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4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野 '부적격 3인' 청문보고서 거부…與 단독처리 유보(종합)

    ... 민주당 자력으로도 가능하지만 '총리 인준'이라는 중요 일정을 앞두고 가급적 여야 충돌 수위를 낮춰야 하지 않느냐는 것이다. 다만 야권은 갈수록 공세 드라이브의 속도를 높일 태세다. 국민의힘은 법사위원장을 비롯한 원(院) 구성 재협상 문제와 맞물려 5월 임시국회 '일전'을 앞두고 정국 주도권을 쥐는 발판으로 삼겠다는 표정이다. 당장 국민의힘은 이날 김부겸 후보자의 인사청문회에서도 세금 체납, 박원순 사태의 피해자 호칭 등을 두루 지적하며 공세의 고삐를 바짝 ...

    한국경제 | 2021.05.06 18:27 | YONHAP

  • thumbnail
    '꽃놀이패' 쥐었다'…野, 부적격 낙마 강공드라이브

    ... 야권으로선 밑질 게 없는, 일종의 꽃놀이패인 셈이다. 국민의힘 한 초선의원은 통화에서 "민주당이 임혜숙·박준영 후보자 등에 대한 임명을 강행하면 그 반발 여론을 우리가 등에 업게 되는 것"이라며 "국회 상황이 결국 연속성을 지니고 있다는 점에서, 강공 전략이 앞으로의 협상에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라고 말했다. 일각에선 '입법 수문장' 격인 법제사법위원장 자리를 중심으로 원(院)구성 재협상에 지렛대로 활용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7:01 | YONHAP

  • thumbnail
    노조 입김에 놀랐다…삼성디스플레이, 창사 첫 파업 위기

    ... 않으니 회사도 노사 대립 사항을 명쾌하게 해결하기 힘들어서다. LG전자에선 지난 2월 사무직 노조가 결성됐다. LG전자 사무직 노조는 생산직 중심의 기존 노조가 사측과 합의한 연봉 9% 인상안이 불만족스럽다는 이유로 사측에 재협상을 요구하고 나섰다. 현대중공업은 2019년 5월 시작한 임단협 협상을 2년째 마무리 짓지 못하고 있다. 2019·2020년 2년치 통합 잠정합의안은 두 차례나 부결됐다. 집행부는 ‘기본급 동결’에 ...

    한국경제 | 2021.05.04 17:39 | 박신영

  • thumbnail
    '법사위원장 갈등' 윤호중·김기현…"민생엔 초당적 협치"

    ... 것으로 전해졌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대한민국 헌법과 법률에서 174석 정당이 법사위원장을 갖는 것이 불법이란 근거를 찾지 못하겠다”며 “(야당에서) 원 구성을 재협상하자고 하는데 과연 어떤 협상이 가능한 것인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김 권한대행은 지난 3일 민주당을 향해 “(법사위원장을) 돌려주지 않는다는 것은 장물을 계속 갖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

    한국경제 | 2021.05.04 17:36 | 이동훈

  • thumbnail
    윤호중, '법사위원장 장물' 김기현에 "유감…재협상 의문"

    ... 전날 법사위원장 자리를 요구하며 "장물을 돌려주는 것은 의무"라고 말한 것을 거론한 뒤 "유감스러운 표현을 쓰셨다. 법적 근거를 제시해달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회법에 상임위원장 임기는 2년으로 정해졌고 어떤 법에도 의원이 교섭단체 대표의원의 지시에 따라 상임위원장을 그만둘 수 있다는 조항을 찾을 수 없다"면서 "이미 선출된 마당에 원 구성을 재협상하자고 이야기하는 데에 과연 어떤 협상이 가능한 것인지 의문"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4 10:51 | YONHAP

  • thumbnail
    상견례서 협치 외친 여야, 법사위원장 자리다툼 '으르렁'(종합)

    ... 근심을 풀었으면 좋겠다. 여러 민생대책을 머리 맞대고 협의하자"고 화답했다. 비공개회의에서 송 대표는 "한 달에 한 번 야당 대표를 만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고 양당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다만 법사위를 포함한 원구성 재협상, 여야정협의체 구성,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등의 쟁점은 거론되지 않았다고 한다. 앞서 송 대표는 박병석 국회의장도 예방했다. 송 대표는 "의장이 특별한 계파에 속하지 않으면서 항상 자신의 소신을 갖고 불편부당하게 활동해온 ...

    한국경제 | 2021.05.03 18:22 | YONHAP

  • thumbnail
    여야, 법사위원장부터 샅바싸움…백신국조·LH특검도 '뇌관'(종합)

    ... 국민의힘은 국회의 오랜 관례에 따라 법사위원장을 포함한 7개 상임위원장 자리를 모두 되찾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민주당은 법사위원장을 절대 내줄 수 없다는 원칙을 고수하고 있다. 나머지 야당 몫 6개 상임위원장 자리에 대해서도 재협상엔 부정적인 입장이다. 송 대표가 지난 2일 언론 인터뷰에서 법사위를 뺀 나머지 상임위에 대해선 '논의해볼 수 있다'며 재협상 여지를 여는 듯했지만, 이마저도 원내 지도부의 입장이 강경한 상황이다. 한준호 원내대변인은 3일 기자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5.03 17:59 | YONHAP

  • 野 "법사위원장은 장물, 돌려달라"…與지도부 "재논의 대상 아냐" 일축

    ... 안타깝다”며 “야당이 발목잡기를 위한 꼼수를 쓰고 있다”고 말했다.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전날 언론 인터뷰에서 “법사위원장은 논의 대상이 아니다”고 일축했다. 윤 원내대표도 “재협상은 일절 없다”며 강경한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민주당 일각에선 법사위를 뺀 나머지 상임위는 협상할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온다. 한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다른 상임위원장은 협의 여지가 있는 것으로 안다”고 ...

    한국경제 | 2021.05.03 17:26 | 고은이/이동훈

  • thumbnail
    일단 협치 다짐…송영길 "대승적 협력" 김기현 "쇄신 동반자"

    ... 코로나로 국민이 힘든데, 여러 민생대책을 머리를 맞대고 협의하자"고 강조했다. 비공개회의에서 송 대표는 "한 달에 한 번 야당 대표를 만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고 양당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다만 법사위를 포함한 원구성 재협상, 여야정협의체 구성,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 등의 쟁점은 거론되지 않았다고 한다. 앞서 송 대표는 박병석 국회의장도 예방했다 송 대표는 "의장이 특별한 계파에 속하지 않으면서 항상 자신의 소신을 갖고 불편부당하게 활동해온 ...

    한국경제 | 2021.05.03 16:38 | YONHAP

  • thumbnail
    여야, 법사위원장부터 샅바싸움…백신국조·LH특검도 '뇌관'

    ... 고수하되, 나머지 야당 몫 6개 상임위원장 자리에 대해서는 협상 여지를 열어두고 있다. 송영길 신임 대표는 지난 2일 언론 인터뷰에서 "법사위원장은 논의의 대상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는 일찌감치 "상임위 재협상은 일절 없다"며 강경한 입장을 고수해왔지만, 당내에서는 "법사위를 빼면 상임위 협상은 해볼 수 있다"는 얘기가 나온다. 국민의힘은 국회의 오랜 관례에 따라 법사위원장을 포함한 7개 상임위원장 자리를 모두 되찾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

    한국경제 | 2021.05.03 12: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