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9,8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안위, IBS·핵융합연구원 핵연료물질 신규사용 등 허가

    ... 6호기 원자로상부헤드 관통부 정비계획 변경 ▲ 신고리5·6호기 비상디젤엔진 확정에 따른 연관설비의 상세설계 반영 등 '원자력이용시설 건설 및 운영 변경허가안'을 심의 의결했다. 다만, 한울 3·4호기 주제어실 및 원격정지실에 설치된 기록계 모델을 변경하는 운영변경허가 사항은 재상정하기로 했다. 원안위는 이와 함께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의결하고, 이를 국가재정법 등에 따라 이달 말까지 기획재정부에 제출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20:48 | YONHAP

  • thumbnail
    KIC 새 사장에 진승호, 18일 취임…임기 3년

    ... 제8대 KIC 사장으로 내정돼 오는 18일 취임할 예정이다. 임기는 3년이다. 최희남 현 사장은 17일 이임식을 연다. KIC는 지난 3월 사장추천위원회를 열고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최종 후보로 3명을 추렸다. 최근 기획재정부 장관이 후보들 중 1순위에 오른 진 단장을 청와대에 임명 제청해 대통령이 임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 신임 사장은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기재부에서 국제조세과장, 국제금융협력국장, 대외경제국장 등을 지냈다. 2017년부터 ...

    한국경제 | 2021.05.14 19:58 | 민지혜

  • [마켓인사이트]KIC 신임 사장에 진승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기획단장..18일 취임

    ... 제8대 KIC 사장으로 내정돼 오는 18일 취임할 예정이다. 임기는 3년이다. 최희남 현 사장은 17일 이임식을 갖는다. KIC는 지난 3월 사장추천위원회를 열고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최종 후보로 3명을 추렸다. 최근 기획재정부 장관이 후보들 중 1순위에 오른 진 단장을 청와대에 임명 제청해 대통령이 임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 신임 사장은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기재부에서 국제조세과장, 국제금융협력국장, 대외경제국장 등을 지냈다. 2017년부터 ...

    마켓인사이트 | 2021.05.14 18:28

  • thumbnail
    정부 "내수 완만한 개선 흐름…취업자 수·물가 상승폭 확대"

    정부가 14일 최근 수출이 호조세를 보이는 데 이어 내수가 완만한 개선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진단했다. 취업자 수 증가폭과 물가 상승폭도 확대하는 모습을 보였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발간한 '2021년 5월 최근경제동향(그린북 5월호)'를 통해 이같이 분석했다. 기재부에 따르면 올 1분기 민간소비는 전기 대비 1.1% 늘었고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로는 1.0% 늘었다. 3월 소매판매는 의류·가방 등 준내구재가 전달보다 ...

    한국경제 | 2021.05.14 17:08 | 김소현

  • thumbnail
    한국은행 새 부총재보에 민좌홍 금융안정국장

    ... 진행할 예정이다. 신임 민 부총재보는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1989년 한은에 입행 이후 금융시장국, 국제협력실, 정책보좌관, 금융결제국, 금융안정국 등을 거쳤다. 한은은 "민 신임 부총재보는 2015년 2월부터 3년 동안 기획재정부 민생경제정책관으로 근무하면서 정부 경제정책의 수립과 집행에 기여하는 등 정부와 중앙은행 간 인사교류의 성공 사례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4 16:35 | 김익환

  • thumbnail
    한은, 신임 부총재보에 민좌홍 금융안정국장

    ... 부총재보는 1983년 학성고, 1987년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89년 입행한 이후 금융시장국, 국제협력실, 정책보좌관, 금융결제국, 금융안정국 등 핵심 부서에 근무한 바 있다. 그는 특히 2015년 2월부터 3년 동안 기획재정부 민생경제정책관으로 근무하면서 정부 경제정책의 수립과 집행에 기여하는 등 정부와 중앙은행 간 인사교류의 성공 사례를 들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은은 "신임 민좌홍 부총재보는 금융안정국장 시절 보여준 업무추진력과 국내외 협력업무 등 ...

    한국경제TV | 2021.05.14 16:23

  • thumbnail
    한국은행 신임 부총재보에 민좌홍 금융안정국장

    ... 밝혔다. 임기는 2024년 5월 16일까지 3년이다. 신임 민 부총재보는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1989년 한은에 들어갔다. 이후 금융시장국, 국제협력실, 정책보좌관, 금융결제국, 금융안정국 등의 부서·직책을 맡았다. 한은은 "민 신임 부총재보는 2015년 2월부터 3년 동안 기획재정부 민생경제정책관으로 근무하면서 정부 경제정책의 수립과 집행에 기여하는 등 정부와 중앙은행 간 인사교류의 성공 사례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4 16:22 | YONHAP

  • thumbnail
    줄줄 새는 국고보조금…기재부 "사업 절반가량 구조조정해야"

    국가 재정이 투입되는 국고보조사업 중 절반 가량이 '구조조정' 권고를 받았다. 중복 사업은 통합하고, 지원 대상이 극히 일부인 사업은 즉시 폐지해야한다는 것이다. 기획재정부는 14일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주재로 제3차 보조금관리위원회를 열고, 국고보조금 연장평가 대상 사업 461개 중 절반에 가까운 199개(43.2%)를 구조조정 해야한다고 권고했다. 이는 작년 평가 때의 구조조정 권고 사업비율을 크게 상회하는 수치다. 기재부는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5.14 15:40 | 강진규

  • thumbnail
    보조사업 연장평가서 43% 구조조정…"지출효율화 엄격원칙 적용"

    기획재정부가 올해 보조사업에 대한 연장평가를 통해 절반에 가까운 사업을 구조조정하기로 했다. 14일 기재부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안도걸 기재부 2차관 주재로 '2021년도 제3차 보조금관리위원회'를 열어 이 같은 '2021년 보조사업 연장평가안'을 논의·의결했다고 밝혔다. 논의 결과 전체 평가대상인 461개 사업 중 199개 사업을 통폐합 또는 폐지·감축하기로 했다. 사업 수 기준 구조조정 비율은 43.2%로 최근 3년간 가장 높은 수준이다. ...

    한국경제 | 2021.05.14 15:30 | YONHAP

  • thumbnail
    '백신 유급 휴가' 권고했던 정부…기재부는 "재정부담 크다" 반대

    코로나 백신 접종률을 높이기 위한 이른바 ‘백신휴가비 지원법’ 추진과 관련, 기획재정부가 14일 “최대 9.2조원 재정 소요가 예상된다, 해외사례가 거의 없다”며 사실상 반대 입장을 밝혔다. 앞서 정부는 백신휴가를 권고했고, 삼성전자·LG그룹 등 대기업이 백신을 맞는 전 직원에게 유급 휴가를 제공하기로 결정하기도 했다. 14일 조명희 국민의힘 의원실에 따르면, 기획재정부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 ...

    한국경제 | 2021.05.14 14:39 | 성상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