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05,1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7살 나이차 뛰어넘었다…60세 女와 사랑에 빠진 23세 男 [글로벌+]

    ... 입을 맞추는 모습도 가감없이 공개했다. 최근 "가족들이 데이트하는 것을 허락하느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대답하는 영상은 조회수 370만을 넘기기도 했다. 특히 쿠란보다 나이가 많은 셰릴의 자녀들 역시 두 사람의 만남에 기뻐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럼에도 이들의 연애를 의심하는 일부 네티즌들은 부정적인 발언을 쏟아냈다. 셰릴의 주름을 지적하는가 하면, '치아는 있느냐'는 무례한 질문을 하기도 했다. 또 셰릴이 ...

    한국경제 | 2021.06.11 15:37 | 김수영

  • thumbnail
    '횡령·배임' 이스타항공 전 대표·재무실장 "이상직 지시" 진술

    ... 보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이날 공판준비기일 이후 정식 재판에 부를 증인을 피고인들 변호인단, 검찰과 조율했다. 첫 정식 재판은 7월 2일 열린다. 이 의원은 2015년 11월 544억원 상당의 이스타항공 주식 520만 주를 자녀들이 주주로 있는 이스타홀딩스에 저가 매도, 이스타항공에 439억원 상당의 재산상 손해를 끼친 혐의로 기소됐다. 이어 2016년∼2018년 이스타항공 계열사들이 보유하고 있던 채권 가치를 임의로 상향 또는 하향 평가하고 채무를 ...

    한국경제 | 2021.06.11 15:34 | YONHAP

  • thumbnail
    檢, 법정 선 조국·정경심 부부에게 "위조의 시간" 언급

    ... 열었다. 앞선 공판 기일인 지난 11월 이후 재판부를 구성한 판사 3명이 모두 변경돼 이날은 검찰이 공소사실을 간략히 설명하고 이에 관한 피고인들의 의견을 확인하는 공판 갱신 절차가 이뤄졌다. 검찰은 조 전 장관 부부의 자녀 입시비리 혐의를 설명하면서 "'위조의 시간'에 (딸의) 허위 경력이 만들어졌다"고 강조했다. 이 발언은 조 전 장관이 최근 '조국의 시간'이란 책을 발간해 자신의 입장을 밝힌 것을 우회 비판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에 조 전 ...

    한국경제 | 2021.06.11 15:16 | YONHAP

  • thumbnail
    조국 재판 6개월만에 재개…변호인 "공소사실은 투망식"

    ... 인식이 머릿속에 박혀있다"고 꼬집었다. 한편 조 전 장관은 이날 법원에 들어서며 "더욱 겸허한 자세로 공판에 임하겠다. 성실하게 소명하겠다"며 짧게 입장을 밝혔다. 그는 "김학의 불법 출국금지에 관여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냐"는 기자의 질문에는 입을 다문 채 법정으로 향했다. 오후에는 조 전 장관과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이 출석해 조 전 장관 부부의 자녀 입시비리에 대한 심리가 이뤄진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1 11:50 | YONHAP

  • thumbnail
    아난티 힐튼 부산, '위드 마이 키즈' 패키지로 오붓한 가족여행 선사

    여유로운 객실과 야외 인피니티 풀, 다채로운 부대시설 등 해외에 온 듯한 이국적인 여행! 객실 내 키즈 하우스, 미끄럼틀 마련, 프라이빗한 키즈 놀이 및 수영 키트 증정, 도심 속 휴양지 아난티 힐튼 부산은 자녀와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 키캉스 패키지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패키지는 ‘위드 마이 키즈(With My Kids Package)’. 이름처럼 자녀와 함께 하는 패키지다. 아이들과 함께 하는 여유로운 ...

    한국경제 | 2021.06.11 11:21 | 김태현

  • thumbnail
    장영란, 워킹맘 고충에 공감..."번아웃증후군 오려고 해"

    ... 40대 워킹맘의 사연이 소개됐다. '다 불타서 없어진다(burn out)'라는 뜻의 번아웃 증후군은 의욕적으로 일에 몰두하던 사람이 극도의 신체적, 정신적 피로감을 호소하며 무기력해지는 현상을 말한다. 이날 초등학생 자녀 2명을 둔 40대 워킹맘이라고 자신을 소개한 주인공은 "회사일, 집안일, 아이들 교육 어느 하나 허투루 하지 않기 위해 노력하다보니 저를 둘러싼 모든 상황이 벅차고 내가 왜 이러고 있나라는 생각이 부쩍 자주 든다"고 ...

    키즈맘 | 2021.06.11 11:00 | 이진경

  • thumbnail
    "백신 맞았다" 곳곳서 실내 노마스크…내달부터 '실외' 한정

    ... "처음에는 실수로 마스크 착용을 깜빡하신 줄 알고 '마스크 안 하셨다'며 알려드렸는데 본인은 백신을 맞아서 괜찮다고 하더라"며 "불안한 마음에 엘리베이터가 1층에 도착하자마자 빠른 걸음으로 피해 나왔다"고 했다. 이어 "어린 자녀와 함께 있어서 걱정이 더욱 컸다"며 "아이들을 위해서라도 어른들이 모범을 보여야 하는 거 아닌가 싶다"고 덧붙였다. 실제로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도 백신 접종을 '면죄부'처럼 여기며 방역 지침을 어기는 사람들에 대한 비판이 잇따랐다. ...

    한국경제 | 2021.06.11 10:20 | YONHAP

  • thumbnail
    성장관리 앱 `그로우`로 남긴 일상 속 감사의 기록, 20대의 주요 키워드

    ... 통해 각 연령대별 주요 감사 키워드를 살펴보는 재미도 누릴 수 있다. 10대는 연예인이나 친구, 선생님에게 감사를 표현하고, 20대는 취업 준비나 직장생활, 자기계발과 관련된 감사의 기록이 주를 이룬다. 30대는 가족, 4050은 자녀 등 연령대별로 다채로운 주제가 이목을 모은다. 이 가운데, 20대는 취준생으로서 한창 자기계발에 열을 올리거나 이제 막 사회에 한 걸음을 내디딘 사회초년생이 많은 만큼, 감사일기 역시 이와 관련된 키워드들이 많이 등장하고 있다. ...

    한국경제TV | 2021.06.11 10:06

  • thumbnail
    한강 사망 의대생 父 "자식 범죄 도왔는데 죄 물을 수 없다니…"

    ... 무지했구나 하는 게 있었다"며 '친족상도례'를 소개했다. 친족상도례란 친족 간의 재산범죄에 대해 그 형을 면제하거나 친고죄로 정한 형법상의 특례를 정한 형법상 규정이다. 손 씨는 "설명하시는 분은 자녀가 잘못했어도 범인도피를 도와주거나 증거인멸하는 것도 이것에 의해 죄를 물을 수 없다고 했다"며 "자녀가 죄를 지었으면 숨기지 말고 죄에 대한 벌을 받게 하는 게 부모의 도리라 생각했는데, 우리 법은 죄를 지은 자려를 부모가 ...

    한국경제 | 2021.06.11 09:59 | 김소연

  • thumbnail
    조국, 정경심과 법정서는 날 '길고 험한 길' 노래 올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1일 배우자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와 피고인으로 나란히 법정에 선다. 조국 부부가 나란히 피고인으로 법정에 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 전 장관은 이날 자녀 입시비리와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감찰 무마 등의 혐의 관련 재판을 받는다. 조 전 장관은 2019년 12월 말 입시비리 혐의로 먼저 기소되고 이듬해 1월 감찰 무마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그는 이날 출석을 앞두고 SNS에 비틀스 'The Long ...

    한국경제 | 2021.06.11 09:57 | 이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