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301-13310 / 13,8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방선거일 강제 2부제 참여도 86.1%

    ... 통행속도는 시속 35.8㎞로, 16.6% 가량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같은 참여율은 지난달 30일과 31일의 92.7%와 94.3%, 전날인 12일의 87.9%에 비해 낮아진 것이나 선거참가로 2부제 시행의 면제 대상인 노약자나 임산부, 장애인차량을 감안하면 그리 낮지 않은 것으로 분석됐다. 시는 선거일인 이날도 예정대로 차량 강제 2부제를 실시하나 짝홀제가 지나치게 경직되게 운영될 경우 차량을 이용해야 할 노약자의 선거권을 오히려 침해할 소지가있다고 보고 65세이상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서울.수원.인천시 '13일 강제 2부제'

    ... 차량 강제 2부제가 시행된다. 이에 따라 이날 자동차 등록번호판 끝 숫자가 홀수인 10인승 이하 자가용 승용차 및 승합차,3.5톤 이상 비사업용 화물차(수원과 인천은 10인승 이하 자가용 승용차·승합차만 대상)는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이들 지역에서 운행할 수 없다. 다만 65세 이상 노인이나 임산부 및 거동이 불편한 사람이 투표를 위해 투표용지를 갖고 탑승한 경우 단속대상에서 제외된다. 유병연 기자 yoob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6.12 00:00

  • 선거일 차량 강제 2부제

    ... 자가용 화물차가 해당되며 시행시간은해당일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15시간이다. 시는 다만 짝홀제를 지나치게 경직되게 운영할 경우 차량을 이용해야할 노약자의 선거권을 오히려 침해할 소지가 있다고 보고 65세이상 노인이나 임산부, 기타 거동 불편자 차량은 단속대상에서 제외키로 했다. 장애인도 평상시와 마찬가지로 선거때 짝홀제 적용을 받지 않는다. 노약자들의 경우 각 구나 동에서 운행허가증을 발급받으면 짝홀제 적용을 면제받을 수 있으며 미리 운행허가증을 ...

    연합뉴스 | 2002.06.12 00:00

  • 선거일 차량 2부제 신축운영

    ... 저하를 막기 위해 투표 당일 2부제를 탄력적으로 적용해줄 것을 요청한 결과 보완대책을 마련해 신축운영하겠다는 답변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수도권 자치단체는 ▲장애인 운행차량을 2부제 대상에서 제외하고 ▲65세 이상 노인, 임산부, 거동 불편자가 투표를 위해 운행하거나 탑승한 차량에 대해서는 운행허가증이나 투표안내문을 소지한 경우 운행을 허용하고 ▲단속현장에서 노인, 임산부 등의 탑승이 확인되면 과태료 부과대상에서 제외키로 했다. 해당 자치단체들은 조례 개정을 ...

    연합뉴스 | 2002.06.11 00:00

  • 서울시,선거일 자동차 강제2부제

    ... 유보할 수 없으며, 현 시점에서 조례 개정은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시는 또 "자동차2부제는 교통체증 완화뿐 아니라 대기오염 저감을 위해 시행하는 것 "이라며 "그러나 장애인이나 노약자의 선거권 행사를 위해 13일에 한해 65세이상 노인과 임산부, 기타 거동이 불편한 시민들이 투표를 위해 운행하거나 탑승해있는 차량은 시행대상에서 제외하는 등 보완대책을 마련, 운영한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aupfe@yna.co.kr

    연합뉴스 | 2002.06.09 00:00

  • "北 유아사망률 97년 18.6명"

    ... `북한의 인구 조사와 연구 실정'이라는 제목의 논문에서 북한 정부의 공식 발표를 인용해 5일 이같이 밝혔다. 지난 2000년 7월 23일부터 29일까지 북한을 방문한 문 박사는 "북한 정부에 따르면 지난 95년부터 97년 사이 북한의 임산부 사망률은 10만명당 41명에서 105명으로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 기간 북한의 평균수명은 72.2세에서 70.1세로 떨어졌고, 보통출생률은 1천명당 20.5명에서 20.1명으로 감소한 반면 보통 사망률은 5.6명에서 6.8명으로 증가했다.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선거일 차량2부제 철회를"

    한나라당 이명박(李明博) 서울시장 후보측 오세훈(吳世勳) 대변인은 5일 성명을 내고 "월드컵 축구대회와 관련해 지방선거일인 13일 서울과 인천, 수원에서 차량 2부제가 실시된다"며 "투표일 2부제 운영시 노인이나 장애인, 임산부 등의 투표 포기로 투표율이 낮아질 것인 만큼 철회돼야 한다"고주장했다. 오 대변인은 "과거 자동차운행 부제 운영시에도 공휴일까지 적용한 적이 없었다"며 "여기에 정치적 의도가 깔려 있다면 보통 문제가 아닌 만큼 정부와 중앙선관위는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선거일 자동차 홀짝제 논란

    ... 주장하는 데 반해, 선관위측은 "오히려 유권자들의 나들이가 억제돼 투표율이 높아질 수 있다"고 반박하고 있다. 한나라당 이명박(李明博) 서울시장 후보측 오세훈(吳世勳) 대변인은 5일 성명을 내고 "투표일 2부제 운영시 노인, 임산부 등의 투표 포기로 투표율이 낮아질 것인 만큼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선관위 관계자는 "홀짝제가 반드시 투표율을 떨어뜨린다고 볼 수 없다"며 "유권자들이 승용차를 이용해 장거리 여행을 갈 수 없게 돼 투표장에 더 많이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日, 유아동반 입장불가 논란

    월드컵 공동개최국 일본에서 생후 1년 안팎의 유아에 대해 월드컵 경기입장을 허용하지 않아 논란이 일고 있다. 논란의 발단은 티켓 구입신청 때 임신상태였던 임산부가 아이를 낳아 이번에 아이와 함께 월드컵 구경을 하려다 '문전박대'를 당한데서 비롯됐다. 3일 멕시코와 크로아티아의 경기가 열린 니가타 경기장에서는 작년 3월 티켓구입을 신청할 당시 임신중이었던 30세의 주부가 남편과 함께 생후 1년 2개월된 아이를 데리고 입장하려고 했으나, 거부당했다. ...

    연합뉴스 | 2002.06.04 00:00

  • 스위스, 낙태합법화 국민투표 통과

    ... 또는 완화하는 제안을 놓고 국민투표를 실시했으나 모두 부결된바 있다. 현행 낙태법은 산모의 건강이 위험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낙태를 불법으로 규정하고 있으나 법의 허점을 이용한 낙태시술이 매년 1만2천-1만3천건에 달하고 있다. 이는 전체 임산부 8명중 1명꼴에 낙태를 하는 셈이다. 한편 유럽에서는 폴란드와 포르투갈 등 전통적인 가톨릭 국가들이 매우 엄격한 낙태금지법을 고수하고 있다. (제네바=연합뉴스) 오재석 특파원 ojs@yna.co.kr

    연합뉴스 | 2002.06.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