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01-2710 / 4,6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석전후 이산상봉 합의 .. 남북 장관급회담

    남북은 제11차 장관급회담 사흘째인 11일 실무대표와 수석 대표 접촉을 잇달아 열어 올 추석을 전후해 제8차 이산가족 상봉행사와 금강산 상설면회소 건설 착공식을 갖기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양측은 이번 회담 최대의 쟁점인 핵문제와 관련, 공동보도문에 담을 문구를 놓고 밤 늦게까지 조율을 계속했다. 권순철 기자 ik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12 00:00

  • 북, 11차 장관급회담 긍정 평가

    북한은 12일 서울에서 열린 제11차 장관급회담이 민족공조로 나라의 평화를 지키고 자주통일의 전환적 국면을 열어나가는데서 중요한계기로 됐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이날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에서 열린 제11차 장관급회담에서 남북이 합의한 6개항의 공동보도문을 조선중앙통신과 조선중앙텔레비전 방송을 통해 보도하면서 장관급회담의 성과를 이같이 평가했다. 북한은 이어 "이번 회담은 온 민족이 6.15공동선언의 기본정신을 적극 살려 나갈 때 민족의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신언상 대변인 일문일답

    ... 이산가족 상봉을실시하고 남북사회문화협력분과회의 구성 문제를 검토하기로 했다. 또 남북경제협력추진위원회 및 차기 장관급 회담 개최일정 등을 합의했다. 회담기간 중 쌍방은 두차례 전체회의와 많은 수석대표, 실무대표 접촉을 통해 북핵을 ... 종합해서 나온 결과이다. --국방장관회담이 합의되지 못했는데 ▲한반도 상황이 긴장한 가운데 있고 과거에 2차 회담까지 기합의된 것도 있고 해서 국방장관회담을 하자고 북측에 권유했다. 그렇지만 북측에서 장관급회담의 소관문제도 있고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추석 전후 금강산 상설면회소 착공 합의

    남북은 제11차 장관급회담 사흘째인 11일 실무대표와 수석 대표 접촉을 잇달아 열어 올 추석을 전후해 제8차 이산가족 상봉행사와 금강산 상설면회소 건설 착공식을 갖기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5면 하지만 양측은 이번 회담 최대의 쟁점인 핵문제와 관련,공동보도문에 담을 문구를 놓고 밤 늦게까지 조율을 계속했다. 권순철 기자 ik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향후 남북관계 주요일정

    남북은 9일부터 12일까지 제11차 장관급회담을열고 올 9월 추석을 계기로 제8차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갖기로 하는 등 향후 교류일정에 합의했다. 북핵 위기속에서 진행된 이번 회담은 남측의 확대다자회담 참여 촉구와 북측의미국과의 핵문제 논의, 남측의 압박 불가담 등 양측의 첨예한 입장차로 진통을 겪다가 회담 막판에 극적으로 타결됐다. 남북은 남측이 제기한 국방장관회담 개최를 합의하지는 못했지만 8월26일~29일경제협력추진위원회 6차회의, 9월 추석전후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공동보도문 전문

    남북은 12일 북한 핵 문제를 적절한 대화의 방법을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키로 하는 등의 내용을 담은 6개항의 제11차 장관급회담 공동보도문을 서명,교환했다. 다음은 공동보도문 전문이다. 제11차 남북장관급회담이 2003년 7월 9일부터 12일까지 서울에서 진행되었다. 회담에서 쌍방은 6.15 남북공동선언의 정신에 따라 한반도의 평화와 남북 사이의 화해.협력을 증진시켜 나가는데 상호 관심사를 진지하게 협의하고 다음과 같이합의하였다. 1.남과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核문제 뚜렷한 결론도출 실패

    9일부터 3박4일 일정으로 서울에서 개최된 제11차 남북장관급 회담은 북핵문제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가운데 열렸으나 핵문제에 대한 뚜렷한 결론을 도출하는 데 실패했다. 그러나 남북은 8·15와 추석을 전후해 민족공동행사,제8차 ... 7차 상봉행사에서 남·북적십자사 대표들이 합의한 대로 종전보다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남북은 이번 회담의 최대 관심사인 북핵문제와 관련해서는 이견을 좁히지 못한 채 밤샘 협상을 계속했다. 남측은 "경수로사업이 8월말에 ...

    한국경제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북, 확대다자회담 수용 가능성 시사

    북한의 핵문제가 국제사회의 초미의 관심사로부각된 가운데 남북은 서울에서 개최된 제 11차 남북장관급 회담에서 `핵문제를 적절한 대화의 방법을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하기로 합의했다. 남북은 12일 오전 8시45분 서울 신라호텔에서 ... 적절한 대화의방법을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해 나가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공동보도문의 이런 표현은 향후 북한의 다자회담 참여를 통해 북핵문제가 대화를 통한 해결 단계로 진입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한 것이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신언상 ...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핵위기속 남북교류 더 분주해질듯

    서울에서 열린 제11차 장관급회담에서 남북 양측이 민간교류를 제도화하기 위한 남북사회문화협력분과회의 구성을 검토키로 함으로써 핵위기속에도 불구, 남북간 교류는 더욱 분주해질 전망이다. 그간 남북간 사회문화교류가 각급 단체나 회사 ... 전후로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갖고 이산가족 면회소 건설 착공식을 열기로 합의함에 따라 이를위한 남북 적십자사간의 회담도 조만간 개최될 것으로 예상된다. 여기에다 ▲대구 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 북한 선수.응원단 참가(8월17∼31...

    연합뉴스 | 2003.07.12 00:00

  • [남북장관급회담] "핵문제 적절한 대화통해 해결"

    ... 공동보도문의 `핵문제를 적절한 대화를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한다'는 표현은 지난 4월의 평양에서 개최된 제10차 회담의 `대화를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한다'는 것보다 한걸음 더 나아간 것으로 대화형식을 놓고 남북간 의견조율 가능성을 ... 공동보도문은 이밖에 "남과 북은 올해 민간단체들이 추진하는 8.15 광복절 행사가 화해와 협력의 분위기 속에서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고, 제 12차 남북 장관급 회담을 오는 10월14일부터 17일까지 평양에서 열기로 했다.

    연합뉴스 | 2003.07.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