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6,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돈 너무 풀었나…'껑충' 오른 물가에 미국인 허리띠 졸라매

    ... 따르면 지난 3월 기준 소비자 물가는 2.6% 상승했다. 이는 2018년 8월 이후 가장 큰 상승폭이다. 일각에선 팬데믹 위기를 극복하려고 정부의 과도한 재정지출에 따른 경기 과열 경고가 이미 제기된 상황이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은 지난 4일 시사주간지 애틀랜틱 주최로 열린 '미래경제 서밋' 사전 녹화 인터뷰에서 "우리 경제가 과열되지 않도록 금리가 다소 올라야 할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이후 서둘러 "인플레이션 문제가 생길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주워 ...

    한국경제 | 2021.05.10 11:21 | YONHAP

  • thumbnail
    호주, 코로나 국경 '빗장' 푸나…예산안에 이민자 유입 등 반영

    ... 제한하는 국경봉쇄 정책에 변화를 예고한 것이어서 주목된다. 10일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에 따르면 조시 프라이던버그 호주 재무장관은 2022 회계연도(2021.07~2022.06) 연방 예산안 발표를 하루 앞두고 코로나 국경봉쇄에 대해 우려를 표하며 정부 의료관의 자문이 나오면 이민 유입을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즉각 회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라이던버그 장관은 그러면서 외국으로 나가지 못하는 호주인들의 국내 소비로 오히려 경제가 부양된다는 일각의 주장과 관련해 "일시적인 효과일 ...

    한국경제 | 2021.05.10 11:17 | YONHAP

  • thumbnail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화려하게 꽃 피울 `10대 미래유망기술`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이상 기후, 각종 바이러스 질병, 유럽통합 붕괴, 신흥국 자금이탈, 자산 거품... 언제 어떻게 터질지 모르는 위기 징후군이다. 극단적인 비관론인 '칵테일 위기설'까지 고개를 들고 있다. 칵테일 위기란 영국 재무장관이었던 조지 오즈번이 처음 언급한 것으로 특정사건을 계기로 잠복된 악재가 동시다발적으로 터지는 현상을 말한다. 2020년대 들어 첫해에 전혀 예상치 못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것을 계기로 칵테일 위기론이 ...

    한국경제TV | 2021.05.10 10:22

  • thumbnail
    [차이나통통]"한국인 그립습니다" 한적한 충칭 임정 청사

    ... 5개 동으로 이뤄졌으며 1호 동은 충칭 임정 역사, 2호 동은 임시 의정원 회의실과 외무부, 3호 동은 내무부와 재무부, 주석 사무실, 4호 동은 외빈 숙소, 국무위원 사무실, 5호 동은 기획 전시실, 외빈 접대실 등 제법 큰 규모로 ... 회의실과 사무실 등이 깔끔하게 정비돼있고 청사 주변 또한 떨어진 쓰레기를 발견할 수 없을 정도로 깨끗했다. 외무부 장관실 등 각 부처가 위치한 건물에는 조소앙 외교부장 등 당시 각 부처 장관과 역할에 대한 소개도 잘 돼 있었다. '임정의 ...

    한국경제 | 2021.05.10 07:33 | YONHAP

  • thumbnail
    글로벌 은행 "집단면역 없어도 경제 정상화 가능" [조재길의 뉴욕증시 전망대]

    ... 방증입니다. 다만 주간 단위로 보면 다우는 2.7% 급등했으나 나스닥 지수는 1.5% 하락했습니다. 며칠 전 “경제가 과열되지 않도록 기준금리를 올려야 할 수 있다”고 발언하면서 증시를 급랭시켰던 재닛 옐런 재무장관은 이날 다시 “우리 경제가 이례적인 타격을 입었고 돌아가는 길은 평탄치 않을 것이란 점을 보여준다”고 평가했습니다. ▶고용 지표가 갑자기 악화한 배경이 있다면. 최근 들어 가장 실망스러운 지표가 나온 건, 수급 불일치 ...

    한국경제 | 2021.05.10 07:30 | 조재길

  • thumbnail
    공매도 경계감?…닷새간 코스닥시장 거래대금 10조원 밑돌아

    ... "코스닥에 대한 투자 심리 위축으로 일부 개인 자금이 가상자산 시장으로 들어올 수는 있지만, 파급 효과는 크지 않다"고 덧붙였다. 향후 코스닥시장의 거래 증가는 결국 증시 강세에 달려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다만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의 금리 인상 관련 발언과 경제 정상화 기대에 따른 긴축 우려, 공매도 등의 요인이 바이오 등 성장주가 많은 코스닥시장에 부담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최유준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과거 공매도 재개 이후 주가 복원에 20거래일가량 ...

    한국경제 | 2021.05.10 06:3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성인자녀 경호에 월 1억6천만원 세금 투입"

    ... 퇴임한 뒤 6개월 동안 그의 성인 자녀들 경호에 들어갈 총예산이 100만 달러(약 11억2천만원)에 육박할 수 있다고 추정했다. 앞서 미국 워싱턴포스트는 지난 1월 트럼프 전 대통령이 퇴임을 며칠 앞두고 성인 자녀들과 스티븐 므누신 전 재무장관 등 고위 관료 3명에 대한 비밀경호국 경호를 6개월 연장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경호 연장을 지시한 가족은 장녀 이방카를 비롯한 자녀 4명과 이들의 배우자 2명 등 모두 6명이다. 보통 전직 대통령의 ...

    한국경제TV | 2021.05.09 19:58

  • thumbnail
    [월요전망대] 실수요자 대출 규제 완화방안 나오나

    ... 금융위원회 등 경제·금융정책 당국자들의 가계부채에 대한 우려는 깊어지고 있다. 2013년 연 2.75%에서 현재 연 0.5%까지 오랜 기간 하락을 거듭해온 기준금리가 반등할 가능성이 커져서다. 지난 4일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이 “금리를 다소 올려야 할 수 있다”고 밝힌 데 이어 미국 중앙은행(Fed)은 “역사상 최고점에 올라선 자산 시장이 언제든 무너질 수 있다”는 요지의 금융안정보고서를 내놨다. 글로벌 자산 시장 ...

    한국경제 | 2021.05.09 18:17 | 노경목

  • thumbnail
    "이방카 등 트럼프 성인자녀 경호에 월 1억6천만원 세금 투입"

    ... 퇴임한 뒤 6개월 동안 그의 성인 자녀들 경호에 들어갈 총예산이 100만 달러(약 11억2천만원)에 육박할 수 있다고 추정했다. 앞서 미국 워싱턴포스트는 지난 1월 트럼프 전 대통령이 퇴임을 며칠 앞두고 성인 자녀들과 스티븐 므누신 전 재무장관 등 고위 관료 3명에 대한 비밀경호국 경호를 6개월 연장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경호 연장을 지시한 가족은 장녀 이방카를 비롯한 자녀 4명과 이들의 배우자 2명 등 모두 6명이다. 보통 전직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1.05.09 18:07 | YONHAP

  • thumbnail
    구글 절반이던 삼성 稅부담률…3년 만에 오히려 두배로 높아져

    ...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다. OECD는 거대 IT 기업에 대한 최저 법인세율을 세계 공통으로 도입하자고 제안했다. 미국은 세계 100대 기업을 대상으로 매출이 발생하는 국가가 과세권을 나눠 갖는 방안을 제시했다.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도 지난 5일 세계 각국의 법인세율 하한선을 정하기 위해 주요 20개국(G20)과 협력 중이라고 밝혔다. 민디 하츠펠드 플로리다대 교수는 “무형자산이 창출하는 이익보다 공장과 같은 유형자산에서 발생하는 이익에 주로 과세하는 ...

    한국경제 | 2021.05.09 17:36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