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마켓인사이트][티 타임]정치논리에 휘둘린 삼바 사태

    ... 이 같이 발언했다. 그로부터 한 달 여 뒤인 지난 12일 증선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에 ‘고의적 공시 누락’혐의로 회사와 대표이사를 검찰 고발하는 중징계를 내렸다. 핵심쟁점인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선 금감원에 재감리를 요청하며 판단을 미뤘다. 상장 전 회사의 공시 누락에 검찰 고발까지 내려 진 것에 대해 기업들은 충격적으로 받아들였다. 반면 이 사건과 직간접적으로 연관이 돼 있던 관계자 상당 수는 “증선위가 묘수를 냈다”며 엇갈린 ...

    마켓인사이트 | 2018.07.15 20:33

  • thumbnail
    상장 前 공시 누락에 중징계… 정치 논리 휘둘린 '삼바 사태'

    ... 이같이 발언했다. 그로부터 한 달여 뒤인 지난 12일 증선위는 ‘고의적 공시 누락’ 혐의로 삼성바이오로직스와 대표이사를 검찰에 고발하는 중징계를 내렸다. 핵심 쟁점인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선 금융감독원에 재감리를 요청하며 판단을 미뤘다. 법 위반으로 지적된 2012~2015년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상장하기 전 기간으로, 재무제표에 대한 주요 정보 이용자(주주)는 삼성전자, 삼성물산, 제일모직 등 그룹 계열사와 외국인 투자자인 퀸타일즈뿐이었다. ...

    한국경제 | 2018.07.15 18:25 | 하수정

  • [사설] 불확실성만 키운 '삼바 반쪽 의결', 투자자·기업 멍든다

    ... 증권선물위원회가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처리에 대해 ‘고의적 공시누락’이 있었던 것으로 판정하고 검찰 고발 등 중징계를 하기로 했다. 그러나 최대 쟁점이었던 분식회계 혐의에 관해서는 판단을 유보하고 금융감독원에 재감리를 요청했다. 무리하게 회계 위반을 고발한 금감원의 체면을 세워주면서도, 민감한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서는 논란을 피해 가는 ‘반쪽 결정’을 내린 셈이다. 의혹을 해소하지 않고 중징계만 내린 꼴이어서 시장에 불확실성만 ...

    한국경제 | 2018.07.13 18:30

  • thumbnail
    노동이사제·키코, 이번엔 '삼바'… 갈등 커진 금융위·금감원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자회사 가치를 고의로 부풀렸다는 금융감독원의 감리조치안에 대해 재감리 결정을 내리면서 두 금융당국 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고 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과 윤석헌 금감원장은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의혹뿐 아니라 근로자추천이사제(노동이사제) 도입, 키코(KIKO) 사건 재조사 등 다른 금융 현안에서도 뚜렷한 견해 차이를 보이고 있다. 두 금융당국의 이 같은 ‘힘겨루기’가 이어지면 ...

    한국경제 | 2018.07.13 17:50 | 강경민

  • "콜옵션 공시 의무 없었는데…" 삼성바이오, 행정소송 준비 착수

    삼성바이오로직스는 13일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을 상대로 행정소송 준비에 들어갔다. 고의적으로 바이오젠의 콜옵션 공시를 누락했다는 증권선물위원회의 전날 결론을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이다. 일각에서는 삼성이 금감원의 재감리와 검찰 수사 방향을 지켜본 뒤 행정소송 시점을 모색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증선위가 핵심 쟁점인 회계처리기준 변경에 대한 판단을 유보하고 금감원에 다시 공을 넘겼다는 점에서다.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사태는 2015년 자회사 ...

    바이오인사이트 | 2018.07.13 17:31 | 전예진

  • thumbnail
    금감원, 삼성바이오로직스 재감리 증선위 요구 수용키로

    금감원이 증권선물위원회가 제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재감리를 수용하기로 했다. 13일 금융감독원 관계자에 따르면 금감원은 증선위의 재감리 요구를 수용하고 향후 감리 절차 등을 결정하기로 방침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증선위가 금감원 감리조치안을 심의 후 재감리를 요청한 선례가 없어 금감원의 당혹스러운 분위기가 감지됐지만 결국 수용하기로 결정한 것. 이날 오전 금감원은 삼바 재감리 관련 입장을 내고 “금감원은 증선위 결정 내용을 존중한다”며 “투자주식 ...

    조세일보 | 2018.07.13 16:38

  • thumbnail
    금감원 "증선위 결정 존중...삼바 재감리 요구 수용"

    금융감독원이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의 삼성바이오로직스 재감리 결정을 수용하기로 했습니다. 금감원은 오늘(13일) 오전 출입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증선위가 삼성바이오로직스 감리와 관련해 지난 6월부터 두 달에 걸쳐 여러 차례 회의 끝에 심사숙고해 결정한 내용에 대해 존중한다"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어 "고의로 판단된 위반사항에 대해 신속히 검찰에 관련 자료를 제공해 수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18.07.13 14:30

  • thumbnail
    금감원 “삼성바이오 재감리, 증선위 요구 면밀 검토해 결정할 것”

    ... 담당임원 해임 권고, 감사인지정 3년의 징계를 내린바 있다. 하지만 금감원이 삼바가 회계처리를 임의 변경해 자회사인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기업가치를 부풀렸다고 제기한 분식회계 의혹에 대해선 구체성 미흡을 들어 사안을 보류하고 금감원이 재감리를 통한 조치안이 새로 상정되면 다시 심의하기로 결정했다. 금감원은 콜옵션 공시 누락 위반사항과 관련해선 신속히 검찰에 관련 자료를 제공해 수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조세일보 / 태기원 기자 tae@...

    조세일보 | 2018.07.13 11:50

  • thumbnail
    금감원 "증선위 '삼성바이오 재조사 명령' 존중…방안 내놓겠다"

    ... 증선위는 삼성바이오에피스 설립 직후인 2012~2014년 회계처리에 대한 타당성도 같이 검토해야 한다며 금감원에 감리조치안 수정을 요청했다. 이에 금감원이 '원안 고수' 입장을 밝히자 증선위는 결국 판단 보류 및 재감리 요청을 내렸다. 금감원 측은 "증선위가 삼성바이오로직스 감리와 관련해 지난 6월부터 2달에 걸쳐 여러차례 회의 끝에 심사숙고해 결정한 내용에 대해 존중한다"며 "향후 고의로 판단된 위반사항에 대해 신속히 ...

    한국경제 | 2018.07.13 11:37 | 안혜원

  • thumbnail
    삼성바이오로직스 주가 하락…다른 바이오주는 상승세

    ... 발표했다. 증선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및 공인회계사의 회계처리기준 등 위반내용을 검찰에 고발할 계획이다. 다만 분식회계에 대한 판단은 유보했다. 2015년 삼성바이오에피스 가치를 공정가치로 임의로 변경했다는 지적에 대해선 금감원에 재감리를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 부위원장은 '명령'이라는 표현까지 썼다. 감리업무는 증선위가 금감원에 명령할 수 있다는 의미다.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회계 의혹에 대한 불확실성은 장기간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진홍국 ...

    한국경제 | 2018.07.13 11:03 | 고은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