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91-600 / 6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형근씨 "10억 명예훼손 청구"

    한나라당 정형근(鄭亨根) 의원은 15일 "민주당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이 본인을 87년 '수지김' 사건당시 안기부 간첩수사담당 책임자였다며 진상을 공개하라고 한 것은 터무니없는 공세"라며 "오늘 형사고발과 함께 민주당을 상대로 10억원 이상의 명예훼손 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이날 예결위에서 신상발언을 통해 "문제의 사건은 당시 해외사이드에서 일어난 일이고 안기부 수사국에는 간첩수사 담당기관이 여러개 있을 뿐만 아니라안기부내에서는 ...

    연합뉴스 | 2001.11.15 11:06

  • 여 '수지김' 조작규명 요구

    민주당은 14일 여간첩 피살사건으로 알려진 '수지김 사건'이 살해를 위장하기 위한 남편의 자작극으로 밝혀진 것과 관련, 당시 안기부의 '정국호도' 가능성에 대한 진상을 규명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한나라당 정형근(鄭亨根) 의원은 당시 안기부에서 간첩수사를 담당하는 부서의 총책임자였다"며 "만약 이 사건이 당시 정권의 정국 호도용으로 조작된 것이라면 책임자였던 정형근씨는 역사와 국민앞에 피할 수 없는 큰 ...

    연합뉴스 | 2001.11.14 09:44

  • 여 북풍사건 공세 반박

    ... '증거조작'이라며 배후규명을 주장하는 데 대해 논평을 내고 "지난 97년 대선을 눈앞에 두고 한나라당이 이회창(李會昌) 총재의 선거승리를 위해 북풍공작을 했다는 것은 삼척동자도 아는 사실"이라며 "북풍공작의 본질을 호도하지 말라"고 반박했다.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북풍사건의 핵심은 대선을 앞둔 민감한 시기에 한나라당 중진의원이 중국에서 북측 고위인사를 만나 협의한 내용, 북풍 대가로 한나라당이 북측에 360만달러를 제공키로 했는지 여부와 선수금 지급 여부, 재미교포 김모씨에게 ...

    연합뉴스 | 2001.11.13 11:46

  • 여야 `북풍사건' 공방

    ... 대표적인 사건"이라고 비판했고, 장광근(張光根) 수석부대변인은 신승남검찰총장의 정치적 중립성에 이의를 제기하면서 "이번 사건을 기획.조작한 배후를가려내야 한다"며 대통령의 진상조사 지시와 재발방지 약속을 촉구했다. 이에맞서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한나라당이 북풍공작의 대가로 북한측에 360만달러를 건네주고 정재문씨와 북한측 고위인사를 소개시켜준 재미교포김양일씨에게는 500만달러를 주겠다고 제의했다는 새로운 주장이 나온 만큼 이 총재는 국민앞에서 사죄하고 돈의 ...

    연합뉴스 | 2001.11.12 22:01

  • 여, 북풍사건 공세 반박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12일 북풍사건판결에 대한 야당의 공세에 대해 논평을 내고 "문제의 핵심은 한나라당 정재문(鄭在文) 의원이 대선을 한달도 남기지 않은 시기에 중국에서 북측 고위인사를 왜 만났는지를 밝히는 것"이라며 "본질은 변함이 없는데도 지엽적인 문제를 빌미삼아 북풍(北風) 공작에서 벗어나려는 한나라당의 태도는 후안무치할 뿐"이라고 반박했다. 장 부대변인은 이어 "지난 97년 한나라당의 중앙위원회 의장이라는 중책을 맡은사람이 ...

    연합뉴스 | 2001.11.12 14:10

  • 여야, '북풍사건' 관련 법원판결놓고 공방

    ... "문제의 핵심은 정재문 의원이 그 당시 북측 고위인사를 만난 것"이라며 역공을 폈다. 한나라당 김기배 사무총장은 이날 "유사 사건이 재발되지 않도록 강력 대응하겠다"고 강조하고 국회 법사위 등에서 검찰의 증거조작 경위를 철저히 따질 방침임을 분명히 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 장전형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민족 문제를 선거에 이용하려 한 이회창 총재는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 할 것"이라고 반박했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11 16:30

  • 여, 북풍사건 공세 반박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10일 북풍사건판결에 대한 야당의 공세에 대해 반박논평을 내고 "문제의 핵심은 정재문(鄭在文)의원이 대선을 앞둔 예민한 시기에 중국에서 북측 고위인사를 만나 물의를 일으킨것"이라며 "민족문제를 선거에 이용하려한 이회창(李會昌) 총재는 국민앞에 석고대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한나라당의 이같은 자세는 남의 집 담을 넘어 물건을 훔치려다 들킨도둑이 `단지 집구경하러 왔다'고 발뺌하는 것과 같은 후안무치한 ...

    연합뉴스 | 2001.11.10 11:43

  • 與, 내분수습 진통 계속

    ... 대한 압박을 계속할 태세여서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이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한.중.일' 정상회의를 마치고 귀국한 뒤 열릴 예정인 7일의 청와대 최고위원 간담회가 여권내분 수습의 중대고비가 될것으로 보인다. 한 대표는 4일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을 통해 "대통령이 정상회담을 위해 브루나이를 방문하는 기간에 당내 다양한 의견을 수렴, 국정을 책임진 여당으로서 빠른 시간내에 당이 바로설 수 있도록 최대한의 노력을 하겠다"고 밝혀 당내 최고위원및 소속의원들과 ...

    연합뉴스 | 2001.11.05 06:57

  • 언론 세무조사 논란 재연

    ... "재판이 진행중인만큼 법원의 판단이 내려질 것"이라고 반박했다. 전 대변인은 또 "정치부 기자의 저서를 근거로 실상 운운하는 것은 지나친 확대해석이고 견강부회이며 이에대해 정치권이 왈가왈부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도 "`일부 언론이 본인의 진의를 거두절미해 유리한 부분만 발췌, 보도한데 유감을 표시한다'는 필자의 발언에 주목한다"며 "한나라당은 언론개혁 요구부분은 뺀 채 정치적 의도만 부각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청와대 ...

    연합뉴스 | 2001.10.25 16:21

  • 민주당 김홍일 의원, 권철현 대변인 고소

    민주당 김홍일 의원은 25일 자신의 제주도 휴가여행에 박종렬 대검 공안부장 등이 동행한 것에 대해 '총체적 부패여행'이라고 주장한 한나라당 권철현 대변인을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지검에 고소하고,민사상 손해배상소송도 함께 제기했다. 김 의원은 당초 한나라당과 이회창 총재도 제소하려 했으나 정치적 고소로 비쳐지는 것을 피하기 위해 제외했다고 장전형 부대변인이 전했다. 윤기동 기자 yoonk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0.25 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