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101-124110 / 125,4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방송가] MBC, '개혁만이 살 길이다' 3부작 방송

    MBC "특별기획, 개혁만이 살 길이다" 3부작이 1, 2일(오후11시10분) 방송된다. 선진국의 개혁추진과정에 대한 해외 현지취재를 통해 우리의 개혁과제를 비교, 점검한다. 1일 미국편 "구조조정이 낳은 신황금시대", 2일 영국편 "작은 정부를 위하여"와 프랑스편 "3백만 실업자 일자리 찾기"가 방영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7월 1일자 ).

    한국경제 | 1998.06.30 00:00

  • 퇴출은행 직원 근무복귀 안할때 실직..금감위밝혀

    금융감독위원회는 5개 퇴출은행 직원이 30일 밤12시까지 각자 근무지로 복귀하지 않을 경우 인수은행의 고용승계(일자리 보장)대상에서 원칙적으로 제외키로 했다고 30일 발표했다. 대검공안부도 이날 퇴출은행의 전산요원이 7월1일 오전 7시 까지 복귀하지 않을 경우 해당은행관리인의 고발장을 접수받아 업무방해혐의로 전원 검거,형사처벌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헌재금감위원장은 이날 오후 긴급담화문을 통해 "30일 자정까지 복귀한 직원들에 대해서는 ...

    한국경제 | 1998.06.30 00:00

  • [국제세미나] '금융개혁과 노조 대응전략' .. 주제발표 <1>

    ...======================================================= [[ 독일 금융개혁 실태와 노동자보호제도 고찰 ]] 슈마허 베르게린 현재는 기술 정보 통신이 사람의 역할을 대신하고 있다. 일자리는 점점 사라져가고 있다. 주식가치와 이익극대화가 회사의 사업을 결정한다. 기업이 감원을 선언하면 주가가 올라가는 현상이 벌어지는 이유다. 독일의 금융부문은 제조업처럼 감원과 자동화를 추진하고 있다. 이는 첫째 국제금융부문의 ...

    한국경제 | 1998.06.30 00:00

  • [6.29 '은행퇴출'] 1만여명 '실직 위기' .. 퇴출행원 어떻게

    ...개은행의 퇴출결정으로 최대 1만여명의 은행원들이 실직당할 위기에 빠졌다. 우량은행들이 퇴출은행 직원들을 전원 면직처리할 방침이기 때문이다. 우량은행들은 인수절차가 진행되는 동안 퇴출은행 하위직원에 대해 임시고용계약을 통해 일자리를 완전히 박탈하지는 않는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이마저도 규모를 단계적으로 줄여나간다는 계획이다. 은행퇴출로 양산된 실업자들은 앞으로 심각한 사회불안을 낳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은행감독원에 따르면 지난 4월말현재 동화 동남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인터뷰] 백승혁 <하이리빙코리아 사장> .. '다단계 모범'

    ... 소비자들에게 건전한 다단계판매의 모범을 보여주는 선도기업이 되는게 최대 목표"라고 밝혔다. 또 "한국상품의 우수성을 해외시장에 알리기위해 연내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판매망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백사장은 "다단계판매는 고실업시대에 많은 사람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할수있는 신유통방식인데도 일부 업체들의 그릇된 상혼때문에 전체 업계의 이미지가 흐려진게 가장 안타깝다"고 말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6월 30일자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6.29 '은행퇴출'] 김대통령 처조카도 4개월만에 실직

    퇴출대상 5개은행 행장과 임원진들이 대거 퇴진할 운명에 처한 가운데 김대중대통령의 처조카인 동화은행 이형택 이사대우(57)가 일자리를 잃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 이사대우는 김 대통령이 취임한 다음날인 지난 2월 26일 영업본부장에서 승진했다. 이번 동화은행 "퇴출"과 함께 4개월여만에 일자리를 잃게 된 것이다. 그는 지난 주말부터 연일 은행으로 출근했다. 29일에도 다른 직원들과 함께 출근해 자리를 지켰다. 그는 김 대통령과 멀지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아시아 환란 1년] (1) '태풍이 쓸고간 자리' .. 실업고통

    ... 4대증권사였던 야마이치 증권과 10대 대형은행이었던 홋카이도척식은행이 파산했다. 장기신용은행은 스미토모투신에 인수합병되는 날짜를 기다리는 신세가 됐다. 가장 큰 고통은 역시 실업이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하루 2만여명이 일자리를 잃고 있고 태국도 올 한해 약 2백50만명의 실직자가 발생할 전망이다. 한국 홍콩 일본 등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국제노동기구(ILO)는 "아시아 40억 인구중 10억명의 실업자 또는 그 가족이 고통받고 있다"고 추산했다.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사설] (29일자) 부실은행 정리를 앞두고

    ... 금융구조조정은 하지않으면 안될 일이기때문에 집단행동으로 이에 맞서는 것은 결코 실익이 없을 것이라는 점을 깨달아야 한다고 본다. 동시에 고용승계의무가 없는 자산부채인수(P&A)방식으로 정리한다고 하더라도 평행원들이 대거 일자리를 잃는 일은 가능한한 없도록 관계당국도 최선을 다해야한다고 본다. 부실은행정리과 관련, 예상되는 부작용은 이밖에도 한두가지가 아니다. 부실은행을 인수하게될 우량은행의 일부 외국인주주들의 주장처럼 우량 은행에 큰 부담이 될 수도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김입삼 회고록 '시장경제와 기업가 정신'] (13) '경제제일'

    ... 한국경제협의회 준비위원이었던 한 기업인은 이 협의회 창립 준비회의에서 제기된 내용이라며 이를 "건의서"에 포함시켜달라고 주장했다. 그는 "천우사 전택보 사장이 이미 자유당 정부 때부터 "보세가공"을 시작해 외화획득과 함께 많은 일자리를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당시 한국경제 협의회는 여러 차례 준비회의를 거쳐 취지문 정관 등을 이미 마련했고 61년 1월10일에 개최할 창립총회만 기다리는 상태였다) 그런데 보세가공이란 말의 뜻을 대부분이 알아듣지 못했다. ...

    한국경제 | 1998.06.29 00:00

  • [6.29 '은행퇴출'] '생존은행'도 합병 불가피..금융산업재편

    ... 없었다. 다만 독일 코메르츠은행과 합작, 3천5백억원을 들여오기로 한 협상이 구체화되고 있어 홀로서기 가능성이 있다. 선발은행들이 합병을 하든 안하든 은행장을 포함한 전 임원은 거의 교체될 전망이다. 퇴출은행직원들이 일자리를 잃은 것처럼 이들 은행 직원들도 "대폭" 정리 된다. 어느정도 교체되느냐는 질문에 이헌재 금융감독위원장은 "말 그대로 대폭 이다"고 설명했다. 은행당 8천여명에 달하는 직원들중 절반가량이 줄 것이라는 추측도 나온다. 퇴출되는 ...

    한국경제 | 1998.06.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