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5301-125310 / 126,8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경 창간 34돌] 고용창출 캠페인 (3) '창조적 구조조정'

    "창조적 구조조정으로 전환하라" 한국경제신문이 "1백만 일자리 만들기(OMJ.One Million Jobs) 운동"의 일환으로 제안하는 세번째 화두는 "창조적 구조조정"이다. 구조조정을 원칙대로 실시하되 가치창조형 일자리를 만들수 있는 방법으로 전환하라는 것이다. 새정부들어 숨가쁘게 추진해온 구조조정은 산업구조를 뿌리부터 바꾸고 있는게 사실이다. 그러나 지금까지의 구조조정은 어디까지나 "파괴적"이었다. 그동안 병들었던 부분을 한꺼번에 ...

    한국경제 | 1998.10.16 00:00

  • 월 구직자 '20만명' 돌파 .. 중앙고용정보관리소

    고실업상태가 장기화되면서 일자리를 찾는 사람들이 급증해 지난 9월 구직자수가 사상 처음으로 20만명을 넘어섰다. 16일 중앙고용정보관리소가 발표한 "9월 구인.구직 및 취업동향"에 따르면 9월 구직자수는 21만6천3백51명으로 지난 달에 비해 무려 52.9%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여성의 경우 8월 구직자수는 4만6천여명이었으나 9월에는 9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돼 여성구직자의 증가가 두드러졌다. 이 때문에 9월들어 취업자수가 ...

    한국경제 | 1998.10.16 00:00

  • "무료급식 고마워요"..광주지역 초등학생 박정구회장에 편지

    ... 도와 주신 데 보답하겠다"는 각오까지 다양하다. "위원장님"은 박회장이 맡고 있는 "광주지역 실업극복대책위원장"에서 비롯된 호칭. 광주상의 회장이기도 한 박회장은 지난 7월 위원회 발족때 초대 위원장에 추대됐고 이후 기금 5억6천만원을 조성, 결식학생 급식비를 지원하고 실직자 재취업 교육과 일자리 알선 등의 활동을 벌여왔다. 박회장은 이런 활동을 팬레터로 보상받고 있는 셈이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0월 17일자 ).

    한국경제 | 1998.10.16 00:00

  • [취업] 실직금융인 일자리 알선 .. 은행/증권업협회 등

    금융계가 금융 실직자들을 대상으로한 실업대책에 적극 나서고 있다. 금융권에 대한 유례없는 구조조정으로 인해 금융인 실직자들이 양산됨에 따라 이들에 대한 취업알선과 재취업 교육에 나선 것. 올해 구조조정 등을 통해 금융계를 떠난 사람은 지난 8월말 현재 1만6천여명. 이중 5천여명이 재취업에 성공해 현재 1만1천여명이 실직상태에 있다. 정부는 앞으로 추가적인 구조조정이 예정돼 있는 점을 감안하면 금융계에서 2만여명의 실직자가 나올 것...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한경 창간 34돌] 고용창출 캠페인 (2) 실업대책 다시 짜라

    "실업대책을 다시 짜라" 한국경제신문사는 "1백만 일자리 만들기(OMJ,One Million Jobs)운동"을 시작하면서 먼저 현재의 실업대책을 전면 수정할 것을 제안한다. 그 이유는 "정부의 경제정책이 실업자를 양산하고 실업대책은 오히려 실업을 고착화"(EABC 보고서)하기 때문이다. 김대중 대통령이 한국경제신문 창간 34주년 기념 대담에서 ''실업대책을 조정하겠다''고 말한 것도 이같은 지적과 맥을 같이하는 것이다. 현재 한국의 실업상태는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취업] (김태기의 실업극복 전략) '정보망 관리 (19)'

    구직활동 기간동안에는 일자리 찾기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주변 사람들의 리스트를 만들어 갖고 다녀야 한다. 리스트에 적힌 사람들에게 1주단위로 1~2회 정기적으로 연락을 하라. 접촉하는 방법은 직접 만나든, 전화를 하든 조건에 따라 결정하는 것이 좋다. 당장 일자리 정보가 나오지 않더라도 실망하지 말고 꾸준히 접촉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런 개인적인 취업정보망이 실제로는 가장 강력한 취업 정보망이 될 수 있다. 구직활동을 하면서 1주단위로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한경 창간 34돌] 고용창출 캠페인 (2) '이렇게 생각한다'

    박훤구 "1백만 일자리 만들기"에 관한 EABC 보고서는 한국경제 발전과정, 특히 80년대 후반이후의 성장과정이 기업의 이윤 즉 가치창조 기능이 계속 축소 되는 왜곡현상을 빚어 왔다는 점에서 출발한다. 가치창조적 고용창출을 위한 새로운 발상전환을 통해 경제운용정책을 전환함으로써 앞으로 수년간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2백만개 이상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해야 한다는 주장을 제기하고 있다. 가치창조적 일자리창출을 위해 이 보고서는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한경 창간 34돌] 고용창출 캠페인 (2) 정부실업대책 문제점

    정부의 실업대책 청사진이 제시된 것은 지난 3월 26일이다. 이 실업종합대책은 크게 네 가지 골격으로 이뤄져 있다. 고용안정(Job Keeping) 일자리창출(Job Creating) 직업훈련(Job Training) 생활안정지원(Social Care) 등이다. 이 가운데 고용안정사업은 기업의 해고회피노력지원, 신용보증확충, 외화표시대출 만기연장 등의 구체적인 대책을 포함하고 있다. 또 일자리창출은 공공근로사업을 비롯해 벤처기업 창업지원,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한경 창간 34돌] 고용창출 캠페인 (2) '고용' 경제정책핵심

    한국경제를 다시 살리면서 가치창조형 일자리를 만들기 위한 첫 걸음은 무엇이어야 하는가. 그것은 다름아닌 정부관리들의 사고및 태도변화다. 공무원들은 정책을 수립하고 집행하는 기능을 수행한다. 따라서 이들이 "부가가치형 일자리창출여부가 나라경제를 좌우한다"는 사고를 갖는게 다른 무엇보다 중요하다. 관리들이 최근의 경제파탄에 대해 상당한 책임을 져야 하는건 사실이다. 그러나 다행히도 그들은 충분한 소양을 갖추고 있다. 나라를 위하자는 애국심이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취재여록] EABC의 OMJ 보고서

    K대학 졸업반인 박종성(27)씨는 요즘 얼굴이 말이 아니다. 힘겹게 대학 4년을 다녀 졸업이 눈앞에 다가왔는데 아무리 애써봐도 일자리 를 찾을수 없기 때문이다. 매일 대학 취업안내소에 들르고 취업 박람회를 쫓아 다녀봐도 별 뾰족한 수 가 보이지 않는다. 밤잠을 못이루는 사람중에는 김대중 대통령도 포함돼 있다. 급한 불은 끈 상태나 완전히 마음을 놓을 상황은 아니다. 김 대통령의 최대 걱정거리도 일자리다. 최근 한국경제신문과의 창간 34돌 ...

    한국경제 | 1998.10.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