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희영·이미림, 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 1R 공동 8위

    양희영(32)과 이미림(31)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공동 8위에 올랐다. 양희영은 9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6천555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1개를 쳤다. 2016년 이 대회에서 연장전 끝에 준우승했던 이미림은 버디만 4개를 골라내며 역시 4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이들은 교포 선수인 ...

    한국경제 | 2021.07.09 07:48 | YONHAP

  • thumbnail
    바티 vs 플리스코바, 윔블던 테니스 여자 단식 결승 격돌

    ... 바티(1위·호주)와 카롤리나 플리스코바(13위·체코)가 윔블던 테니스 대회(총상금 3천501만6천파운드·약 549억9천만원) 여자 단식 결승에서 맞대결한다. 플리스코바는 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10일째 ... 플리스코바의 여자 단식 결승은 한국시간으로 10일 밤 10시에 시작할 예정이다. 올해 앞서 열린 메이저 대회 여자 단식에서는 호주오픈 오사카 나오미(2위·일본), 프랑스오픈 바르보라 크레이치코바(17위·체코)가 우승했고, 윔블던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7.09 07:07 | YONHAP

  • 에비앙챔피언십 출전, 올림픽에 毒일까 藥일까

    ... 건너뛰고 올림픽 준비에 ‘올인’한다. 미국 골프위크는 8일(한국시간) “도쿄올림픽 여자골프 미국 대표로 나서는 대니엘 강(29)과 렉시 톰프슨(26), 하타오카 나사(22)가 현지시간으로 출전 신청 마감일인 ... 2020 도쿄올림픽 여자골프에 출전하는 미국 선수 가운데 넬리 코르다(23) 다음으로 세계랭킹이 높은 선수들이다. 일본의 ‘에이스’로 통하는 하타오카도 세계랭킹 11위로 일본 여자 골프 올림픽 출전 1순위다. ...

    한국경제 | 2021.07.08 17:44 | 조희찬

  • thumbnail
    스위스 골프 선수 '올림픽보다 메이저 대회'…올림픽 출전 포기

    ... 355위인 메트로는 164위 알반 발렌수엘라와 함께 스위스 대표로 도쿄올림픽 출전 자격을 얻었다. 그러나 그는 골프위크와 인터뷰에서 "나는 에비앙 챔피언십과 올림픽 중 하나를 택해야 했다"고 올림픽 출전을 포기했다고 밝혔다. 여자골프 ... 올림픽 출전권을 포기한 이유를 설명했다. 올림픽 기간에도 시메트라 투어 대회가 미국에서 열리기 때문에 유럽과 일본을 돌며 메이저 대회와 올림픽을 모두 뛸 경우 투어 일정에 차질이 불가피하기 때문이다. 골프위크는 "메트로의 올해 ...

    한국경제 | 2021.07.08 08:33 | YONHAP

  • thumbnail
    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 8일 개막…박인비·유소연 등 출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총상금 200만 달러)이 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6천555야드)에서 개막한다. 5월 HSBC 월드 챔피언십 김효주(26) 이후 6월 말까지 2개월간 우승 소식이 없다가 5일 끝난 VOA 클래식에서 고진영(26)이 우승, 7개 대회 연속 무승의 사슬을 끊은 '태극 낭자'들이 2연승에 도전한다. 이번 대회에는 올림픽 2연패를 노리는 박인비(33)를 ...

    한국경제 | 2021.07.06 08:57 | YONHAP

  • thumbnail
    '골프 사춘기' 극복한 고진영, 7개월 이어진 우승 갈증 풀었다

    “지난 몇 개 대회를 치르는 동안 ‘골프 사춘기’를 겪는 것 같았어요. 뭔가 될 듯하면서 안되니까 마음이 힘들었죠.” 고진영(26)이 돌아왔다. 5일(한국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 잘됐는데 뭔가 될 듯하면서 안되니까 마음이 힘들었다”면서도 “그때 그냥 ‘아, 골프 사춘기가 왔구나’ 하며 받아들이고 ‘어떻게 하면 더 잘할 수 있을까’를 고민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7.05 18:06 | 조수영

  • thumbnail
    정두나 대표 "미셸 위가 '요술지팡이'라고 극찬한 샤프트예요"

    지난 22일 막을 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맥콜·모나파크 오픈에서 김해림(32)이 우승했다. 김해림은 이 대회에서 국산 샤프트 오토플렉스(Auto Flex)를 끼고 경기했다. 오토플렉스는 샤프트 전문 제조업체 ... 대표(사진)는 “올해 1000만달러 수출탑 수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과 일본이 양분하는 골프 용품산업에서 두미나는 고군분투하고 있다. 골퍼들은 보수적이어서 기성 브랜드에 대한 충성도가 강하다. ...

    한국경제 | 2021.07.05 18:02 | 조희찬

  • thumbnail
    '골프 사춘기' 겪었다는 고진영 "에비앙에서 올림픽 예습"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7개월 가까이 이어진 우승 갈증을 씻어낸 고진영(26)은 "그동안 '골프 사춘기'를 겪었다"고 털어놨다. 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더 콜로니의 올드 아메리칸 골프클럽(파71)에서 열린 LPGA 투어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 클래식에서 우승한 고진영은 우승 인터뷰에서 "지난 몇 대회 동안은 '골프 사춘기' 같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버디만 하면 그다음에 공의 바운드가 좋지 않거나 무언가를 맞고 나가는 등의 ...

    한국경제 | 2021.07.05 11:53 | YONHAP

  • thumbnail
    '달걀 챔프' 김해림, 3년 만에 우승 입맞춤

    ... 하우스캐디를 썼다. 사실상 캐디 없이 경기해 우승까지 차지한 국내 첫 사례가 될 전망이다. 김해림은 이번 시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12번째 대회 만에 나온 첫 30대 우승자다. 김해림은 4일 강원 평창 버치힐컨트리클럽(파72)에서 ... “일부 전문 캐디가 돈을 벌기 위해서만 나오는 것 같아 화가 났다”며 “선수들이 골프를 잘하기 위해 많은 훈련을 하는 만큼 캐디도 선수를 돕기 위해 더 생각하고 임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7.04 17:39 | 조희찬

  • thumbnail
    어깨 부상에도 3년 만에 우승 김해림 "투어 10승이 목표"

    ... 화가 나서 첫날 '나 홀로 플레이'" "금이 가득 찬 곳에 들어가는 꿈에 설마 했는데 진짜 우승" '달걀 골퍼' 김해림(32)이 3년 2개월 만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우승을 차지한 뒤 "투어에서 10승을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김해림은 4일 강원도 평창군 버치힐 골프클럽(파72·6천434야드)에서 열린 KLPGA 투어 맥콜·모나파크오픈(총상금 8억원)에서 최종합계 13언더파 203타를 쳐 우승했다. 이가영(22)과 연장전을 ...

    한국경제 | 2021.07.04 17: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