상을 넘는 실적은 고가품과 내구재 소비가 급증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이는데, 이러한 '보복성 소비'가 계속될 수는 없을 것"이라며 "코로나19 기저효과가 수수료 ...

    한국경제 | 2021.05.17 17: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