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6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野, `특정인맥' 인사 성토

    ... 박용진(朴用鎭) 대변인은 "주변 인사들을 주요 직위에 앉히는 일은 노 대통령이 후보 시절에 주류 기득권은 깨야한다고 주장했던 것과 배치되는 행태"라며 "이는 신기득권층을 구태의연한 방식으로 양산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도 "현정부 초기 청와대 인사나 공직인사에서 균형된 인사를 하겠다는 것이 헛구호가 되고 있다"며 "특정지역 편중인사가 심화되고 과거 YS(김영산 전 대통령) 시절 `경남고 동문회'와 같은 전철을 그대로 밟고 있어안타깝다"고 ...

    연합뉴스 | 2004.11.02 00:00

  • 10ㆍ30 재보궐 선거 D-1.. 열린우리 '초조' 한나라 '여유'

    ... 민주당 후보에게 예상보다 고전하고 있다는 전언이다. 이렇다 보니 여당 주변에서는 "이러다 하나도 못 건지는 것 아니냐"는 비관적인 얘기도 나온다. 민주당은 전남지역 두 곳 모두에서 당 후보가 이길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장전형 대변인은 "최근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두 곳 모두 민주당 후보가 앞서 있는 상황"이라며 "여유 있게 이길 것"이라고 말했다. 한나라당은 호남을 제외한 기초단체장 3곳 모두 승리를 낙관하고 있다. 파주시장의 경우 일찌감치 열린우리당 ...

    한국경제 | 2004.10.28 00:00

  • 민노.민주 "개혁입법 철회요구 부적절"

    ... 방향을 잡고 경제.민생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박 대표는 현 상황의 책임이 '정권의 국정철학'에 있다고 했으나 한나라당의 편협한 극우 철학은 우리 사회를 대립과 반목으로 이끌어 더욱 문제"라고 비판했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박 대표가 민생이 파탄에 이르러 민심이 폭발직전이라고 말한 부분은 공감하지만 뚜렷한 대안 제시 없이 몇개 법안에 대해 전면철회를 주장한 것은 설득력이 약하다"고 논평했다. 장 대변인은 "한나라당은 정부의 허점만 ...

    연합뉴스 | 2004.10.27 00:00

  • 민노.민주 '여야 원탁회의' 긍정반응

    ... 위기와 경제 양극화현상을 뒤늦게 인식한 것은 다행스러우나 대책은 졸속적이고 생색내기 수준"이라며"이는 민생 파탄에 대한 안일한 인식과 함께 정치적.정책적으로 위기 대처에 무능하다는 사실을 드러낸 것"이라고 혹평했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도 원탁회의 제안과 관련, "민생경제를 살릴 수있는 방안이라면 언제든 만나 논의할 것"이라면서 "다만 사진찍고 헤어지는 1회성행사가 돼선 안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천 원내대표의 연설에 대해 "여당이 노력한 ...

    연합뉴스 | 2004.10.26 00:00

  • [수도이전 위헌] 민주당, "헌재 현명한 판단에 경의"

    민주당은 21일 헌법재판소의 신행정수도특별법위헌 결정에 대해 "헌재의 현명한 판단에 경의를 표한다"며 환영했다.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민주당은 그 동안 행정수도 이전에 대한국민적 합의를 위해 국민 투표 실시를 주장해 왔다"면서 "일부 중앙부처와 정부 산하기관의 지방 이전은 찬성하지만 이전 대상과 비용이 천문학적으로 늘어나는 '천도'수준이라면 국민적 합의과정을 거쳐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와 여당은 오늘 헌재 결정의 의미를 ...

    연합뉴스 | 2004.10.21 00:00

  • '개혁입법' 4黨4色 .. 與-민노.민주 공조흔들

    ... 밝혔다. 열린우리당은 민노당 민주당과 공조하겠다는 전략이지만 이 또한 산 넘어 산이다. 당장 민노당은 "여당의 당론대로라면 공동발의를 할 수 없다"며 공조파기를 최종 경고했고,민주당은 "국보법과 관련해 더이상의 공조는 없다"(장전형 대변인)고 못박았다. 한나라당 박근혜 대표는 "국민 대다수가 반대하는 법을 누구를 위해 이렇게까지 하는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남은 것은 국회통과인데,몸으로 막든지 모든 방법을 동원해 저지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04.10.18 00:00

  • 민노 '공조 파기' 최종 경고

    ... 경우, 국보법 폐지안을제외한 나머지 개혁법안들을 독자적으로 제출할 계획이다. 민주당도 우리당이 국가보안법 폐지에 따른 대안으로 형법보완을 택한 데 대해강력히 반발하면서 "국보법과 관련해서는 공조를 하지않겠다"고 못박았다.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확대간부회의 브리핑에서 "형법보완은 안보의 끈을 놓겠다는 뜻으로 햇볕정책의 근간을 흔드는 것"이라며 "현재 한반도 안보 상황에선 민주당이 제시한 국보법에 대한 대체입법만이 가장 합리적인 방안"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

    연합뉴스 | 2004.10.18 00:00

  • 여야 `4대입법' 대립 격화

    ... 처리한다면 국민과 함께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민노당 천영세(千永世) 원내대표는 "20일 전에 천정배 대표를 만나 좀더 개혁적인 안을 내도록 촉구하되, 기존 입장에 변화가 없을 경우 독자적인 개혁입법안을 발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도 "국보법과 관련해서는 민주당 당론은 대체입법"이라며 "국보법과 관련해서는 우리당과의 공조는 더이상 없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안수훈 기자 ash@yna.co.kr

    연합뉴스 | 2004.10.18 00:00

  • 여야 `국가기밀' 정면대치속 대화 모색

    ... 김성희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정부가 국가기밀에 대해 국회 자료제출을 거부하기로 한 결정은 국회의 기능을 심각하게 제약할 우려가 있다"며 철회를 요구한뒤 "한나라당도 무책임한 폭로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민주당 장전형 대변인도 원내대책회의 브리핑을 통해 "정부의 국가기밀 자료 제출 거부가 국감위축으로 이어져서는 안된다"면서 "국감 초반 파행에 대해 이를 바로잡기 위해서 각당 원내대표 회담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안수훈 기

    연합뉴스 | 2004.10.08 00:00

  • 여 '개혁에 불똥튈라' 노심초사.. 김한길의원 1억원 수수 확인

    ... 당하고 있다"고 목청을 높였다. 이에 앞서 김 의원은 이날 "2000년 3월 평소 알고 지내던 조동만 씨로부터 1억원을 받아 당시 민주당 여론조사 비용으로 썼다"면서 "이 일은 조 씨가 주식 전매 차익을 남겼다는 시점 이전의 일이며,조씨와 이권이나 청탁 혹은 그 비슷한 얘기조차 나눈 적이 없다"고 해명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 장전형 대변인은 "자신의 잘못을 민주당에 떠넘기고 있다"고 비난했다. 이재창 기자 leejc@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9.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