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5,6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주도, 10∼11일 이틀간 방역수칙 위반 25건 적발

    제주도는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방역수칙을 위반한 업소를 집중점검을 한 결과 총 25건을 적발했다고 12일 밝혔다. 도는 이번에 원스트라이크 아웃 등 무관용 원칙에 따라 10일 304곳, 11일 547곳 등 총 851곳에 대해 점검을 시행했다. 도는 위반사항 25건에 대해 과태료 등 행정처분 3건, 행정지도 22건을 조치했다. 과태료 등 행정처분을 받은 3건(실내체육시설 2건, 유흥시설 ...

    한국경제 | 2021.05.12 11:31 | YONHAP

  • thumbnail
    500m 숙취 운전 일주일 뒤 또 1m 음주 운전 적발

    ... 남성에게 법원이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했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일용직 노동자 A(48)씨는 지난해 10월 17일 오후 혈중알코올농도 0.141% 상태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대전 중구 도로를 500m가량 이동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그는 전날 밤 술을 마신 뒤 자고 일어나 운전대를 잡은 상태였던 것으로 조사됐다. 그로부터 일주일 뒤인 지난해 10월 24일 새벽에는 충북 옥천군 한 공터에서 음주 상태로 1m가량 운전하기도 한 것으로 드러났다. 두 ...

    한국경제 | 2021.05.12 11:27 | YONHAP

  • thumbnail
    '화물차 적정운임 보장 지켜지나' 점검…위반사례 439건 적발

    국토부·지자체, 부산지역 운수업체 대상 이틀간 현장점검 국토교통부는 화물자동차 안전운임제의 안착을 위해 이달 6∼7일 정부·지방자치단체 합동 현장점검을 벌인 결과 안전운임 관련 위반사항을 총 439건 적발했다고 12일 밝혔다. 화물차 안전운임제는 낮은 운임으로 과로·과적·과속 운행에 내몰린 화물운송 종사자의 근로 여건을 개선하고자 화물차주의 적정운임을 보장하는 제도다. 국토부가 정한 안전운임보다 낮은 운임을 지급하면 과태료 500만 원이 부과된다. ...

    한국경제 | 2021.05.12 11:00 | YONHAP

  • thumbnail
    주인은 잡았는데 '반려 호랑이'는 종적 감춰…주민들 공포

    미국 가정집에서 생활하던 반려 호랑이 한 마리가 사라져 마을 주민들이 공포에 떨고 있다. 휴스턴 경찰은 10일(현지시간) 뱅갈 호랑이를 집에서 키우다 적발돼 도주했던 빅터 휴고 쿠에바스(26)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의 차를 타고 함께 달아났던 호랑이는 아직 발견돼지 않았다. 이웃 주민들이 쿠에바스의 집 마당을 걸어다니는 호랑이를 보고 경찰에 신고한 뒤, 이를 알아차린 쿠에바스는 자신의 흰색 SUV를 타고 호랑이와 도주했다. 경찰이 ...

    키즈맘 | 2021.05.12 10:00 | 김주미

  • thumbnail
    '재계 저승사자' 공정위 기업집단국, 정규조직됐다

    ... 한시 조직으로 출범했다. 정부가 조직을 새로 만들면 2년 동안 한시로 둔 뒤 행안부의 평가를 거쳐 정규 조직이 되게 하는 법에 따라서다. 이후 대림, 효성, 태광, 미래에셋, SPC, 금호아시아나 등 주요 그룹의 부당지원을 적발해 과징금을 물리고 관련자들을 검찰에 고발했다. 2019년 행안부는 실적 부족 등을 이유로 평가 기간을 2년 연장했고 올해 들어 정규 조직화했다. 김범석 쿠팡 의장이 동일인(총수) 지정을 피하면서 내·외국인 차별 논란이 나온 가운데 ...

    한국경제 | 2021.05.12 10:00 | YONHAP

  • thumbnail
    대구 지하철에 '도촬' 감지장치 부착…2개역 시범 설치

    ... 등 물체의 움직임이 포착될 시 경고음이 울리며 발광다이오드(LED)에 불이 들어온다. 따라서 화장실 이용자는 즉각 범행 상황을 알아차릴 수 있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불법 촬영 감지장치로 범행이 바로 노출되기 때문에 범죄 예방과 적발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 반응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해 미비점을 보완하고 장치를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키즈맘 | 2021.05.12 09:38 | 김주미

  • thumbnail
    전동 킥보드, 성인도 면허없으면 '범칙금 10만원'

    ... 원동기 면허(제2종 원동기장치자전거 면허)는 만 16세부터 신체검사, 학과시험, 기능시험을 거쳐 취득할 수 있으며, 125㏄ 이하의 이륜자동차 등 도로교통법 상 원동기장치자전거에 해당하는 차를 운전할 수 있다. 만약 무면허 운전이 적발되면 범칙금 10만원을 부과한다. 도로교통법에 따르면 개인형 이동장치는 최고속도 25㎞/h 미만, 총중량 30㎏ 미만인 개인형 이동장치 중 행정안전부령으로 정하는 것으로 규정하고 있다. 여기에는 전동킥보드, 전동이륜평행차, 전동기의 ...

    오토타임즈 | 2021.05.12 09:19

  • thumbnail
    대구 지하철 화장실 2곳에 전국 첫 '도촬' 감지장치 설치

    ... 죽전역 화장실에 불법 촬영 감지장치를 부착했다. 불법 촬영이 시도되면 이 장치 센서가 휴대전화 등 물체의 움직임을 감지해 경고음이 울리고 발광다이오드(LED)에 불이 들어와 화장실 이용자가 범행 상황을 즉시 인지할 수 있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불법 촬영 감지장치로 범행이 바로 노출되기 때문에 범죄 예방과 적발에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 반응을 지속해서 모니터링해 미비점을 보완하고 장치를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09:17 | YONHAP

  • thumbnail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전 금호 회장, 오늘 영장심사

    ... 금호고속에 총 1306억원을 무담보 저금리로 빌려줬다고 의심하고 있다. 계열사들 지원에 힘입어 금호고속은 약 169억원의 금리 차익을 얻고, 박 전 회장을 비롯한 총수 일가는 특수관계인 지분율에 해당하는 이익(최소 77억원)과 결산 배당금(2억5000만원)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해 이 같은 혐의를 적발하고 금호 측에 시정명령과 함께 32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12 07:32 | 노정동

  • thumbnail
    '계열사 부당지원' 박삼구 구속 기로…오늘 영장심사

    ... 저금리로 빌려준 것으로 조사됐다. 계열사들 지원에 힘입어 금호고속은 약 169억원의 금리 차익을 얻고, 박 전 회장을 비롯한 총수 일가는 특수관계인 지분율에 해당하는 이익(최소 77억원)과 결산 배당금(2억5천만원)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해 이 같은 혐의를 적발하고 금호 측에 시정명령과 함께 320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금호산업과 아시아나항공, 박 전 회장, 당시 전략경영실 임원 2명은 검찰에 고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05: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