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3,2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란도 저출산 고민…결혼 장려차 정부 승인 소개팅 앱 공개

    테비안 문화원 개발 '함담'…배우자 탐색 등 도와줘 일부선 '서구문화 영향에 혼인 감소'…결혼시 재정 혜택 부여 추진 저출산으로 고민하고 있는 이란이 결혼을 장려하기 위해 정부 주도로 개발한 소개팅 애플리케이션(앱)을 공개했다. 12일(현지시간) 알자지라 등 현지보도에 따르면 이란의 이슬람 선전기구의 일부인 테비안 문화원은 직접 개발한 소개팅 앱 함담(Hamdam)을 내놨다. 페르시아어로 '동반자'를 뜻하는 함담은 현재 이란에서 유일하게 정부 ...

    한국경제 | 2021.07.13 17:11 | YONHAP

  • thumbnail
    "몇 년에 한 번 올리기도 힘드네"…'라면·우유' 가격 어떻길래

    ...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감안해 원유 가격 인상을 1년 유예, 올해 인상하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다. 우유 전체 재료 가격에서 원유 비중이 절반 수준이라 절대적인 만큼 소비자가격 인상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유제품 업계는 "저출산 여파로 수년간 우유 소비가 지지부진한 상황에서 코로나19로 급식용 우유 공급이 타격을 입은 점 등을 고려하면 원가 인상 부담을 견디기 어렵다"고 입을 모았다. 통상 원유값 인상 후 한두 달가량 시간차를 두고 소비자가격도 ...

    한국경제 | 2021.07.13 06:00 | 오정민

  • thumbnail
    광양시, 둘째·셋째아이 출산장려금 1천만∼1천500만원으로 확대

    ... 자녀는 매년 300만원씩 5년간 1천500만 원을 지원한다. 첫째와 넷째 아이의 지원금액은 현재와 동일하다. 출산일 기준으로 10개월 이상 배우자와 함께 주민등록을 둔 산모에게 지원하던 산후조리 비용은 출산일 기준으로 시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산모에게 지원하도록 지원 요건을 완화했다. 광양시 관계자는 "이번 출산 장려시책의 확대 시행으로 가정의 출산과 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완화해 저출산 극복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12 14:56 | YONHAP

  • thumbnail
    열정은 은퇴하지 않는다…액티브 시니어의 힘, 한정된 일자리에 벌어지는 세대 간 갈등 어찌할까

    ... 인턴 관계에서 나이를 초월한 ‘베스트 프렌드’가 된 두 사람이 같이 공원에서 태극권을 하며 미소짓는 장면으로 마무리된다. 송영찬 한국경제신문 기자 NIE 포인트 ① 정년 없이 오래 일하되 해고가 쉬운 미국식 노동시장이 좋을까, 아니면 정년까지 고용을 보장하는 한국식 노동시장이 좋을까. ② 고령화와 저출산에 따른 경제충격 완화를 위해 정년을 연장해야 할까. ③ 일자리에 대한 세대 간 갈등을 해결하는 방안은 무엇일까.

    한국경제 | 2021.07.12 09:01 | 송영찬

  • 교사·학부모 "초등 교육시간 확대, 저출산 해법 아냐"

    정부가 돌봄 부담을 해소하고 저출산 문제를 완화하기 위해 학부모가 원하는 시간까지 초등 교육시간을 늘리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발표가 나오자 교사와 학부모가 반발하고 있다. 11일 교육계에 따르면 기획재정부 등 관계 부처는 지난 7일 ‘인구구조 변화 영향과 대응 방향’ 전략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정부는 학부모가 원하는 시간까지 학교에서 자녀를 돌볼 수 있도록 초등 교육시간 확대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정규 수업시간에 방과 ...

    한국경제 | 2021.07.11 17:14 | 김남영

  • thumbnail
    새 아파트 인기가 계속될까요 [심형석의 부동산정석]

    ... 제외하면 서울 도심으로 이동할 수 있는 변변한 교통수단이 없을 경우 교통비 부담이 상승작용을 하면서 다시 도심으로 회귀하는 수요가 증가하게 됩니다. 일본 신도시는 전세계에서 가장 철도가 잘 놓여있음에도 유령도시로 전락했습니다. 저출산의 세계신기록을 경신하면서 인구가 줄고 있는 우리나라의 경우 이런 상황은 더욱 빠르게 발생할 가능성이 큽니다. 주택을 선택하는 가장 중요한 기준은 입지입니다. 부동산은 첫째도 입지, 둘째도 입지, 세번째도 입지입니다. 부동산 관련 SNS에 ...

    The pen | 2021.07.11 06:13 | 심형석

  • thumbnail
    '고위험 산모-신생아 치료센터' 설립 김석영 부원장에 국민훈장

    ... 포상했다. 김 부원장은 2017년 센터를 개소한 후 산모의 안전한 출산을 돕고 신생아 사망률을 줄여 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국민포장은 하경원 극단울타리 대표에게 돌아갔다. 극단울타리는 '2040 사람이 그립다 그리워' 등 저출산 문제를 주제로 한 작품으로 출산 친화적인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우리나라는 2011년 저출산고령사회기본법 개정을 통해 7월 11일을 인구의 날로 정했으며, 인구의 날 기념식은 2012년부터 10년째 열리고 ...

    한국경제 | 2021.07.09 15:52 | YONHAP

  • thumbnail
    포스코-복지부, 미래세대 가족친화 교육 위해 '맞손'

    ... 4일까지 진행한다. 양원준 포스코 경영지원본부장은 "가치관 형성기에 있는 학생들이 인구문제를 이해하고 가족 친화 가치관을 갖도록 인구교육을 통해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일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MOU 체결로 다른 기업들과 사회 각계의 참여까지 이끌어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스코는 2018년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경영이념으로 선포하고 출산 친화, 미래세대 육성 등 저출산 해법 제시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9 13:00 | YONHAP

  • thumbnail
    포스코-보건복지부, 미래세대 인구교육 활성화 위해 힘 모은다

    ...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는 2018년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경영이념으로 선포하고 기업시민 5대 브랜드 중 하나인 'Life With POSCO(함께 미래를 만드는 회사)'를 기반으로 출산친화와 미래세대 육성 등 저출산 해법 롤모델 제시를 위한 기업 차원의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지난해 저출산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2020 저출산 심포지엄'을 개최한데 이어 올해는 그 후속으로 한국인구학회, 서울대학교 인구정책연구센터 등과 ...

    한국경제 | 2021.07.09 13:00 | WISEPRESS

  • thumbnail
    여변 "국민의힘 '여가부 폐지론' 유감"

    ... 꼼수를 부린다"며 "설사 여가부가 부족했다고 해도 부처 자체를 없애겠다는 것은 편의적 발상"이라고 비판했다. 여변은 "여가부 폐지를 주장하는 정치인들에게 묻는다"며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울 때 여성가족부의 기능과 역할에 대해 충분히 숙고는 했느냐"고 반문했다. 이어 "여가부는 여성만을 위한 부처가 아니다"면서 "여가부가 담당하는 저출산·다문화가족 문제와 성폭력·가정폭력 피해자 지원은 사회 구성원 전부가 풀어야 할 숙제"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8 17: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