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11-3516 / 3,5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AM, 2567일 만에 '뮤뱅'으로 가요계 신고식!

    ...567일만의 데뷔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신인 남자그룹 2AM이 온라인 공개와 동시에 전격 데뷔식을 치른다. 영재육성프로젝트 '99%의 도전' 출신의 조권을 비롯해 '열혈남아'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임슬옹, 정진운을 비롯하여 이창민 등 총 4명으로 구성된 2AM. 오랜 연습기간 동안 수없이 좌절하면서도 꿈을 향해 끊임없이 노력한 4명의 멤버들이 준비한 2AM의 첫 번째 싱글 앨범 '이노래'는 JYP의 연습생이라는 화려한 겉모습 뒤에 가려졌던 ...

    한국경제 | 2008.07.11 00:00 | sin

  • thumbnail
    2AM 성공적인 데뷔 무대… "4색매력 기대된다"

    ... 가져서일까, 이들은 첫 무대임에도 불구하고 완벽한 호흡을 통한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여 앞으로의 기대감을 높였다. 2AM은 SBS '영재육성프로젝트 99%의 도전' 출신 조권을 비롯해 Mnet '열혈남아'를 통해 이름을 알린 임슬옹, 정진운과 이창민으로 구성된 4인조 그룹으로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인 '이노래'를 비롯해 '아니라기에' '어떻가죠' 등 3개의 노래가 담겼다. 방송 이후 시청자들은 "실력있는 그룹이 등장했다. 앞으로의 활동이 너무 기대된다" "개성있는 ...

    한국경제 | 2008.07.11 00:00 | aile02

  • thumbnail
    'JYP' 남성그룹 2AM, 2567일 연습생 마감하고 가요계 출사표!

    2001년 7월 1일 SBS 영재육성 프로젝트로 박진영에게 첫 오디션을 본 지 2567일된 JYP 연습생 조권이 장장 8년에 걸친 연습시간을 마치고 임슬옹, 정진운, 이창민과 함께 2AM이란 이름으로 가요계 전격 데뷔한다. 그룹명 2AM은 잠들기 전 혼자서 하루를 돌아볼 때 그날 있었던 수 많은 여러 가지 감정들이 모두 떠오르는 시간인 새벽 2시의 의미를 담아, 작지만 소중한 감정들을 진솔하게 담아내는 음악 활동을 펼쳐가라는 의미로 프로듀서 박진영이 ...

    한국경제 | 2008.07.08 00:00 | saram001

  • thumbnail
    JYP 최장기 연습생 '조권', 그룹 2AM으로 데뷔

    ... 조권(20)이 그룹 '2AM'으로 11일 KBS '뮤직뱅크'를 통해 데뷔한다. 그는 2001년 7월 1일 SBS '영재육성 프로젝트 99% 도전'에서 박진영에게 오디션을 치른지 2567일 만이다. 8년의 인내 끝에 조권은 '임슬옹(22), 정진운(18), 이창민(23)'과 함께 '2AM'이라는 이름으로 무대에 서게 됐다. 2AM은 잠들기 전 하루를 돌아볼 때 그 날 있었던 수많은 감정들을 떠오르는 새벽 2시를 의미한다. 프로듀서 박진영이 삶의 소중한 감정을 ...

    한국경제 | 2008.07.08 00:00 | leesm

  • thumbnail
    '열혈남아', 네티즌들의 방문 폭주로 '들썩'

    ... 일상생활 및 숙소를 공개하자마자 '방송시간이 너무 짧다', '멤버들 매력을 모두 보여주기 위해 시간을 늘여달라'는 등의 글이 시청자 게시판에 쏟아진 것. 또한 이들의 데뷔를 결정짓게 될 투표도 심상치 않은데 1,2위를 다투던 쿤과 임슬옹을 뒤로하고, 조권이 1위, 그 뒤를 황찬성이 바짝 따라가고 있다. JYP의 한 관계자는 "하루하루 달라지는 가시적인 투표결과에 연습생들이 매일 자신의 득표수를 재미 반, 걱정 반으로 지켜보고 있다. 순위가 전날에 비해 떨어진 멤버들은 ...

    한국경제 | 2008.01.31 00:00 | sin

  • thumbnail
    'JYP 12인조' 닉쿤-임슬옹-옥택연, 최고의 인기男은?

    ... 에서는 13명의 남자 연습생들이 함께 모여 생활하며 노래하고 춤추는 모습은 항상 베일에 가려져 교육을 받고 생활해온 연습생들의 평소 모습을 숨김없이 보여줬다. 특히 조권의 '천국의 계단' 최지우 따라하기, 윤두준의 김건모 따라하기, 임슬옹의 섬세한(?) 피부관리는 방송이 끝난 후 화두가 돼 시청자 게시판에 '조권 오빠 웃겨서 숨 못 쉬는 줄 알았음', '멋진 그룹 될 것 같아요', '슬옹이 수분크림 어디 꺼야?' 등 네티즌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한편, Mnet의 ...

    한국경제 | 2008.01.26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