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6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박·노 고심?…송영길 "문대통령 회견보며 여러 생각"

    ... 수 있도록 힘을 모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열린 광화문포럼에 참석해 "어제가 문 대통령 취임 4주년이었다. 기자회견을 보면서 여러 생각이 들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4·7 재보선과 전당대회를 통해 국민과 당원은 국민의 삶을 중심에 두고 끊임없이 변화하고 혁신하라고 분명하고 단호한 명령을 줬다"면서 "비록 지금 엄정한 민심을 마주하고 있지만, 위기를 기회로 삼아 쇄신을 이뤄내고 국민의 삶을 지키는 민생 해결에 주력하면 ...

    한국경제 | 2021.05.11 09:53 | YONHAP

  • thumbnail
    여권 또 부동산 '남탓' "개혁 방해한 관료들 책임" [종합]

    ... 특별연설을 통해 향후 국정운영 방향과 주요 현안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부동산 정책 성과는 부동산 가격 안정으로 집약되게 되는 것인데 부동산 문제만큼은 정부가 할 말이 없는 상황"이라며 "재보선 결과 죽비를 맞고 정신이 번쩍 들만한 심판을 받았다"고 언급했다. 그러나 "정책 기조만큼은 달라질 수 없다"며 "정책 기조를 지켜나가는 가운데 정책을 조정하곘다. 당정청 논의가 진행 중이다. 긴밀한 ...

    한국경제 | 2021.05.10 17:40 | 김명일

  • thumbnail
    與, 대통령연설에 "당과 완벽일치"…일각 "국민 눈높이 부족"

    ... 문 대통령의 언급에 대한 불만 섞인 목소리가 나왔다. 한 중진 의원은 "인사청문 제도를 손질할 필요가 있을지도 모르지만, 도덕적으로 국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사람을 통과시키기는 어려운 일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한 초선 의원도 "재보선 패배 후 뼈를 깎는 반성과 쇄신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후보자들의 작은 도덕적 문제에도 분개하는 국민 눈높이를 고려했어야 한다"고 지적했다. 다른 중진 의원은 친문 강성 지지층의 문자폭탄 행위와 관련해 "정치하는 분들이 조금 더 여유있는 ...

    한국경제 | 2021.05.10 16:45 | YONHAP

  • thumbnail
    "죽비 맞은 듯" 부동산 몸 낮춘 문 대통령, 인사엔 '단호'

    ... 아쉬움으로 남느냐'였다. 문 대통령은 주저 없이 "가장 아쉬웠던 점은 역시 부동산 문제"라고 답했다. 사실상 부동산 실패를 자인하면서 사과의 뜻을 밝힌 것이다. 이 과정에서 문 대통령은 "지난 재보선에서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 "정부가 할 말이 없는 상황", "죽비를 맞고 정신이 번쩍 들만한 심판"이라며 성난 부동산 민심 앞에 자세를 낮췄다. 하지만 문 대통령은 야당이 부적격 판정을 ...

    한국경제 | 2021.05.10 16:28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남은 임기 1년…"마지막까지 헌신하겠다"

    ... 돌아봤을 때 가장 아쉬운 점을 꼽아달라는 질문에 단연 `부동산 문제`를 꼽았습니다.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그 목표를 이루지 못했고, 또 지난 보궐선거에서도 그에 대해서 아주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고 했는데요. 지난 4.7 재보선 패배의 원인 역시 부동산 문제였다는 점을 정확히 인정했습니다. 이어진 질문에서도 부동산 가격 안정이라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다면서 “정부가 할 말이 없는 그런 상황이 됐다”고까지 정책 실패를 인정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실수요자 ...

    한국경제TV | 2021.05.10 16:25

  • thumbnail
    이재명, 문 대통령 '부동산 심판' 언급에 "관료들 각성 필요"

    ... 관료의 저항과 사보타주에 번번이 좌절되어 온 것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문 대통령이 "지난 4년간 가장 아쉬웠던 점은 부동산 문제"라며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고, 지난 재보선에서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고 밝힌 대목을 염두에 둔 것이다. 이 지사는 그간 '정부 관료의 미온적 대응으로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실패했다'는 기조하에서 여러차례 관료 사회, 특히 경제부처 관리들을 비판해왔다. 이 지사는 ...

    한국경제 | 2021.05.10 16:19 | YONHAP

  • thumbnail
    [고침] 정치(민주, 특위위원장 임명…부동산 김진표, 백신…)

    ... 김진표 의원을 임명했다. 신설된 백신치료제특별위원회 위원장에는 3선의 전혜숙 최고위원이 임명됐다. 대변인에는 고용진(수석), 이용빈 의원 외에 이소영 의원과 김진욱 전 청와대 행정관이 추가로 기용됐다. 이소영 의원은 4·7 재보선 패인으로 '조국 사태'를 거론했다가 친문 강성 당원들로부터 '2030 초선 5적'으로 찍혀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수석사무부총장에는 서삼석 의원, 법률위원장에는 김회재 의원이 임명됐다. 정책위 수석부의장인 유동수 의원은 유임됐다. ...

    한국경제 | 2021.05.10 16:12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부동산 때문에 심판받아…기조 유지하되 부분조정"(종합)

    ... 보면서 판단" "11월 집단면역 목표 앞당길 것…올해 4%이상 경제성장률 달성노력" "조급해하지 않겠지만 한반도 평화에 온 힘…北 호응 기대"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고, 지난 재보선에서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취임 4주년 특별연설과 출입기자들과의 질의응답에서 "지난 4년간 가장 아쉬웠던 점은 역시 부동산 문제"라며 이같이 말했다. 나아가 "부동산 문제만큼은 ...

    한국경제 | 2021.05.10 14:57 | YONHAP

  • thumbnail
    민주, 특위위원장 임명…부동산 김진표, 백신 전혜숙

    ... 김진표 의원을 임명했다. 신설된 백신치료제특별위원회 위원장에는 3선의 전혜숙 최고위원이 임명됐다. 대변인에는 고용진(수석), 이용빈 의원 외에 이소영 의원과 김진욱 전 청와대 행정관이 추가로 기용됐다. 이소영 의원은 4·7 재보선 패인으로 '조국 사태'를 거론했다가 친문 강성 당원들로부터 '2030 초선 5적'으로 찍혀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제2사무부총장에는 서삼석 의원, 법률위원장에는 김희재 의원이 임명됐다. 정책위 수석부의장인 유동수 의원은 유임됐다. ...

    한국경제 | 2021.05.10 14:49 | YONHAP

  • thumbnail
    정의 "문대통령, 자화자찬 아닌 반성문 내놨어야"

    정의당은 10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4주년 특별연설에 대해 "지난 4·7 재보선에서 성난 민심이 던졌던 '이건 누구의 나라냐'는 질문에 자화자찬이 아니라 반성문을 내놓았어야 했다"고 비판했다,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연설 그 어디에도 불평등 해소와 노동 존중 사회로 가는 '나라다운 나라'는 찾아볼 수 없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부동산 문제에 대해 원론적 수준에서 그친 것도 대단히 유감"이라며 "통렬한 반성은커녕 여전히 부동산 ...

    한국경제 | 2021.05.10 14: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