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2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음주운전 4번째인데…법원 "개선 여지 있어" 집행유예 선고

    ... 일으키고 교통상 위험과 장해가 초래됐는데도 아무 조치 없이 현장을 이탈했다"고 지적했다. 다만 "피고인이 잘못을 인정하고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범행 이후 알코올 관련 정신과 치료를 받고 스스로 음주운전 근절 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하는 등 재범하지 않을 것을 다짐하고 있다"며 "가족과 지인들도 선처를 호소하는 등 가족·사회적 유대관계가 잘 유지되고 있어 이들의 도움에 힘입어 성행을 개선할 여지가 있다고 판단된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8 16:14 | YONHAP

  • thumbnail
    잔소리에 화가 나 동거녀 살해·시신훼손한 60대 무기징역

    ... A씨는 유기한 시신에 불을 지른 혐의도 있다. A씨는 도박 빚 문제로 B씨와 다투다가 B씨 잔소리에 격분해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범행 이후 유흥업소를 드나들며 돈을 탕진하기도 했다. 검찰은 앞서 A씨가 사이코패스 전형을 보인다며 사형을 구형했다. 재판부는 "15년간 함께 산 피해자를 단지 듣기 싫은 소리를 한다는 이유로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놓고도 범행을 인정하지 않는다"며 "재범 우려가 크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8 10:29 | YONHAP

  • thumbnail
    "틀니 숨겨 화나" 동거남 살해 50대 징역 22년 선고(종합)

    ... 의뢰, "질식해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는 소견을 받았다. 결국 임씨는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알코올 중독, 조현병 등 심신 미약을 주장하고 있으나 범행 경위와 내용 등에 비춰 받아들이기 힘들다"며 "다만 재범이 우려된다는 검찰의 전자발찌 부착 청구는 개연성이 부족해 보여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피고인은 누범기간 절대 용인될 수 없는 중차대한 범죄를 저질러 엄중한 처벌이 불가피하다"며 "장기간 사회와 격리된 상태에서 잘못을 참회하고 ...

    한국경제 | 2021.05.27 17:25 | YONHAP

  • thumbnail
    가족 협박·경찰관 흉기 위협한 40대…테이저건 쏴 체포

    ... 가족을 흉기로 위협하는 등 협박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여러 차례 경고에도 A씨의 위협 행동이 계속되자 테이저건을 쏴 제압하고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A씨가 우울증 등을 앓고 있는 것으로 보고 일단 병원에 응급입원 조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재범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일단 72시간 응급입원 조치를 했다"며 "A씨 가족과 상의해 입원 기간 연장을 의뢰할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7 14:19 | YONHAP

  • thumbnail
    "틀니 숨겨 화나" 동거남 살해 50대 징역 22년 선고

    ...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시신 부검을 의뢰, "질식해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는 소견을 받았다. 결국 임씨는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심신 미약을 주장하고 있으나 범행 경위와 내용 등에 비춰 받아들이기 힘들다"며 "재범이 우려된다는 검찰의 전자발찌 부착 청구는 입증이 부족해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피고인은 사람을 사망하게 하는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다"며 "범행 수법이 매우 좋지 않은 점, 정신적인 부분이 다소 영향을 끼쳤을 것으로 보이는 ...

    한국경제 | 2021.05.27 11:10 | YONHAP

  • thumbnail
    법무부-복지부, 아동학대 재범방지 협업 강화

    법무부와 보건복지부가 26일 아동학대 범죄 예방과 피해 아동의 회복을 돕기 위해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법무부 아동학대 대응 형사사법체계 개선TF와 보건복지부 아동학대 대응 추진단은 26일 보호관찰소와 아동보호전문기관의 협업 방안을 구체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아동보호 전문기관 종사자는 보호관찰소의 특별보호관찰위원으로 위촉돼 보호관찰 대상자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를 받고, 보호관찰관은 해당 위원으로부터 피해 아동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5.26 16:34 | YONHAP

  • thumbnail
    새벽에 교회서 잠자던 신도 살해한 40대 항소심도 징역 18년

    ... 항소심에서 검사와 피고인의 항소를 기각, 징역 18년을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미리 준비한 둔기로 1명을 살해한 후 다른 피해자에게 중한 상해를 입혔다"며 "저항할 수 없었던 피해자들을 잔혹하게 살해해 추후 재범의 위험성도 크다"고 강조했다. 이어 "피고인이 범행 당시 조현병을 앓고 있어 심신미약 상태였던 점은 유리한 사정"이라면서도 "이런 것들을 참작하더라도 원심의 형이 합리적 범위 안에 있어 무겁거나 가벼워 보이지 않는다"고 판시했다. A씨는 ...

    한국경제 | 2021.05.26 15:08 | YONHAP

  • thumbnail
    장동민 불안감 여전한데…돌멩이 테러범 3개월 뒤 출소

    ... 손 씨는 장동민이 도청과 해킹 등으로 자신을 감시해 범행을 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손 씨의 주장은 모두 사실이 아니었으며 과도한 피해망상인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이 진행된 후 손 씨는 장동민과 합의를 하려 했으나 장동민 측은 재범 우려로 인해 이에 응하지 않았다. 1심 재판부는 "26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끼쳤고, 피해자와 가족에게 신체적 피해도 입혔다"며 "다만 피고인이 반성하고 있고, 형사처벌을 받은 적이 없는 초범인 점을 ...

    한국경제 | 2021.05.26 09:23 | 김예랑

  • thumbnail
    개그맨 장동민에 `돌멩이 테러` 40대, 3개월 후 출소

    ... 도청과 해킹을 해 자신을 감시한 탓에 범행했다고 시인했다. 그러나 장동민과 손씨는 전혀 모르는 사이로, 도청과 해킹 주장은 손씨의 과도한 피해망상으로 확인됐다. 재판에 넘겨진 후 손씨 측은 장동민과 합의를 시도했으나 장동민은 재범을 우려하며 합의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1심을 맡았던 춘천지법 원주지원 형사1단독 공민아 판사는 "범행 기간과 방법에 비추어 피해자나 그 가족이 신체의 안전에 위협을 느끼는 등 상당한 정신적 고통을 받았을 것이 명백하다"며 ...

    한국경제TV | 2021.05.26 07:45

  • thumbnail
    "장동민이 날 감시" 돌멩이 테러 40대 항소 취하…8개월형 확정

    ... 도청과 해킹을 해 자신을 감시한 탓에 범행했다고 시인했다. 그러나 장동민과 손씨는 전혀 모르는 사이로, 도청과 해킹 주장은 손씨의 과도한 피해망상으로 확인됐다. 재판에 넘겨진 후 손씨 측은 장동민과 합의를 시도했으나 장동민은 재범을 우려하며 합의에 응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1심을 맡았던 춘천지법 원주지원 형사1단독 공민아 판사는 "범행 기간과 방법에 비추어 피해자나 그 가족이 신체의 안전에 위협을 느끼는 등 상당한 정신적 고통을 받았을 것이 명백하다"며 ...

    한국경제 | 2021.05.26 07: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