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7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보험사, 역대급 실적에도 실손보험료 '계속 인상' 예고

    ... 금리 상승과 퇴직연금의 요구자본 기준이 강화된 데 따른 것이다. 특히 일부 보험사는 실질적인 자본 확충이 아니라 채권을 '매도 가능 금융자산'으로 재분류하는 방법으로 RBC 비율을 끌어올렸다가 금리 상승으로 역풍을 맞고 ... 매도 가능 금융자산은 시장 가치로, 만기 보유 금융자산은 원가로 각각 평가된다. 지난해 2분기까지 저금리 기조가 장기화하자 일부 보험사는 채권을 매도 가능 채권으로 분류하면서 RBC 비율을 올리는 효과를 봤지만 작년 9월부터 금리가 ...

    한국경제 | 2021.05.16 06:57 | YONHAP

  • thumbnail
    `흠슬라` HMM, 1조 흑자전환…해운업 부활했다

    ... 부활을 알리고 있다. 주가까지 급상승하며 `흠슬라(HMM+테슬라)`라는 별명까지 생겼다. HMM은 "국민·정부기관·채권단의 지원 덕분"이라며 중소기업 수출 지원 등 국적선사로서 할 수 있는 궂은일까지 도맡아 하는 중이다. 다만 사이클 ... 물동량 증가, 운임 급등까지 맞물리면서 국내 해운업계가 살아날 수 있었다는 평가도 나온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해운 호황기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HMM은 정부와 산업은행 등 채권단과의 협의로 1만3천TEU급 네오파나막스급 ...

    한국경제TV | 2021.05.15 08:10

  • thumbnail
    '골칫거리'였던 HMM이 한국 해운업 장기침체 끝냈다

    ... 고려하면 HMM의 '어닝 서프라이즈'는 놀랍다는 것이 대체적 반응이다. HMM이 국내 해운업계를 장기 침체의 늪에서 끌어올렸다는 해석이 나오는 것도 이 때문이다. 한국 해운업 '불운'의 시작은 글로벌 ... 관계없이 타국과 경쟁할 수 있는 선대를 구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HMM은 정부와 산업은행 등 채권단과의 협의로 1만3천TEU급 네오파나막스급 컨테이너선 12척 추가 발주를 준비하고 있다. 수출기업들이 선복 부족으로 ...

    한국경제 | 2021.05.15 07:00 | YONHAP

  • 檢, 이스타항공 '횡령·배임' 이상직 구속기소

    ...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이 의원은 2013년부터 2019년까지 이스타항공과 그 계열사를 실소유하면서 회삿돈 53억 6000여만원을 빼돌린 혐의도 받고 있다. 이 의원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이스타항공 계열사들이 보유하고 있던 채권 가치를 임의로 상향 또는 하향 평가하고 이스타항공 장기차입급을 조기에 상환하는 방법 등으로 회사의 재정 안정성을 해친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이 밝혀낸 이 의원과 그 일가의 횡령·배임 금액은 555억원 가량이다. ...

    한국경제 | 2021.05.14 18:58 | 남정민

  • thumbnail
    삼성·교보생명도 깜짝실적…보험사 모두 방긋

    ... 전년 동기 대비 349.0% 늘었다. 생명보험협회 관계자는 “작년 1분기 대비 주가가 크게 반등하고, 장기 채권 금리가 상승하는 등 우호적인 거시 경제 환경에 힘입어 주요 생보사들이 일제히 큰 폭의 실적 개선을 이뤄냈다”며 ...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38.2% 늘어난 1902억원으로 집계됐다. 손해보험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출과 교통사고가 줄면서 주요 사업인 자동차보험에서 손해율이 크게 낮아진 영향이 컸다”며 “비대면 ...

    한국경제 | 2021.05.14 17:27 | 이호기

  • thumbnail
    삼성자산운용 “한국형 TDF 2045 누적 수익률 50% 돌파”

    ... 2045’의 누적수익률이 50%를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삼성 한국형 TDF 시리즈는 글로벌 분산투자를 통해 장기 안정적인 성과를 추구하는 타겟 데이트 펀드(Target Date Fund)다. 가입자의 은퇴 목표 시점에 따라 5년 ... 출시됐다. 투자자가 은퇴 목적 시점에 가까운 숫자의 펀드를 선택하면 펀드가 자동으로 은퇴 시점에 맞게 주식·채권 비중을 조절해준다. 운용은 미국의 캐피탈그룹(Capital Group)이 맡고 있다. 이번에 수익률 50%를 돌파한 ...

    한국경제 | 2021.05.14 14:12 | 한경우

  • thumbnail
    물가 상승 우려 때문에 주가 상승세 멈추진 않을 것 [독점 UBS리포트]

    ... 지속되고 경제 재개가 궤도에 오르면 에너지와 금융 부문이 더 수혜를 입을 수 있다. 따라서 경기가 회복될 것으로 보고 장기 채권을 팔고 주식을 매수하는 리플레이션 트레이드가 더 이뤄져야 한다고 본다. 우리는 소형주와 금융주, 에너지주, ... 신흥시장 등을 선호한다. 구조적으로 성장하는 분야에도 주목해야 한다. 금리가 높아지면 통상 성장주는 약세를 보인다. 장기 투자자들은 성장주를 할인된 가격에 매수할 기회가 될 수 있다. 5세대(5G) 이동통신과 핀테크, 그린테크, 헬스테크 ...

    한국경제 | 2021.05.14 11:01 | 박상용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인플레 위협에도 뉴욕 증시 반등한 이유

    ... 등이 일시적으로 상승한 게 CPI 상승 요인의 3분의 2 가량을 차지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는 겁니다. 실제 장기적 영향을 미치는 주거비의 경우 전달 대비 0.4% 상승에 머물렀고 임금 상승도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모건스탠리는 ... 이어진 메가테크에 대한 수요를 계속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뱅크오브아메리카도 "Fed와 채권 시장 모두 CPI를 일시적인 것으로 여기며 그 영향을 묵살했다. 전년대비 수치는 기저효과로 인해 증가하고 있다는 ...

    한국경제 | 2021.05.14 08:10 | 김현석

  • thumbnail
    "美 인플레이션 영향 단기에 그칠 것으로 보는 세 가지 이유" [허란의 경제한끼]

    ... 증시에 영향을 미치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말했다. 다만 미국 인플레이션 압력이 올해 하반기까지 장기화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장 대표는 미국 인플레이션일 일시적으로 그칠 이유로 △제한적 보복소비 △심각한 ... 만큼 여름이면 실업률이 더 낮아질 것이기 때문에 7~8월께 제롬 파월 미 연준 의장의 입에서 ‘테이퍼링(채권매입 축소)’ 언급이 나올 수 있다”고 말했다. 테이퍼링 언급으로 3분기 일시 조정이 나타날 ...

    한국경제 | 2021.05.14 06:08 | 허란

  • thumbnail
    이스타항공, 매각된다…조만간 조건부 투자 계약 체결(종합)

    ... 금액이 비공개로 진행된다. 예비 인수자는 건설회사나 SI(전략적투자자)가 아닌 중견기업인 것으로 알려졌다. 애초 인수 협상이 장기화하면서 청산 가능성까지 거론된 이스타항공은 이번 계약 체결로 회생 기회를 얻게 됐다. 1~2곳의 업체는 공개 입찰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스타항공의 공익채권인 체불임금과 퇴직금 등은 700억원이며, 채권자가 법원에 신고한 회생채권은 1천850억원가량인 것으로 전해졌다. 회생채권은 최대 ...

    한국경제 | 2021.05.13 16: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