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64,1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설] "국가채무 역사적으로 높다"는 무디스 경고도 무시할 텐가

    ... 역사적으로 높은 수준(historically high level)에 있고, 이는 장기간 유지해 온 한국의 ‘재정규율(fiscal discipline)’ 이력을 시험할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지금처럼 펑펑 ... 한국개발연구원(KDI), 국회예산정책처 등 국내외 주요 기관들에서 같은 맥락의 우려를 잇따라 내놓은 터다. 그런데도 기획재정부는 무디스 발표내용을 전하면서 “정부의 위기 대응력과 우수한 회복력을 평가받아 신용등급이 유지됐다”고 ...

    한국경제 | 2021.05.12 17:12

  • thumbnail
    무디스, 한국신용등급 유지…"국가채무 많아 재정규율 시험대"(종합)

    기재부 "한국경제 신뢰 재확인…재정안정화 노력 만전"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Moody's)가 한국의 국가신용등급과 전망을 기존 수준(Aa2·안정적)으로 유지했다고 기획재정부가 12일 밝혔다.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은 Aaa와 Aa1에 ... 리스크 감소라고 규정했다. 반대로 지정학적 리스크 고조와 대내외 충격에 따른 강하고 지속적인 경제 피해, 정부 재정의 대규모 악화는 하향요인이라고 평가했다. 기재부는 이날 신용등급 유지 결정에 대해 "우리 경제가 보여준 위기 대응력 ...

    한국경제 | 2021.05.12 10:48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고용유지지원금 90% 우대지원 6월말까지 지속"

    ... 특별고용지원업종 등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 90% 우대 지원을 내달 말까지 지속한다고 12일 밝혔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5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서 "아직 고용이 코로나19 위기 이전 수준을 ... 코로나19 타격이 큰 서비스업 취업자 수가 50만7천명 증가한 것도 특징이었다. 홍 부총리는 "취업자 수 증가분 중 재정 일자리 관련 업종 외 취업자가 약 35만명 증가했다"며 "민간 일자리 증가가 4월 고용 개선의 절반 이상 기여한 ...

    한국경제 | 2021.05.12 10:25 | YONHAP

  • thumbnail
    정부 "고용 회복 뚜렷…대면서비스 어려움은 지속"

    ... 정부가 4월 고용동향에 대해 "고용시장 회복세가 좀 더 뚜렷해졌다"고 12일 평가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과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류근관 통계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 서비스업 취업자 수가 지난달에 이어 2개월 연속 큰 폭 증가한 점에 주목했다. 숙박음식업 취업자도 코로나19 위기 이후 처음으로 증가 전환했다. 참석자들은 다만 "아직 취업자 수가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하지 못한 가운데 ...

    한국경제 | 2021.05.12 09:18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공짜돈이 낳은 위험자산 폭등…이제 떠나라"

    ... 벌어지면서 경기 회복이 늦어지고 있는 데 따른 겁니다. 이에 대해 월가 관계자는 "이번 일은 바이든 행정부가 재정지출을 늘리는 데 앞으로 역풍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공짜로 나눠주던 돈이 줄어들 ... 있는 점 등을 들어 경기 사이클이 이제 초기에서 중기로 움직이고 있다고 예상했습니다. 그러면서 올해는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경기가 본격 회복되던 2011년과 장세가 비슷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올해 중반 10~20% 조정장이 나타나면서 ...

    한국경제 | 2021.05.12 08:11 | 김현석

  • thumbnail
    보험과 나눔, 닮은 가치를 실현하다

    ... 영업을 8년째 이어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가 말하는 헌혈과 보험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에서 도움을 준다는 점에서 정말 많이 닮았습니다. 약간의 차이가 있다면 헌혈은 타인의 어려움을 도와주는 데 의미가 ... 고객분들도 계세요. 그러나 암을 치료하기까지 5년여의 시간이 소요됨을 고려하면 보장이 충분치 않은 경우가 많죠. 재정적인 부분이 전부는 아니지만 그래도 환자의 심리적 안정에 큰 부분을 차지합니다. 단원들로부터 들은 이야기들이 도움이 ...

    한국경제 | 2021.05.11 16:35

  • thumbnail
    코로나에 차 바꿨다…KDI "지난해 고소득층 자동차·가구 더 샀다"

    ... 가전을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개발연구원(KDI) 남창우 연구위원과 조덕상 전망총괄은 11일 `코로나19 경제위기와 가계소비`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KDI는 이번 연구에서 대면소비는 준내구재와 서비스, 순해외소비의 합으로, ...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인한 가계의 시장소득 감소가 추가적인 소비위축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합리적인 범위와 수준에서 재정지원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강미선기자 msk524@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

    한국경제TV | 2021.05.11 14:45

  • thumbnail
    미 캘리포니아주, 팬데믹 와중 재정 흑자…IT기업 호황 덕분

    ... 환급하겠다" 미국 캘리포니아주가 지난 1년 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믿기 힘든 재정 흑자를 기록했다고 폴리티코 등 미국 언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연방정부는 물론 지방정부도 팬데믹에 ... 투입하겠다며 이 구상을 '캘리포니아 복귀 계획'(California Comeback Plan)이라고 명명했다. 주민소환 위기에 직면한 뉴섬 주지사로선 뜻밖의 재정 흑자로 민심을 얻을 수도 있게 됐다. 지난달 뉴섬 주지사에 주민소환을 추진하는 ...

    한국경제 | 2021.05.11 13:37 | YONHAP

  • thumbnail
    1분기 부동산양도세 3조 더 걷혀...정부 "세수 선순환 흐름"

    부동산 거래가 증가하면서 올 1분기 국세수입이 크게 늘었다. 재정지출도 늘었지만 세금이 더 걷히면서 재적적자 폭은 다소 개선됐다. 기획재정부가 11일 발간한 `월간 재정동향 및 이슈 5월호`를 보면 올해 1~3월 국세수입은 ... 관리재정수지도 48조6천억원 적자로, 적자 폭은 1년 전보다 6조7천억원 줄었다. 안도걸 기재부 2차관은 "코로나 위기 극복 과정에서 수행해온 적극적 재정운용에 힘입은 경기회복과 이에 따른 세수 개선의 선순환 흐름이 나타나기 시작했다"고 ...

    한국경제TV | 2021.05.11 11:45

  • thumbnail
    1분기 국세수입 19조 더 걷혔지만 관리재정수지 49조 적자(종합)

    관리재정수지 적자폭 6.7조 줄어…부동산 거래 증가에 양도세 3조↑ 정부가 경기 회복 지원 등을 위해 씀씀이를 늘렸음에도 세금이 더 걷히면서 나라 가계부 적자 폭이 일부 개선됐다. 경기 회복에 따른 세수 개선의 선순환 흐름이 ... 27%를 평균 조달금리 1.59%로 안정적으로 소화했다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안도걸 기재부 2차관은 "코로나 위기 극복 과정에서 수행해온 적극적 재정운용에 힘입은 경기회복과 이에 따른 세수 개선의 선순환 흐름이 나타나기 시작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5.11 10:3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