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221-33230 / 33,5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경기대 407명 부정편입 ...교육부,금품수사의뢰 안해

    87학년도에 국회의원 등 사회유력인사 자녀 21명을 부정입학시킨데 이 어 88학년도에도 대규모 입시부정 의혹을 사고 있는 경기대가 같은 기간 에 편입생 4백여명을 부정한 방법으로 받아들인 사실이 드러났다. 교육부의 89년도 `경기대 학사실태 감사결과보고서''에 따르면 경기대는 87학년도에 2백69명, 89학년도에 1백38명 등 모두 4백7명의 편입생을 부 당하게 선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감사결과 자료에 따르면 경기대는 87학년도의 경우 ...

    한국경제 | 1993.05.03 00:00

  • 자녀 경기대 부정입학 교감등 2명 징계방침...서울교육

    서울시교육청은 1일 87년입시에서 자녀가 경기대에 부정입학한 것으로 드 러난 임황주 서울D중교감, 송용달 서울A국교장에 대해 공소시효만료와 상관 없이 적절한 인사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5.02 00:00

  • 신상우-임춘원의원자녀등 21명 87년 경기대 부정입학

    ... 87년 입시에서 미등록으로 인한 추가 합격자를 발표하며 차순위자를 충원 않고 국회의원과 경찰간부, 장학사 등의 자녀 21명을 부 정입학시킨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교육부의 지난 89년 감사자료에 따르면 경기대는 지난 87학년도 ... 아들은 현재 미국유학중인 것으로 밝혀졌으며 유청장과 신의원, 임교감의 아들들은 모두 4학년에 재학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교육부는 그러나 감사당시 학교와 이들 학부모간에 금품이 오고 갔는지 의 여부는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오피니언] 김수환추기경 '신한국창조와 경제인의자세' 강연

    ... 공동체의식을 가질수 없을만큼 지역간 계층간의 위화감이 깊어갔다. 양심은 마비되고 도덕은 땅에 떨어졌다. 정치도 썩고 교육까지도 썩어버렸다. 나 자신부터가 종교는 썩지 않았다고 장담할수 없다. 인명경시풍조 역시 넓게 퍼져 있다. 낙태 ... 황금만능주의가 만연되고 과소비 성범죄등 퇴폐풍조가 판을 치고 있다. 오렌지족이라는 것도 생겼다고한다. 우리의 자녀와 제자들을 무슨 가치관으로 교육해야 될지 모를 만큼 망연자실에 빠졌다. 이런 시기에 우리 역사상 가장 민주적인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직장동호인서클] 호남정유 등산반 .. 산행때 향토역사공부

    ... 유래 역사 전설 성씨 풍습등을 설명해 주기 때문이다. 지난 74년 시작한 이모임은 이제 19년의 역사와 함께 회장 이홍환씨의 향토사교육이 자랑거리가 됐다. 이 때문에 회원들이 자녀나 부부를 동반하는 것은 관례로 되어 있다. 자녀를 동반한 몇몇 회원들은 이회장의 설명을 녹음해 산행을 마치고 자녀들에게 다시 들려주기도 한다. 이 모임이 가진 또하나의 자랑거리는 철저하게 남녀평등이 이뤄진다는 것이다. 30여명의 회원가운데 절반정도인 15명이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천자칼럼] 시인의 아내

    ... 여성의 절대우위를 알기 쉽게 풀이한 것이다. "여필도부"니 "부창부수"니 하는식의 우리네 전통과는 판이한 덕목을 제시하고있다. 물론 한국의 주부들이 가정의 벽을 허물고 사회의 전면에 나선것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다. 자녀들의 교육권은 이미 오래전에 아내의 전결사항으로 굳어졌고 가정의 경제권 역시 아내들의 손으로 넘어갔다. 이 때문에 대입비리사건이 터질때마다 아내들이 수난의 대상이 되었고 요며칠 사이의 군장성 부정진급사건에도 장군의 부인들이 사건의 ...

    한국경제 | 1993.04.30 00:00

  • 수험생들, 본고사 포기권장등 교육부방침에 거세게 반발

    새대입제도의 시행을 앞두고 교육부가 대학별 본고사의 실시를 유보 토록 권장하는 한편 고교에서의 선택계열과 다른 계열의 대학이나 학 과에 지원할 경우 불이익을 주겠다는 방침을 밝히자 이로 인해 피해를 입게 되는 수험생과 학부모들이 ... 자연계열 대학에 지원하려는 학생들이 가장 큰 피해를 입을 것으로 예 상된다. 이와 관련, 자연계 대학에 지원하려는 자녀들을 둔 한영외국어고 학 부모 1백40여명은 28일 오전 올림픽유스호스텔에서 학부모회의를 열고 이같은 방침을 철회하는데 ...

    한국경제 | 1993.04.29 00:00

  • [동호동락] 박인제 변호사 .. '수유회'

    ... 한량이 아닌 60,70년대를 몸소 겪은 그 시대 젊은이로서의 아픔과 동지애때문이 아닐까 한다. 때문에 자리는 늘상 엄숙해지다 못해 숙연해 지기까지 한다. 취한이는 먼저 귀가하고 2,3차까지 버틴 이들은 주로 시국담에서 부터 자녀교육 문제까지 얘기는 끝이 없다. 모두들 4.19와 특별한 인연이 있지 않더라도 경건함을 잃지 않고 그 서럽도록 아름다운 봄을 즐길 뿐이다. 특별히 정한 주기가 없이 그저 마음이 내키면 연락해서 만나는 사이이지만 매년 4월이 오면 모두들 ...

    한국경제 | 1993.04.28 00:00

  • '정답유출'재조사...건찰, 이규환씨 범인은닉혐의로 구속

    ... 건네받아 시험을 치렀던 한서대이사장 함기선씨(52)의 두 딸이 외국어선택과목을 달리했던 사실을 밝혀냄에 따라 학력고사 27개과목 중 9개과목의 정답만을 빼냈다 는 김씨의 진술이 신빙성이 없다고 보고 정답유출범위에 대해 재조사중이 다. 한편 검찰은 91~93학년도 학력고사제출관리위원회 중 자녀가 대학입시 를 치른 7명에 대한 감사결과 정답유출혐의가 없다는 교육부의 최종통보 에 따라 국립교육평가원에 대한 전면적인 수사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4.25 00:00

  • "467명 부정입학 재단 2백억 챙겼다"...동아대총학생회

    ... 입시 미 등록자 충원과정에서 모두 4백67명을 부정입학시키고 학부모들로부터 모두 2백억원을 받았다고 주장하면서 교육부에 특별감사를 요청했다. 총학생회는 이날 학생대표 16명을 서울 정부종합청사의 교육부로 보내 이기훈 교육부 대학정책실 ... 동아대 총학생회는 이와 함께 이날 승학캠퍼스 학생회실에서 기자회견 을 갖고 이런 사실을 밝히면서 "학교 고위간부의 자녀도 당시 부정입학 자 명단에 포함돼 있다"고 주장했다. 총학생회는 또 "지난해 2월 전임 총학생회 집행부의 고소에 ...

    한국경제 | 1993.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