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83,2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당신에게 1억이 있다면?…"○○주식 반드시 사라" PB들 조언

    ... 주식형 상품은 60%, 국내 주식형 상품은 20%가 적당하다고 봤다. 오경석 신한은행 태평로PWM센터 팀장도 자산의 40% 이상을 해외 주식형 상품에 투자하라고 제안했다. 밸류에이션이 상당이 오른 국내 주식 비중을 축소해 확보한 ... ‘마이다스책임투자펀드’를 담아보라고 권했다. 국내 주식 비중을 높게 잡는 대신 공모주와 가치주에 집중 투자해야 한다는 제안도 나왔다. 신언경 지점장은 “공모주 하이일드펀드 또는 코스닥벤처펀드에 전체 ...

    한국경제 | 2021.05.02 18:19 | 박재원/고재연

  • "韓기업 상속세율, OECD 1위"

    ... 원활한 기업승계를 지원하기 위해서다. 한국에도 가업상속공제 제도가 있지만, 대상이 일부 중소·중견기업(자산 5000억원 미만 중소기업 및 3년 평균 매출 3000억원 미만 중견기업)으로 한정돼 있다. 공제 요건(상속인의 ... 및 지분 보유 의무 등)도 외국보다 까다로워 실제 현장에서 활용이 저조하다고 경총 측은 설명했다. 1억유로의 가치를 가진 기업을 자녀에게 상속할 때 부담해야 하는 상속세액을 놓고 주요 국가와 비교해도 비슷한 결과가 나왔다. 한국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5.02 18:13 | 도병욱

  • thumbnail
    5조 실탄 들고…SK이노 '공격 투자' 나선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달 두 건의 대규모 자산 유동화에 성공했다. 자회사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와 SK루브리컨츠 지분을 팔았다. 경영권 유지에 필요한 약 60%만 남기고 현금화했다. SKIET 지분 매각으로 1조3476억원, ... 달하는 이 회사 지분을 40%만 유동화해도 2조원 안팎이 유입될 것으로 전망된다. 작년 매각하기로 한 페루 광구 가치도 1조원을 넘는다. 최소 5조원의 현금 유동화 작업이 동시에 진행되고 있는 것이다. 사업구조 재편 본격화 2일 ...

    한국경제 | 2021.05.02 18:04 | 안재광

  • thumbnail
    마지막 변수 남았다…"삼성전자 주식 32조 강제 매각될 수도"

    ... 매각해야 한다. 삼성 지배구조가 약화되는 건 물론이고 생명 소액주주의 피해가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총자산의 3%’만 보유 허용 2일 보험업법에 따르면 보험사는 계열사의 주식·채권을 ‘총자산의 ... 보험사가 보유한 주식·채권을 취득원가가 아닌 ‘시가’로 평가하게 한다. 주식 가치를 측정해 보험사 자산 편중에 대한 위험을 더 낮춰야 한다는 취지다. 삼성생명이 보유한 삼성전자 주식의 가치를 시가(4월 ...

    한국경제 | 2021.05.02 17:42 | 황정수

  • thumbnail
    [박수용의 디지털 세상] 미국은 암호화폐산업 키우는데…

    ... 그칠 정도로 글로벌한 분위기다. 최근의 암호화폐 가격 급등은 코로나 사태 이후 대규모 양적완화 탓에 미국 달러화 가치가 떨어질 것을 걱정한 사람들이 대체자산 투자에 몰리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암호화폐를 기초자산으로 하는... 커지고 있다. DeFi 분석 서비스인 디파이펄스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현재 블록체인 전체 DeFi 시장에 예치된 자산은 52조9000억원에 이른다. DeFi나 디지털 자산 등의 서비스는 암호화폐 거래에 익숙한 MZ세대(밀레니얼+Z세대)를 ...

    한국경제 | 2021.05.02 17:32

  • [사설] 삼성전자 경영권 흔드는 '삼성생명法' 국민이 납득하겠나

    ... 통과시키면 도루묵이 되고 만다. 보험업법 개정안은 보험사의 계열사 주식·채권 보유 한도를 ‘총자산의 3% 이내’로 제한하고, 주식 평가 기준도 ‘원가’에서 ‘시가’로 ... 투자한 뒤 주가가 급등했다고 매각을 강제하는 것이 부적절한 것과 마찬가지다. 여당 발의 의원들은 보험회사만 원가로 가치를 매기는 게 특혜라고 주장하지만, 이 역시 단견이다. 단기 매매가 잦은 증권·은행과 달리 보험은 우량 ...

    한국경제 | 2021.05.02 17:28

  • thumbnail
    "돈 된다" 말에 코딩 독학한 창업가…'로봇 억만장자' 등극

    ... ‘로봇의 보스’로 불린다. ‘지루하고 단순한 반복업무를 로봇에게 맡기고 인간은 더 신나는 일을 하자’란 생각을 직접 실현했기 때문이다. 지난달 유아이패스를 기업공개(IPO)하는 데 성공하면서 다인스는 자산 83억달러의 ‘로봇 억만장자’ 반열에 올랐다. 유아이패스는 공모가가 희망 범위(52∼54달러)를 넘어선 56달러를 기록해 이번 상장으로 13억4000만달러의 자금을 조달했다. MS 박차고 나와 고향에서 창업 ...

    한국경제 | 2021.05.02 17:13 | 김리안

  • 암호화폐·가상화폐·가상자산…뭐라고 불러야 하나

    “정부는 암호화폐나 가상화폐가 아니라 가상자산이란 용어를 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달 말 기자간담회에서 꺼낸 얘기다. 국내에선 이른바 ‘코인’을 부를 때 암호화폐, ... 코인은 화폐의 3대 조건인 △가치의 저장 △가치의 척도 △교환의 매개 기능 중 어떤 것도 충족하지 못한다. 내재 가치가 없는 컴퓨터 파일 조각을 어떻게 화폐라고 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홍 부총리가 가상자산이란 호칭을 애써 강조한 ...

    한국경제 | 2021.05.02 17:05 | 임현우

  • thumbnail
    "증세는 젊은층 부자 막는 일"…97세 멍거 부회장의 고언

    세계 최대의 가치투자 하우스인 버크셔 해서웨이의 찰리 멍거 부회장이 “반(反)자본주의 정책을 펴는 건 큰 실수”라고 강조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증세 정책에 대한 견해를 밝히는 자리에서다. 멍거 부회장은 ... 멍거 부회장은 캘리포니아공과대학(칼텍), 하버드대 로스쿨 등을 졸업했다. 세계 2차대전 당시엔 육군 장교로 참전했다. 9명의 자녀를 뒀다. 개인 자산은 19억달러이며, 학교 지역사회 등에 수십차례 기부했다. 뉴욕=조재길 특파원

    한국경제 | 2021.05.02 15:07 | 조재길

  • thumbnail
    NC, 디셈버앤컴퍼니와 2년 연속 스폰서십

    ... 김현세 기자] NC 다이노스가 비대면 투자일임 서비스 앱 '핀트(Fint)'를 운영하는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과 2021시즌 스폰서십 계약을 맺었다. 지난해 이어 2년째다. 협약식은 1일 키움과 경기에 앞서 창원NC파크 ... 전문인력과 IT기술을 활용해 금융 초격차를 목표로 하는 이 회사는 세상을 바꾸는 혁신적인 관점, 독보적인 테크놀로지, 신뢰할 수 있는 태도에 브랜드 가치를 두고 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NC 다이노스

    한국경제 | 2021.05.02 11:02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