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001-9010 / 9,1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6.3재선' 현장] (D-5) 여야 중앙당 개입 '총력전'

    "6.3 재선거"가 여야간 중앙당 개입이 본격화되면서 과열, 혼탁 양상으로 확산되고 있다. 중앙당 총력전이 전개되면서 금품선거 및 흑색선전으로 어우러진 "3.30 재보선"의 재판이 될 가능성 크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박태준 자민련총재는 28일 오전 당무회의에서 "더 이상 우리 당도 그대로 있을 수 없다"며 송파갑 재선거에 당력을 집중할 것을 공식 선언했다. ""옷 사건"으로 상승세가 주춤해 졌다"며 전폭적 지원을 요청한 김희완 ...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정치면톱] '옷 로비' 파문 증폭 .. 정국 급랭

    ... 오후엔 "라스포사" "앙드레김"등 문제의 의상실 3곳에 대한 현장 조사도 벌였다. 한나라당은 오는 6월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로비의혹에 대한 규탄대회를 갖는다. 한나라당은 또 이날 "부정선거 백서"를 발간, "여당이 3.30 재보선에서 50억원의 선거비용을 썼다는 의혹이 사실임을 입증할만한 불법사례가 망라돼 있다"며 "김대중 정부는 불법선거를 통해 뽑힌 당선자들을 자진 사퇴시키고 관련자를 처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정가 프리즘] '3.30' 불법 백서 발간 .. 박관용 부총재

    박관용 한나라당 부총재는 당내 부정선거조사특별대책위원회가 지난 3.30 재보선 때의 탈.불법 사례를 백서로 발간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29일자 ).

    한국경제 | 1999.05.28 00:00

  • [정치면톱] '옷 로비/50억설' 공방 가열..한나라, 공세 강화

    ... "대질신문도 한번 하지 않고 사실이 아니라고 내사를 종결한 청와대 사정팀은 해체돼야 한다"며 "김태정 법무장관 부인이 집에 배달돼온 옷을 갖고 있다 돌려주었다면 이는 뇌물임이 분명하다"고 주장했다. 한나라당은 또 여당의 3.30 재보선 거액 선거자금 사용의혹을 규명하기 위해 "3.30 부정선거 특위"를 재가동해 선관위와 현장방문조사에 나섰다. 이와관련 안택수 대변인은 "여당의 50억 살포의혹을 철저하게 규명하지 않으면 정치개혁은 물론 21세기 공명선거 문화정착은 ...

    한국경제 | 1999.05.27 00:00

  • [정치면톱] 의혹 3제 .. 선거 중반전...여야 '폭로' 공방

    여야가 최근 불거진 각종 의혹들을 정치 쟁점으로 부각시키는등 폭로전이 전개되면서 정치기류가 극히 혼탁해 지고있다. 한나라당은 26일 "3.30 재보선시 국민회의 50억원 살포설"과 "최순영 신동아 회장 부인 로비설"을 쟁점화하며 국민회의를 "부패정권"으로 몰아세웠다. 국민회의측도 이날 인천 계양.강화갑에 출마한 한나라당 후보에 대한 병역 비리 의혹을 제기, 역공세에 나섰다. 한나라당은 특히 의원 총회를 열어 결의문을 작성한후 소속 의원 ...

    한국경제 | 1999.05.26 00:00

  • ['6.3재선' 현장] (D-13) 한나라, 공명선거 '말로만...'

    ... 모두두 나서 한나라당의 결정을 강력히 비난했다 특히 정치개혁시민연대는 중앙당 차원의 과열 선거운동을 벌일 경우 후보자 들의 "낙선운동"도 불사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한편 여권의 고위관계자는 "한나라당이 중앙당개입을 본격화하게 되면 여권 에서도 맞대응 할 수 밖에 없을 것"이라며 "내주부터 선거전은 지난 "3.30" 재보선의 재판이 될 가능성이 높다"며 과열선거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5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9.05.21 00:00

  • [정치면톱] '공명선거 약속 이번엔 지킬까' .. 감시단 구성

    ... 안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한나라당 신 총장은 "여권이 우리가 제안한 공명선거 방침을 뒤늦게 수용해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여권은 말로만 공명선거를 외치지 말고 분명한 실천의지를 보여줘야 하며 이를 위해 지난 3.30 재보선 당시 "특위위원"임명에 대한 수사결과를 17일까지 발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한나라당은 또 선거감시단에는 김대중 대통령의 "친위부대" 성격을 갖는 사이비 시민단체가 참여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

    한국경제 | 1999.05.15 00:00

  • 6.3재선 '감시단' 구성 합의 .. 여야, 18일께 총장 회담

    ... 안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한나라당 신 총장은 "여권이 우리가 제안한 공명선거 방침을 뒤늦게 수용해 다행으로 생각한다"며 "여권은 말로만 공명선거를 외치지 말고 분명한 실천의지를 보여줘야 하며 이를 위해 지난 3.30 재보선 당시 "특위위원"임명에 대한 수사결과를 17일까지 발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한나라당은 또 선거감시단에는 김대중 대통령의 "친위부대" 성격을 갖는 사이비 시민단체가 참여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

    한국경제 | 1999.05.14 00:00

  • [정치면톱] 여야, 선거리콜제 '한목소리'

    ... 입장"이라고 말했다. 한나라당은 당초 이회창 총재가 공명선거감시단에 정당 시민단체 중앙선관위 가 참여하도록 제안했으나 정당을 배제하자는 국민회의의 제안을 수용했다. 그동안 정가에서는 "총선때 세워놓은 공명선거분위기가 재보선때 혼탁선거로 빛이 바랜다"는 지적이 많았다. 이에따라 이번 재선거가 끝나면 여야가 선거리콜제 도입에 관한 논의를 활발 하게 벌일 것으로 보인다. [ 용어설명 ] 선거리콜제 : 공명선거감시단이 불법선거의 가능성을 제기하면 법적 ...

    한국경제 | 1999.05.13 00:00

  • 이회창 총재 '제2 민주화투쟁' 선언..여야대치 당분간 지속

    ... 국민연금 파동, 의료보험 통합 파문 등을 국정운영의 혼선과 파탄의 사례로 지적했다. 또 대기업 강제빅딜, 대한항공 경영진 강제퇴진 등 힘의 논리에 도취돼 있다고 비판했다. 이밖에 국정홍보처 신설, 무분별한 햇볕정책, "3.30 재보선" 불법선거의혹 등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했다. 향후 대여 투쟁일정과 관련해 이 총재는 "12일 서울여의도공원과 18일께 부산역 광장에서 국정파탄 규탄대회를 열고 이어 중.소도시로 투쟁을 확장해 나갈것"이라고 밝혔다. 이 ...

    한국경제 | 1999.05.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