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7,5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FIFA·구단·2002 동료까지…국내외 축구계 유상철 애도 물결(종합)

    ... 대한축구협회의 포스트에 추모 댓글로 동참했다. 유 전 감독이 1999∼2000년, 2003∼2004년 선수로 활약한 일본 J리그 요코하마 마리노스는 트위터에 "지난해 홈 개막전에서 닛산 스타디움에서 승리했을 때 '또 여러분과 만나고 싶다'고 ... "유상철 선수가 국민에게 보여주신 감동은 평생 잊지 못할 겁니다. 그 곳에선 아프지 마세요"라고 썼고, 올림픽 메달리스트이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인 유승민 대한탁구협회장도 페이스북에 "편히 쉬십시오"라고 적었다. ...

    한국경제 | 2021.06.08 01:26 | YONHAP

  • thumbnail
    매킬로이 영상보며 잠들던 필리핀 '천재 소녀' 사소, US오픈 제패

    ...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올림픽 클럽 레이크코스(파71)에서 열린 제76회 US여자오픈(총상 550만달러) 최종 라운드에서 최종합계 4언더파 280타를 기록한 뒤 연장 승부 끝에 ‘일본의 간판’ ... 사소는 19세11개월17일에 우승해 2008년 이 대회 우승자 박인비(33)와 최연소 우승 기록을 나눠가졌다. 일본인 아버지와 필리핀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나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에서 뛰어온 사소는 초청선수 자격 등으로 ...

    한국경제 | 2021.06.07 18:19 | 조희찬

  • thumbnail
    사유리 "'애로부부' 때문에 결혼하기 더 무서워…"

    ...; 때문에 더 '비혼'을 생각하게 됐다고 말했다. 채널A와 SKY채널이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는 7일 "사유리가 스페셜 MC로 ... 객관적으로 볼 수 있는 기회를 얻으실 것"이라며 '본방 사수'를 당부했다. 또 "일본에서 방송해도 인기일 것 같아요"라며 만국 공통으로 통하는 부부 간의 이야기 '애로부부'에 ...

    연예 | 2021.06.07 09:05 | 김소연

  • thumbnail
    조각보다 섬세한 청자, 전통과 현대를 품다…'명장과 미래의 명장' 展

    ...quo;를 만날 수 있다. “우리 도자기의 독창성과 아름다움을 한국 사람만 몰라요. 사회 지도층이 일본, 영국 등 ‘도자기 선진국’에서 도자기를 들여오는 것만 봐도 알지요. 예술대학에서도 도예과가 ... 밀라노 전시에서 이중 투각 방식으로 만든 청자를 선보였는데 서양 미술계 사람들이 그 섬세한 색과 조형을 보고 감탄을 치 못했습니다. 많은 국민이 우리 도자기의 아름다움을 알고 생활에서 애용해 한국의 도자기 문화가 더욱 꽃을 피웠으면 ...

    한국경제 | 2021.06.06 16:58 | 성수영

  • thumbnail
    한국 아티스틱스위밍, 9년 만의 올림픽 출전권 따러 스페인으로

    ... 있는 아티스틱스위밍은 선수 두 명이 호흡을 맞추는 듀엣 종목과 여덟 명이 함께하는 팀 종목에 하나씩, 총 두 개의 메달이 걸려있다. 안무와 표현력 외에 선수 간 동작의 일치성, 기술과 난이도를 바탕으로 순위를 가린다. 선수들은 ... 출전한 적이 없다. 올림픽 최종 예선 대회에 참가하는 것조차 2004 아테네 대회 이후 이번이 17년 만이다. 일본인 요시다 미호 코치와 대표팀을 지도해온 김효미 코치는 "보름 전 캐나다 온라인 대회에서 80점대에 진입하는 등 기술력이 ...

    한국경제 | 2021.06.06 13:40 | YONHAP

  • thumbnail
    이정은, US여자오픈 골프대회 이틀째 1타 차 2위 도약(종합)

    ... 1, 2라운드 내리 선두를 달려 눈길을 끌었던 사소는 버디 6개를 쓸어 담으며 다시 한번 LPGA투어 직행 티켓에 도전한다. 2018년 아시안게임에서 임희정(21)과 유해란(20)이 나선 한국 대표팀을 꺾고 개인전과 단체전 메달을 독식했던 사소는 지난해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2승을 거둔 유망주다. 지역 예선을 거쳐 출전한 고교생 메가 가네(미국)는 전날 공동선두에 이어 이날도 이븐파 71타로 선전을 이어갔다. 가네는 사소에 2타 뒤진 공동 3위(4언더파 ...

    한국경제 | 2021.06.05 14:49 | YONHAP

  • thumbnail
    이정은, US여자오픈 이틀째 1타 차 2위 도약

    ... 1, 2라운드 내리 선두를 달려 눈길을 끌었던 사소는 버디 6개를 쓸어담으며 다시 한번 LPGA투어 직행 티켓에 도전한다. 2018년 아시안게임에서 임희정(21)과 유해란(19)이 나선 한국 대표팀을 꺾고 개인전과 단체전 메달을 독식했던 사소는 지난해 일본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2승을 거둔 유망주다. 지역 예선을 거쳐 출전한 고교생 메가 가네(미국)는 전날 공동선두에 이어 이날도 이븐파 71타로 선전을 이어갔다. 가네는 사소에 2타 뒤진 공동3위(4언더파 ...

    한국경제 | 2021.06.05 12:02 | YONHAP

  • thumbnail
    [책마을] '중국夢'이란 가스라이팅…처음은 돈, 그 다음엔 협박

    ... 확장 전략을 폭로한 책이다. 2018년 원저 출간 이후 호주와 미국의 대(對)중국 전략 수정에 영향을 미쳤고, 일본어 번역본은 단숨에 베스트셀러에 오르는 등 각국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중국의 위협에 대해 “실체가 ... 교육·언론 분야로의 침투, 미국과 동맹의 ‘약한 고리’에 대한 집요한 공세 등으로 야금야 주권을 빼앗는 중국의 위협은 일관성을 띤다. ‘친중·반미’ 성향을 드러내며 “중국의 ...

    한국경제 | 2021.06.03 17:52 | 김동욱

  • thumbnail
    일본 언론 경계 "양현종·김하성 없는데, 추신수·오승환 있네"

    ... 연기되면서 한국 야구대표팀에도 변동이 일어났다고 소개했다. 2019년 11월 야구 국가대항전 '프리미어12' 결승에서 일본전 선발로 나선 양현종(33·텍사스 레인저스)과 '프리미어12' 베스트 나인에 선정된 유격수 김하성(26·샌디에이고 ... 대표팀에선 오승환에 대한 기대치가 높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한국 야구대표팀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에서 메달을 획득했다. 그때의 김경문 감독이 이번에도 대표팀을 이끈다"며 "일본을 꺾고 메달을 따내겠다는 목표와 집념은 ...

    한국경제 | 2021.06.03 15:18 | YONHAP

  • thumbnail
    외환보유액 4천565억달러…또 역대 '최대'

    한달새 42억달러↑…예치 늘고 달러 약세로 환산액도 증가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한 달 사이 또 약 42억달러 늘었다. 한국은행이 3일 발표한 외환보유액 통계에 따르면 5월 말 기준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은 4천564억6천만달러로 ... 47억9천만달러였다. 한국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4월 말 기준(4천523억달러)으로 세계 8위 수준이다. 중국(3조1천982억달러)이 가장 많고, 일본(1조3천785억달러)과 스위스(1조704억달러)가 뒤를 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03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