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3,7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하선, 친정 엄마에 속마음 털어놓으면 '눈물'…442만뷰 최고 기록 ('며느라기2')

    ... 26일(토)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가운데, 약 3개월간의 여정을 숫자로 정리한 기록이 눈길을 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며느라기2...ing’는 혹독한 며느라기를 벗어나려는 순간 뜻밖의 소식을 접하게 된 민사린의 K-임산부 성장일기를 그린 작품이다. 결혼 2년 차에 예고도 없이 찾아온 임신 소식과 함께 버라이어티한 감정 소용돌이를 겪는 민사린(박하선 분)의 이야기를 통해 하이퍼리얼리즘 드라마로서의 매력을 톡톡히 전달하며 시청자들의 넘치는 사랑을 받아온 ...

    텐아시아 | 2022.03.23 08:24 | 차혜영

  • thumbnail
    서울시, 남성·장애인도 이용가능한 육아 편의공간 모델 개발

    ... 인터뷰를 통해 영유아 보호자들이 자주 겪는 불편 사항과 시기별로 다양한 행태를 보이는 영유아의 발달 특성을 고려해 구체적인 공간 구성을 제시했다. 단순 돌봄 공간이었던 기존 수유실에서 한발 더 나아가 아이에게 이유식을 먹이고 임산부와 아기가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둘째를 수유 중일 때 첫째 아이가 놀 수 있는 공간으로도 확장시킬 계획이다. 특히 '육아는 엄마의 몫'이라는 통념에서 벗어나 남성, 장애인, 외국인, 돌봄 종사자 등 육아 보호자라면 ...

    키즈맘 | 2022.03.22 13:03 | 이진경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미 국방부 "러 전쟁범죄 증거 수집 지원"

    ... 아니다"고 덧붙였다. 3주째 이어지는 러시아군의 침공으로 우크라이나 곳곳에서는 군인뿐만 아니라 민간인 피해사례도 속출하고 있다. 지난 9일 러시아군은 남동부 항구도시 마리우폴을 공습하는 과정에서 병원 건물을 폭격한 까닭에 만삭의 임산부와 태아가 사망하는 비극도 발생했다. 러시아군이 전투에 참여하는 군인과 그렇지 않은 민간인을 무차별적으로 해치는 열압력탄과 집속탄을 사용했다는 분석도 나왔다. 또 우크라이나 현지에서 전쟁 상황을 취재하던 서방 언론인 5명도 러시아군 ...

    한국경제 | 2022.03.22 09:31 | YONHAP

  • thumbnail
    베컴 인스타 계정에 우크라 임산부·신생아 사진 올라온 이유

    ... 20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은 베컴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 운영권을 하르키우(하리코프) 지역의 어린이 마취과 의사 겸 지역 출산센터 소장인 이리나에게 넘겼다고 보도했다. 이날 베컴의 인스타그램에는 러시아 침공 초기 하르키우 임산부들이 대피한 지하실과 신생아 중환자실 아기들의 영상과 사진이 올라왔다. 영상 속 이리나는 "주 7일 24시간 일하고 있다. 목숨이 위험한 상황이겠지만 그런 생각은 전혀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베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한국경제 | 2022.03.21 21:47 | 이보배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베컴, 팔로워 7천만명 인스타 계정 우크라 의사에게 내줘

    ... 축구대표팀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레전드' 데이비드 베컴이 팔로워 7천만명이 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우크라이나 의사에게 내줬다. 20일(현지시간) 베컴의 인스타그램에는 러시아 침공 초기 우크라이나 하르키우(하리코프) 임산부들이 대피한 지하실과 신생아 중환자실 아기들의 영상과 사진이 올라왔다고 BBC가 21일 보도했다. 우크라이나의 지역 산과 센터 대표 겸 소아 마취과 의사인 이리나 씨가 베컴의 인스타그램을 넘겨 받아 올린 것이다. 베컴은 "우크라이나에서 ...

    한국경제 | 2022.03.21 20:14 | YONHAP

  • thumbnail
    최영미 시인 "시에는 시간과 고통을 견디는 힘이 있죠"

    ... 미소지었다. 그는 "치매로 편찮으신 어머니만 아니었으면 자유롭게 떠나고 싶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러시아의 침공을 받은 우크라이나가 고통받는 모습을 보면서 뭔가를 해보고 싶은 심정이었다고 했다. "미국 CNN에서 우크라이나 뉴스를 보며 임산부 등 고통받는 사람들 모습에 1주일 내내 울었어요. 아버지가 한국전쟁 참전 군인이셨고 소설을 쓰고자 전쟁사를 많이 읽었죠. 총을 들고는 못 싸우더라도 화염병이라도 던지고 싶은 심정이었죠." 그는 지난달 27일 서울 중구 주한 러시아대사관 ...

    한국경제 | 2022.03.21 17:5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치료제 '라게브리오', 24일까지 긴급승인여부 나온다

    ... 쓸 수 있도록 허용했다. 단 18세 이하의 환자는 성장에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이유로 복용을 금지했다. 또 가임기 여성 환자는 이 약을 복용한 후 일정 기간 피임해야 하며, 남성은 마지막 복용 후 세달은 피임해야 한다. 최근 세계보건기구(WHO)도 코로나19 치료 가이드라인에 몰누피라비르를 추가했다. WHO 역시 어린이와 임산부, 수유부는 몰누피라비르를 투여해선 안 된다는 조건을 달았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키즈맘 | 2022.03.21 16:12 | 김주미

  • thumbnail
    먹는 치료제 '라게브리오' 긴급승인여부, 늦어도 24일 발표

    ... 있도록 허용했다. 단 18세 이하 환자는 성장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이유로 사용을 금지했다. 가임기 여성 환자는 약 복용 후 일정 기간 피임해야 하고, 남성은 마지막 복용 후 세달은 피임해야 한다고 봤다. 최근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코로나19 치료 가이드라인에 몰누피라비르를 추가했다. WHO 역시 어린이와 임산부, 수유부는 몰누피라비르를 투여해선 안 된다는 조건을 달았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3.21 14:31

  • thumbnail
    먹는 코로나약 '라게브리오' 긴급승인여부, 늦어도 24일 발표

    ... 경우에 몰누피라비르(라게브리오의 성분명)를 쓸 수 있도록 허용했다. 단 18세 이하 환자는 성장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이유로 사용을 금지했다. 가임기 여성 환자는 약 복용 후 일정 기간 피임해야 하고, 남성은 마지막 복용 후 세달은 피임해야 한다고 봤다. 최근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코로나19 치료 가이드라인에 몰누피라비르를 추가했다. WHO 역시 어린이와 임산부, 수유부는 몰누피라비르를 투여해선 안 된다는 조건을 달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3.21 14:02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마리우폴 눈 떨어져 식수 고갈…지하대피소까지 포탄 불길"

    ... 제대로 손을 쓸 수도 없었다. 지난달 27일 6살 소녀가 러시아군이 쏜 포격의 파편에 맞아 잠옷을 피로 물들이며 죽어갔고, 지난 2일 16살 소년은 갑작스러운 폭발에 두 다리를 잃었다. 9일에는 산부인과 병원이 폭격을 받아 임산부가 결국 세상을 떠났다. 18개월 아이는 감당조차 안 되는 파편이 머리에 박혔다. 물도, 먹을 음식도, 전기도 끊긴 지 오래됐다. 그나마 눈을 녹여서 식수로 사용하지만 눈마저 없으면 이제 마실 물도 없다. 스카이뉴스는 마리우폴을 ...

    한국경제 | 2022.03.21 12: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