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7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속보] '가습기 살균제' SK케미칼·애경산업 前대표 무죄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12 14:35 | YONHAP

  • thumbnail
    檢, '가습기살균제' 애경·SK케미칼 前대표 금고 5년 구형

    "피해자들 지금도 고통 호소" vs "폐질환과 인과관계 증명 안돼" 검찰이 수많은 사상자를 낳은 `가습기 살균제' 사태에 연루된 애경산업과 SK케미칼 전직 임원에게 실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8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유영근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안용찬 전 애경산업 대표와 홍지호 전 SK케미칼 대표의 업무상과실치사 등 혐의 사건 결심 공판에서 이들에게 각각 금고 5년을 구형했다. 금고형은 징...

    한국경제 | 2020.12.08 18:59 | YONHAP

  • thumbnail
    檢, '가습기 살균제' 애경·SK케미칼 前대표 '금고 5년' 구형

    검찰이 수많은 사상자를 낳은 `가습기 살균제' 사태에 연루된 애경산업과 SK케미칼 전직 임원에게 실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8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유영근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안용찬 전 애경산업 대표와 홍지호 전 SK케미칼 대표의 업무상과실치사 등 혐의 사건 결심 공판에서 이들에게 각각 금고 5년을 구형했다. 금고형은 징역형과 마찬가지로 교정시설에 수용돼 신체의 자유를 제한받지만, 노역을 강제하지 않는 형벌이다. 이 밖에 애경산업...

    한국경제 | 2020.12.08 14:48 | YONHAP

  • thumbnail
    삼성디스플레이, 스마트폰용 OLED 1위…디스플레이 소재 국산화

    이동훈 전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사진)가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은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영업·마케팅 전문가인 이 전 대표는 2007년 세계 최초 OLED 양산, 제품화 및 상용화에 중추적 역할을 담당했다. 미국·중국·일본 등으로 글로벌 거래선을 확대해 OLED 시장을 개척하는 데 앞장섰다. 그 결과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해 글로벌 스마트폰용 OLED 시장에서 점유율...

    한국경제 | 2020.12.07 15:08 | 이선아

  • thumbnail
    '미신고 집회' 박소연 케어 前대표 벌금 150만원

    `개 식용 합법화 집회'에 반발해 미신고 집회를 주도한 혐의로 기소된 동물권 보호단체 케어의 박소연 전 대표가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8단독 최창석 부장판사는 3일 박 전 대표에게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을 적용해 벌금 150만원을 선고했다. 박 전 대표는 2017년 9월 신고하지 않은 집회를 열어 대한육견협회가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일대에서 연 `개 식용 합법화' 집회를 방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초 검찰은 박 전 대표를 ...

    한국경제 | 2020.12.03 14:24 | YONHAP

  • thumbnail
    "신라젠, 1년 이내 거래재개 가능…관건은 `최대주주 변경`"

    ... 경영개선계획서에는 최대주주변경과 함께 자금 확충과 관련된 내용들이 담겨있다. 현재 신라젠 최대주주는 문은상 전 대표로 개인 지분율은 5.15%이다. 특수 관계인 2인의 지분을 포함한 지분율은 7.38%이다. 하지만 현재 문 전대표의 보유 주식은 국가에 압류돼있어서 해당 주식을 처분하는 방식으로의 최대주주변경은 불가능한 상황이다. 따라서 증자를 통한 방법이 사실상 유일한 방법이다. 다만, 주주배정 유상증자의 경우 문 전대표의 지분도 함께 늘어날 수 있는 방안인 ...

    한국경제TV | 2020.12.01 14:16

  • thumbnail
    `옵티머스 펀드사기' 해덕파워웨이 前대표 등 4명 재판 회부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의 펀드 사기와 로비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관계사 해덕파워웨이 전 대표 등 4명을 재판에 넘겼다.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경제범죄형사부(주민철 부장검사)는 박모 전 해덕파워웨이 대표와 M사 회장 오모 씨를 구속기소했다. 검찰은 또 김재현 옵티머스 대표를 추가 기소하고 해덕파워웨이 자회사 세보테크의 강모 총괄이사를 불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박 전 대표는 김 대표와 공모해 지난 5월 해덕파워웨이...

    한국경제 | 2020.11.30 18:52 | YONHAP

  • '옵티머스 사기 공범' 정영제 前대표 체포

    옵티머스자산운용의 각종 비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달아났던 정영제 전 옵티머스대체투자 대표를 체포했다. 26일 법조계에 따르면 옵티머스 사건의 검거팀인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강력범죄형사부(부장검사 원지예)는 전날 오전 정씨를 지방의 한 펜션에서 검거해 체포영장을 집행했다. 정씨는 옵티머스 펀드 사기의 공범으로 수배령이 내려져 있었다. 옵티머스 사건 수사팀인 경제범죄형사부(부장검사 주민철)는 정씨에 대해 하루 넘게 조사한 뒤 이날 특정경제범죄...

    한국경제 | 2020.11.27 03:20 | 안효주

  • thumbnail
    해덕파워웨이 前대표 등 2명 구속…법원 "혐의사실 소명"

    세보테크 이사 영장은 기각 1조원대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 펀드 사기에 연루된 해덕파워웨이 등 옵티머스 관계사 임원 2명이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최창훈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2일 박모 전 해덕파워웨이 대표와 해덕파워웨이 자회사 세보테크의 강모 총괄이사, 관련 업체인 M사 오모 회장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연 뒤 이날 저녁 박 전 대표와 오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최 부장판사는 두 사람에 대해 "혐의사실에 대한 소명이...

    한국경제 | 2020.11.12 23:50 | YONHAP

  • thumbnail
    옵티머스 연루 해덕파워웨이 前대표 "김재현에게 이용당해"(종합)

    구속 심사 출석…"133억 빌려준 것…'펀드 돌려막기'에 쓰일 줄 몰랐다" 세보테크 이사·M사 회장 "빼돌린 자금인 줄 몰라…빌린 돈 생각"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의 '자금세탁 창구'로 알려진 해덕파워웨이 박모 전 대표 측은 12일 "김재현 옵티머스 대표에게 이용당했다"며 김 대표와의 공모 사실을 부인했다. 박 전 대표의 변호인은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박 전 대표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김 대표가 사흘...

    한국경제 | 2020.11.12 18: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