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51-9160 / 9,3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행자위 의무소방대법 처리

    ... 위한 소방인력 확충을 위해 현역병 징집 예정자중 일부를 의무소방원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한 의무소방대법설치법안 등 3개법안을 통과시켰다. 이날 통과된 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 개정안은 국회의원과 지방의원 및 지방자치단체장의 재보선과 관련해 재보선의 실시사유가 확정된 때부터 잔여임기가 1년 미만일 경우에는 선거를 실시하지 아니할 수 있도록 한 규정을 고쳐 잔여임기 가선거일로부터 따져 1년 미만일 경우에는 선거를 실시하지 아니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민...

    연합뉴스 | 2001.06.22 17:35

  • "당정협의.부처이견 조정 당.정.청 협의기구 가동"..김중권대표

    ... 주장했다. 김 대표는 이어 대통령 당적이탈 여부에 대해서는 "책임정치 차원에서 적절치 않다"고 못박았다. 한편 김 대표는 지난 6개월간 ''강한 여당론''을 내세워 여당다운 여당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으나 4·26 재보선 참패와 여야관계 악화,당정쇄신 파동 등으로 많은 어려움도 겪었다. 특히 정풍운동의 태풍속에서 한때 ''낙마설''까지 제기됐으나 이달초 김대중 대통령의 재신임을 받음으로써 당분간 ''민주당호''의 조타수 역할을 계속 맡게 됐다. 이재창 ...

    한국경제 | 2001.06.18 17:39

  • 김대표 취임 6개월

    ... 야당을 강력히 밀어붙이면서 한때 정국의 주도권을 잡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그러나 지난 3.26 개각과정에서 소외되면서 점차 정국 운영의 중심에서 멀어지는 듯한 인상을 남겼으며, 연이은 정국의 악재가 터지면서 4.26 지방 재보선에서 민심이반을 실감해야 했다. 급기야 김 대표는 안동수(安東洙) 전 법무장관의 사퇴 파동이 촉발한 당내 '정풍(整風) 파문'을 거치며 당정쇄신 요구에 직면하는 등 취임 이래 최대 고비를 맞기도 했다. 이후 지난달말 의원워크숍에서 '당이 ...

    연합뉴스 | 2001.06.18 10:17

  • 선관위 "위장전입 집중 단속"

    ... 위반행위에 대한 단속을 실시한 결과 모두 939건을 적발, 767건은 주의촉구, 170건은 경고, 2건은 고발조치했으며, 유형별로는 축.부의금 539건, 행사찬조 373건, 주례행위 27건이라고 밝혔다. 이밖에 지난 4.26 지방 재보선과 관련해 기초단체장선거 70건, 광역의원선거 6건, 기초의원선거 17건 등 모두 93건의 위반사례를 적발했고 4월19일 실시된 경기도교육감 선거에선 모두 13건, 그리고 19일 실시되는 대구시.인천시 교육감 선거에선지난 10일 현재 모두 ...

    연합뉴스 | 2001.06.18 07:57

  • [민주의원 워크숍] 人的청산 범위 논란..秘線혁파 의견일치

    ...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 워크숍에선 초.재선 의원들이 제기한 당정쇄신 요구와 인적청산 대상을 둘러싸고 다음날 새벽 2시가 넘도록 격론이 벌어졌다. 당 소속 의원 및 일부 원외지구당 위원장이 참석한 이날 워크숍은 4.26 재보선 참패,의보재정파탄,안 전장관 파문 등에 따른 위기감을 공유한후 쇄신이 시급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인적쇄신과 관련해서는 소장파 의원과 동교동계 의원들간 격론을 벌인 끝에 청와대 전면개편과 비선조직 혁파에 공감대가 형성됐다. ...

    한국경제 | 2001.06.01 09:33

  • 김중권.권노갑등 '책임론'거론...민주 의원 워크숍

    ... 동교동계인 이윤수 의원은 31일 "국정의 총체적 난맥상의 출발점에는 현 집행부의 ''강한 여당론''이 자리잡고 있다"며 김중권 대표의 사퇴를 촉구했다. 이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교육문회회관에서 열린 의원 워크숍에서 "4.26 재보선의 패배와 호화 내기골프,안동수 전 장관 파문 등으로 당이 위기에 직면했다"면서 "당 쇄신을 위해 대표가 과감히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이어 "몇몇 "실세 비공식라인"에 의해 자행되는 낙하산식 그림자 인사개입을 근원적으로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당정쇄신 원론일치 인적청산 첨예대립 .. 민주의원 워크숍

    31일 서울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 워크숍은 초.재선 의원들이 제기한 당정쇄신 요구와 함께 인적청산 대상을 둘러싸고 격론을 벌였다. 당 소속 의원 및 일부 원외지구당 위원장이 참석한 이날 워크숍은 4.26 재보선 참패,의보재정파탄,안 전장관 파문 등에 따른 위기감을 공유한후 당정쇄신이 시급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그러나 당정쇄신의 폭과 시기에 대해선 시각이 첨예하게 갈렸으며,특히 인적쇄신의 대상과 관련해 소장파와 중진간은 물론 소장파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당정.인적쇄신 첨예 대립..'할말 쏟아낸 민주 의원 워크숍'

    31일 서울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민주당 의원 워크숍은 초·재선 의원들이 제기한 당정쇄신 요구와 함께 인적청산 대상을 둘러싸고 격론을 벌였다. 당 소속 의원 및 일부 원외지구당 위원장이 참석한 이날 워크숍은 4·26 재보선 참패,의보재정파탄,안동수 전 장관 파문 등에 따른 위기감을 공유한후 당정쇄신이 시급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그러나 당정쇄신의 폭과 시기에 대해선 시각이 첨예하게 갈렸으며,특히 인적쇄신의 대상과 관련해 소장파와 중진간은 물론 ...

    한국경제 | 2001.06.01 00:00

  • 한나라당 내달 하순 중앙당후원회

    ... 김기배 사무총장은 7일 총재단회의에 참석, "지난해는 11월에 중앙당 후원회를 개최했지만 시기적으로 문제가 있다는 판단에 따라 6월 하순에 후원회를 열기로 했다"고 보고했다. 한나라당이 중앙당 후원회를 조기에 개최키로 한 것은 지난해 11월18일 개최된 후원회에서 모금한 30여억원의 후원금이 바닥난데다 4.26 지방 재보선 승리이후 당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는 점 등을 감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08 00:00

  • 한나라당, 내달하순 후원회

    ... 하순 중앙당 후원회를 개최키로 했다. 김기배 사무총장은 7일 총재단회의에서 "지난해는 11월에 중앙당 후원회를 개최했지만 시기적으로 문제가 있다고 판단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한나라당이 중앙당 후원회를 조기에 개최키로 한것은 지난해 11월18일 후원회에서 모금한 30여억원이 이미 바닥난데다 지방 재보선 승리 이후 당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는 점 등을 감안한 결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