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921-8930 / 9,3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최고위원 일괄사퇴

    민주당 한광옥 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 12명이 2일 최고위원직 일괄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민주당 최고위원들은 이날 오전 여의도 맨하탄 호텔에서 조찬간담회를 갖고 10.25 재보선 패배 이후의 정국 수습책을 논의,이같이 결정하고 한 대표가 이를 총재인 김대중 대통령에게 보고키로 했다. 김명섭 사무총장 등 당직자들도 이날 일괄 사의를 표명했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1.02 10:01

  • 여 최고위원 일괄사퇴

    민주당 한광옥(韓光玉) 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12명이 2일 최고위원직 일괄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시내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최고위원 간담회를 열어 10.25재보선 패배 이후의 당내갈등 수습책을 논의, 이같이 결정하고 한 대표가 이를 총재인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에게 보고키로 했다. 민주당 당헌당규에 따르면 최고위원은 별도의 반려절차가 없어 사퇴의사 표명으로 효력이 발생하며 대표도 최고위원 가운데서 지명되므로 이날 최고위원들의 ...

    연합뉴스 | 2001.11.02 09:34

  • 여 최고위원 일괄사퇴

    민주당 한광옥(韓光玉) 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 12명이 2일 최고위원직 일괄사퇴 의사를 표명했다. 민주당은 이날 오전 시내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최고위원 간담회를 열어 10.25재보선 패배 이후의 당내갈등 수습책을 논의, 이같이 결정하고 한 대표가 이를 총재인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에게 보고키로 했다. 이처럼 민주당 지도부가 일괄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재보선 패배후 당내 개혁파들의 즉각적인 당정쇄신 요구 등으로 불거진 당내 갈등과 내분 사태는 새로운 ...

    연합뉴스 | 2001.11.02 09:24

  • [여 당무회의 발언록]

    민주당은 1일 여의도 당사에서 당무회의를 열어 10.25 재보선 패배에 따른 민심수습 방안을 논의했으나 인적쇄신 요구 및당정개편 시기 등을 둘러싸고 개혁그룹과 동교동계 간에 격론이 벌어졌다. 다음은 참석자들의 발언 요지. ▲한광옥(韓光玉) 대표 = 이 자리는 모든 것을 털어놓는 솔직담백한 자리다. 허심탄회하게 얘기를 나누자. ▲안동선(安東善) = 일부 소장파가 동교동계 해체를 주장하고 있는데 이는 2가지 이유다. 청와대 인사정책과 여당의 지도체제 ...

    연합뉴스 | 2001.11.01 11:48

  • 야 금강산회담 수용 반대

    ... 대북정책을계속해야 하느냐"며 반대입장을 거듭 밝혔다. 장 부대변인은 "이번 회담에서 또 어떤 식의 대북퍼주기 이면계약이 맺어질지 국민들은 불안해하고 있다"면서 "국가안전보장회의(NSC)에서 지난 24일 이미 금강산개최결론을 내리고도 10.25 재보선을 의식, 발표시기를 늦췄다는 의혹이 있는 만큼 '회담이 확정된 바 없다'는 이한동(李漢東) 총리 발언의 진의를 예의주시하겠다"고주장했다. (서울=연합뉴스) 민영규기자 youngkyu@yna.co.kr

    연합뉴스 | 2001.11.01 10:41

  • 野, 인사쇄신 촉구

    한나라당은 1일 '10.25 재보선' 패배후 내홍을 겪고 있는 여권에 대해 전면적인 인사쇄신 등 국정쇄신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했다. 권철현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재보선 민의는 물론 국민들의 바람은 무너져 내리는 국가의 틀을 바로 잡기위해 대통령이 국정 대쇄신에 적극 앞장서라는 것"이라며 "대통령은 뒷전에 서있지 말고 전면에 나서 인사대척결 작업을 즉각 단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권 대변인은 이어 대통령 주변에서 눈과 귀를 막고있는 인물 등 ...

    한국경제 | 2001.11.01 10:15

  • 野, 여권 인사쇄신 촉구

    한나라당은 1일 '10.25 재보선' 패배 이후 내부갈등을 겪고 있는 여권에 대해 전면적인 인사쇄신을 포함, 국정쇄신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했다. 권철현(權哲賢) 대변인은 성명을 내고 "재보선 민의는 물론 국민들의 바람은 무너져 내리는 국가의 틀을 바로 잡기위해 대통령이 국정 대쇄신에 적극 앞장서라는것"이라며 "대통령은 뒷전에 서서 `그림자 정치'를 펼치지 말고 전면에 나서 인사대척결 작업을 즉각 단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권 대변인은 "대통령 ...

    연합뉴스 | 2001.11.01 09:39

  • JP, 집안단속 진력

    자민련 김종필(金鍾泌.JP) 총재가 31일 당직개편후 처음으로 고문단 회의와 소속의원 만찬을 주재하며 단합을 호소하는 등 10.25 재보선이후 당내 인사들의 동요와 이탈 분위기를 차단하기 위한 집안단속에 나섰다. 김 총재는 오전 당사에서 열린 고문단회의에서 "우리 당은 금년 연말에서 내년초 나름대로 이겨나가야 할 많은 일들이 생길 것"이라며 "의지를 가지고 잘 이겨나가면 다음 총선에서 크게 일어선다"며 결속을 주문했다. 그는 특히 재보선후 굳어지고 ...

    연합뉴스 | 2001.10.31 12:29

  • 野 '여권갈등 파장' 주시

    한나라당은 31일 10.25 재보선 이후 빚어지고 있는 민주당내 갈등이 향후 정계개편 등으로 이어질 가능성 등에 주목하며 여권내 움직임에 촉각을 세웠다. 당 지도부는 특히 민주당 초선의원 모임인 '새벽 21'이 이날 한광옥(韓光玉) 대표를 비롯한 여당 지도부의 사퇴와 권노갑(權魯甲) 전고문의 정계은퇴 등을 요구하고 나섬에 따라 이번 갈등이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고 당분간 여권동향과 정치권 파장을 예의주시키로 했다. 또한 일부 당직자들은 여당의 ...

    연합뉴스 | 2001.10.31 11:20

  • thumbnail
    착잡한 표정으로 입장하는 김대통령

    재보선 패배이후 민주당내 당정 수습방안을 두고 갈등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김대중 대통령이 31일 오전 경남도 업무보고를 받기 위해 보고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 (창원=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1.10.31 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