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8,9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통령 만난 與초선들 "곳간 풀라"…조국·부동산은 없었다

    ... 조국 거론은 빠졌다…"질문할 필요성 못 느꼈다" 의원들은 재정의 적극적 역할부터 청년 일자리 및 주거 책임제, 국가균형발전, 남북 관계, 군 장병 처우 개선, 백신 휴가, 기후위기 대응, 소상공인 피해보상 등 정책건의를 쏟아냈다. 재보선 참패 원인으로 지적된 부동산 정책실패나 조국 사태에 대해선 특별한 언급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고영인 의원은 간담회 후 브리핑에서 '조 전 장관 관련한 질문이 없었는지'에 대해 "그걸 갖고 문 대통령에게 질문해야 할 필요성을 ...

    한국경제 | 2021.06.03 16:03 | YONHAP

  • thumbnail
    정치권 '젊은 피' 돌풍, 그들은 준비돼 있지 않은 걸까 [여기는 논설실]

    ... 도전한다는 생각 자체를 못했다"며 박수를 보냈다. 코로나 사태 발발 이후 20~30대 젊은 세대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덕도 봤다. 자산가격 인플레이션에 올라탈 기회를 거의 얻지 못하고 주식과 코인으로 몰려든 이들이 재보선에서 전통적 연령대 투표와는 다르게 표를 행사한 게 컸다. 당연히 진보·개혁적 정당에 표를 던질 줄 알았던 그들이 문재인 정부의 가식적인 공정과 정의라는 가치에 '신물 난다'는 식으로 등을 돌렸으니 충격이 이만저만이 ...

    한국경제 | 2021.06.03 09:30 | 장규호

  • thumbnail
    與 2030 초선5인방, 현장 기자들 만나 '언론개혁' 의견 수렴

    ... 오후 6시 30분 국회 의원회관에서 국회 출입 기자들과 '더 나은 저널리즘을 위한 간담회'를 연다. 이들 의원은 민주당의 주요 개혁 과제인 언론개혁 방향을 두고 기자들과 허심탄회한 의견을 교환할 계획이다. 이들 5인방은 4·7 재보선 참패 후 기자회견을 통해 자성의 목소리를 내면서 조국 사태를 패인의 하나로 거론했다가 친문 강성파 당원들로부터 '초선 5적'으로 몰려 곤욕을 치른 바 있다. 당 관계자는 "언론개혁이 자칫 '밀어붙이기식'으로 진행되지 않도록 충분히 ...

    한국경제 | 2021.06.03 05:00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조국사태, 깊이 관여않고 싶어…당대표 입장 존중"

    ... 취지로 말했다. 이 지사는 당내 일부 친문 인사를 중심으로 제기되는 대선후보 경선 연기 주장과 관련해서는 "뭐든 원칙대로 하는 것이 좋다"며 기존 '연기 반대' 입장을 재확인했다. 이 지사는 "국민들이 안 그래도 (서울·부산시장 재보선 때) 공천 안 하기로 한 당헌·당규를 바꿔 공천한 것에 대해 비판한다"며 "공당이 문서로 한 약속들은 정말로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지켜져야 국민들이 그 당을 믿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당내 강성 친문계의 지지를 어떻게 끌어낼지에 ...

    한국경제 | 2021.06.02 22:44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조국사태 사과…"尹가족 수사도 같은 잣대로"(종합2보)

    박원순·오거돈·내로남불 행태도 사과…국민의힘 "진정성 없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2일 조국 전 법무장관의 자녀 입시 비리 논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4·7 재보선 참패 요인 중 하나로 민주당의 '내로남불' 태도를 꼽으며 통렬한 반성을 통해 국민 신뢰를 회복하겠다고 다짐했다. 다만 조 전 장관 가족에 대한 검찰의 과잉 수사 문제를 동시에 지적하는 동시에 '같은 잣대'의 검찰 수사를 촉구하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끌어들이면서 야권에선 "영혼 ...

    한국경제 | 2021.06.02 17:28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조국 사태 사과…"청년에 좌절과 실망 줬다(종합)

    ... 비리에 대해서도 동일하게 적용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의 회고록 출간에 대해서도 "일부 언론이 검찰의 주장을 일방적으로 받아쓰기해 융단폭격해온 것에 대한 반론 요지서로 이해한다"고 언급했다. 송 대표는 또 4·7 재보선 원인을 제공한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의 성 비위 사건에 대해 "다시 한번 당 대표로서 공식적으로 피해자와 가족, 국민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권력형 성 비위 사건에 단호히 대처하고 피해자를 보호하는 기본적인 조치조차 ...

    한국경제 | 2021.06.02 11:51 | YONHAP

  • thumbnail
    송영길 "청년에 좌절과 실망"…조국 사태 사과

    ... 대해서도 동일하게 적용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의 회고록 출간에 대해서도 "일부 언론이 검찰의 주장을 일방적으로 받아쓰기해 융단폭격을 해온 것에 대한 반론 요지서로 이해한다"고 언급했다. 송 대표는 또 4·7 재보선 원인을 제공한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의 성 비위 사건에 대해 "다시 한번 당 대표로서 공식적으로 피해자와 가족, 국민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권력형 성 비위 사건에 단호히 대처하고 피해자를 보호하는 기본적인 조치조차 ...

    한국경제TV | 2021.06.02 10:56

  • thumbnail
    [2보] 송영길, 조국 사태 사과…"청년에 좌절과 실망 줬다"

    ... 대해서도 동일하게 적용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 전 장관의 회고록 출간에 대해서도 "일부 언론이 검찰의 주장을 일방적으로 받아쓰기해 융단폭격을 해온 것에 대한 반론 요지서로 이해한다"고 언급했다. 송 대표는 또 4·7 재보선 원인을 제공한 박원순·오거돈 전 시장의 성 비위 사건에 대해 "다시 한번 당 대표로서 공식적으로 피해자와 가족, 국민 여러분께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권력형 성 비위 사건에 단호히 대처하고 피해자를 보호하는 기본적인 조치조차 ...

    한국경제 | 2021.06.02 10:47 | YONHAP

  • thumbnail
    "양도세율 75%인데 누가 집 파냐"…송영길 "1주택자 완화노력"

    ... 소상공인들을 끝으로 일주일간의 민심 경청 행보를 마무리했다. 송 대표는 이날 오후 인천 부평역 앞에서 지역 소상공인들과 간담회를 했다. 지난달 25일부터 이어온 '국민소통 민심경청 프로젝트'의 마지막 행사다. 한 상인은 "지난번 재보선 참패엔 잘못된 부동산법 영향이 컸다"며 "오늘부터 양도세율을 75%까지 매길 수 있다고 하는데 세율 75%에 누가 집을 팔겠느냐"고 일침을 가했다. 그는 "양도한 사람에도 혜택이 좀 있어야 매물이 나올 것"이라며 "매물이 없어 ...

    한국경제 | 2021.06.01 18:39 | YONHAP

  • thumbnail
    왜 우리는 '이준석'이 없을까?…與, 위기감 속 자성론 분출

    ... 강성당원들의 집단 행동이 0선, 초선 정치인의 소신 행보를 가로막는다는 지적도 제기된다. 중진 의원을 비롯한 당내 일각에서는 작년 총선을 통해 여의도에 입성한 초선 의원들의 근본적 자질을 문제 삼는 시선도 있다. 원외 한 관계자는 "재보선에서 그렇게 졌는데 초선들이 정풍 운동이라도 벌였어야 하는 것 아니냐"며 "이른바 강성 당원들 눈치보면서 자기 앞가림에만 신경 쓰는 분위기가 압도적이다. 2030 스타 정치인? 어불성설"이라고 했다. 이동학 청년 최고위원은 CBS 라디오 ...

    한국경제 | 2021.06.01 12: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