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33,7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007 본드 "재산 1870억원 자녀에 상속 안 할 것"

    첩보영화 007 시리즈의 주인공 제임스 본드 역할을 한 영국 배우 대니얼 크레이그(사진)가 자신의 재산을 자녀에게 상속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크레이그의 재산은 1억6000만달러(약 1870억원)에 달한다. 크레이그는 17일(현지시간) ... 말을 인용했다. 카네기는 US스틸의 모태가 된 카네기철강회사의 설립자로, 회사를 매각한 뒤 재산의 90%가량을 교육·문화 분야에 기부했다. 크레이그의 자녀는 두 명이다. 1994년 이혼한 전 부인과의 사이에서 큰딸을 ...

    한국경제 | 2021.08.18 17:51 | 박주연

  • thumbnail
    6주째 최고단계도 안 통해…의료계 "사적 모임만 죄는 방역에 한계"

    ... 마스크를 벗는 상황 자체를 최소화해야 한다”고 했다. 서울시, 자가검사키트 무료 배포 서울시와 서울교육청은 초·중·고교생 자녀를 둔 가정에 이르면 다음달 초 자가검사키트를 무료 배포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고경희 서울시 교육정책과장은 18일 “학생 자가검사키트 도입과 관련해 시교육청과 긴밀히 협의 중”이라고 했다. 1주일에 1~2회 반복 사용할 수 있을 정도의 수량을 지원하는 방안이 유력한 ...

    한국경제 | 2021.08.18 17:34 | 이선아/정지은

  • thumbnail
    [고침] 사회(나경원, '자녀 특혜의혹 보도'…)

    나경원, '자녀 특혜의혹 보도' 뉴스타파에 패소 나경원 전 국회의원이 뉴스타파의 기사로 명예를 훼손당했다며 이 언론사 대표와 기자를 상대로 제기한 소송 1심에서 졌다. 서울중앙지법 민사29단독 강화석 부장판사는 18일 나 전 ... 스페셜올림픽 세계대회 조직위원회가 2011년 당시 위원장이었던 나 전 의원의 과거 비서진들을 특혜 채용했다는 의혹, 교육부가 나 전 의원 딸 진학에 도움을 줬다는 의혹이었다. 이에 나 전 의원은 기사들의 내용이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하며 ...

    한국경제 | 2021.08.18 15:29 | YONHAP

  • thumbnail
    일자리 넘치는 美…"스쿨버스 운전사? 보너스 줘도 NO"

    ... 확보에 나섰지만 막상 지원자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델라웨어주 윌밍턴 소재 이스트사이드 차터스쿨의 경우 자녀를 직접 등하원시키는 부모에게 700달러씩 지급하겠다는 고육지책을 꺼내들었다.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공립학교들은 ... 있다”고 평가했다. 미 학교에 부족한 것은 인력뿐만이 아니다. 코로나19에 따른 운송대란과 공급망 교란으로 교육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물감 등 학용품 가격과 운송비가 상승했으며 그나마도 제때 확보하기 어려워졌다. 음식 배달 수요가 ...

    한국경제 | 2021.08.18 15:20 | 이고운

  • thumbnail
    서울 초중고생 가정에 자가검사키트 배포 추진

    서울시와 서울시교육청이 초·중·고등학교 자녀를 둔 가정에 이르면 다음달 초 자가검사키트를 무료 배포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고경희 서울시 교육정책과장은 18일 코로나19 브리핑에서 “학생 자가검사키트 도입과 관련해선 시교육청과 긴밀히 협조 몇 협의 중”이라고 했다. 시비나 시교육청 예산으로 대상자가 일주일에 1~2회 반복 사용할 수 있을 정도의 수량을 지원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자가검사키트는 ...

    한국경제 | 2021.08.18 14:57 | 정지은

  • thumbnail
    나경원, '자녀 특혜의혹 보도' 뉴스타파에 패소

    ... 뉴스타파는 2019년 11월과 12월 각각 1차례씩 나 전 의원을 둘러싼 의혹을 보도했다. 당시 기사 내용은 평창 동계 스페셜올림픽 세계대회 조직위원회가 2011년 당시 위원장이었던 나 전 의원의 과거 비서진들을 특혜 채용했다는 의혹, 교육부가 나 전 의원 딸 진학에 도움을 줬다는 의혹이었다. 이에 나 전 의원은 기사들의 내용이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하며 보도로 인해 명예가 훼손되고 정신적인 고통을 입었다며 작년 1월 소송을 제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8 14:10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자가검사키트 사용 확진 사례 641건"

    ...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예방 접종률이 높지 않은 상황에서 전면 도입한다는 것은 아니다"라며 "방역 상황에 맞춰 신중하게 검토하겠다"고 덧붙였다. 전날 서울시는 초·중·고등학생 자녀를 둔 가정에 자가검사키트를 주기적으로 지원하는 안을 시 교육청에 제안했다고 밝힌 바 있다. 그 세부적인 내용에 관한 질문에 시 관계자는 "교육청과 긴밀한 협의 하에 진행 중"이라며 "현재까지 대상과 기간, 예산은 구체적으로 확정된 바 없다"고 답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8 11:45 | YONHAP

  • thumbnail
    중국 도시, 코로나 백신 안 맞는 주민에 '신용 불이익' 논란

    ... 시장, 관광지, 호텔 등 공공장소에 드나드는 사람들의 백신 접종 기록을 확인하고 접종하지 않은 사람은 규정에 따라 '교육과 통제' 조치를 하도록 했다. 어저우시 어청구가 이처럼 백신 접종을 강제하자 온라인에서는 뜨거운 논란이 일었다. ... 등에 가는 것을 금지해 반발을 샀다. 광시(廣西)좡족자치구의 구이핑(桂平)시 등은 부모가 접종을 완료하지 않으면 자녀의 학교 입학을 유예시킨다고 발표했다. 이에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백신 접종은 자발적으로 하는 것이 기본원칙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8.18 11:41 | YONHAP

  • 다문화 학생 14만명 시대…초중고생 100명중 3명은 이주 청소년

    여가부 차관, 이주배경청소년지원센터 방문…방역·실태 점검 학령기에 들어선 다문화가정 자녀가 4년 만에 67% 증가하며 14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가족부는 이런 현실을 반영해 이주배경청소년지원센터를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지원 실태 등을 파악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여가부와 교육부에 따르면 지난해 초·중·고에 다니는 다문화 가정 자녀는 14만7천여 명으로 2016년의 9만9천여 명보다 66.9% 불어났다. ...

    한국경제 | 2021.08.18 09:16 | YONHAP

  • thumbnail
    "예전엔 한 달 200만원도 못 벌었다"…뿔난 공인중개사들 [김하나의 R까기]

    ... '은퇴고시'로 불리며 돋보기를 쓰고 공부하는 중장년층이나, 남편의 퇴직을 앞두고 아내가 공인중개사를 따겠다며 공부하는 풍경은 흔했다. 수입이 일정치 않다보니 젊은 날을 태우기엔 위험성이 높은 직업으로 여겨졌기 때문이다. 자녀들을 결혼시키고 교육비나 집, 차 등 목돈이 들어갈 일이 없어야 '소일거리로 동네에서 부동산하면서 여생을 보내야겠다' 정도에서 선택하는 직업이었다. 모든 일이 그렇듯이 중개업무도 쉬운 게 아니다. 손님이 많다고 ...

    한국경제 | 2021.08.18 07:43 | 김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