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7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928억 부당이득' 신라젠 前임원 2명 기소

    미공개 정보를 미리 알고 보유 주식을 팔아 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는 신라젠 전직 임원 2명이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1부(부장검사 서정식)는 4일 이용한 전 대표(54), 곽병학 전 감사(56)를 자본시장법 위반(사기적 부정거래),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배임 등 혐의로 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신라젠 면역항암제인 ‘펙사벡’의 임상시험이 중단된다는 사실을 미리 알고 보유 주식을 팔아 1928억원의...

    한국경제 | 2020.05.04 19:34 | 양길성

  • thumbnail
    한국 떠난다며 40명 자르더니…맥캘란 前대표 '위장 철수' 의혹

    싱글몰트 위스키의 대명사로 불리는 맥캘란 제조업체인 영국 에드링턴이 ‘위장 철수’ 논란에 휩싸였다. 한국 내 법인의 구조조정을 위해 판권을 팔 것처럼 하다가 구조조정 이후 법인만 바꿔 영업을 계속하고 있다는 게 논란의 요지다. 경위는 이렇다. 에드링턴의 북아시아 지역 대표 데이비드 패티슨은 29일 “지난 2월 에드링턴코리아 법인을 철수하고 맥캘란 등 주요 제품의 독점 공급 유통회사로 디앤피스피리츠를 선정했다&r...

    한국경제 | 2020.04.29 17:27 | 김보라

  • 검찰 '신라젠 의혹' 수사 본격화…이용한 前대표 등 2명 영장청구

    신라젠 주주·임원들의 비리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신라젠 전 대표 등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1부(부장검사 서정식)는 신라젠의 이용한 전 대표(54), 곽병학 전 감사(56) 등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신라젠 면역항암제인 ‘펙사벡’의 임상시험이 중단된다는 사실을 미리 알고 보유 주식을 팔아 막대한 이익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양길성 기자 vertig...

    한국경제 | 2020.04.10 14:33 | 양길성

  • thumbnail
    Premium '20년 취업전문가'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 "변하는 취업시장 빨리 적응해야"

    ... 1997년 연세대 정치학 석사과정을 마치고 한화경제연구원으로 입사하게 됩니다. 거기서 현 인크루트 이사회 의장인 이광석 전 인크루트 대표를 만나죠. 둘은 취업정보 채널이 필요함을 느껴 1998년 인크루트를 공동창업합니다. 이광석 전대표가 인크루트를 이끌어 오다가 2018년부터 수장이 됐습니다. 저서로는 '프로페셔널의 숨겨진 2%' 등이 있습니다. 서 대표는 “공채가 줄고 수시채용이 느는 것은 필연적”이라며 “이렇게 변화하는 ...

    모바일한경 | 2020.02.07 10:29 | 공태윤

  • thumbnail
    어용노조 거부하자 가짜사고 내 해고…버스회사 前대표 법정구속

    법원 "헌법에 보장된 노동3권 심각하게 훼손…엄벌이 원칙" 어용노조 가입을 거부하는 직원들에게 불이익을 주고, 심지어는 가짜 교통사고를 내 해고한 버스회사 전직 대표가 법정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됐다. 13일 서울북부지법 형사3단독 송유림 판사는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 조정법 위반(부당노동행위) 혐의로 기소된 A운수 전직 대표이사 임모(51)씨에게 징역 1년, 같은 혐의로 기소된 전직 대표이사 임씨의 형(53)...

    한국경제 | 2019.12.13 10:47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추미애 앞세워 檢무력화 작태…'전두환 호헌선언' 연상"

    ... 전두환 대통령의 '호헌 선언'을 연상시킨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페이스북에서 "검찰의 청와대 권력 비리 수사를 막기 위해서 청와대, 더불어민주당, 경찰이 나서서 총력으로 검찰을 겁박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전대표는 "인제 그만 몸부림치고 도도한 시대의 흐름을 따라라. 그렇지 않으면 너희들도 똑같이 몰락의 길을 걷게 될 것"이라며 "세상사가 그렇게 만만하지 않다"고 언급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의 호헌 선언은 1987년 대통령 직선제 개헌을 요구하는 ...

    한국경제 | 2019.12.09 18:00 | YONHAP

  • 증선위 '매출 과대계상' 셀루메드 법인·前대표 검찰통보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13일 정례회의에서 회계처리 기준을 위반해 재무제표를 작성, 공시한 코스닥 상장사 셀루메드에 대해 법인 및 전 대표이사 검찰통보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또 감사인지정 2년, 과태료 3천750만원 부과 등의 제재도 부과했다. 증선위에 따르면 셀루메드는 생산업체에서 완납 받지 못한 헬스케어 기기 EMS 제품 30대를 매출로 인식하는 등 매출액 및 매출원가를 과대계상한 것으로 드러났다. 아울러 기술적 실현 가능성을...

    한국경제 | 2019.11.13 22:42 | YONHAP

  • thumbnail
    과도한 할인 통해 경쟁사 고객 빼내기…상조회사 前대표 집유

    부모사랑상조 전 대표, 1심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회사엔 벌금형 경쟁사 고객들을 유인하기 위해 부당할 정도로 과도한 할인을 제공한 전 상조회사 대표가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신민석 판사는 5일 독점규제및공정거래에관한법률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부모사랑상조 전 대표이사 김모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부모사랑상조에는 벌금 1천500만원을 선고했다. 부모사랑상조는 고객들이 ...

    한국경제 | 2019.11.05 15:14 | YONHAP

  • thumbnail
    검찰, '수십억 리베이트' 제약사 前대표에 징역 1년6개월 구형

    한국노바티스 법인·의약 전문지 등에는 벌금형 구형…내년 초 선고 예정 학술행사를 명목으로 의사들에게 수십억 원의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다국적 제약사의 전 대표에 대해 검찰이 징역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1일 오전 서울서부지법 형사5단독 허명욱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한국노바티스 리베이트 사건 결심 공판에서 약사법위반 혐의로 기소된 전직 한국노바티스 대표이사 문모(50)씨에게 징역 1년6개월을 선고해 달라는 의견을 냈다. ...

    한국경제 | 2019.11.01 12:14 | YONHAP

  • thumbnail
    양현석·승리, '원정 도박 혐의' 내일(1일) 기소의견 송치…'환치기'는 무혐의

    ... 대해서는 불기소의견으로 송치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공소시효 5년 내의 금융계좌 내역과 환전 내역, 미국 법인 회계자료 등을 확인했지만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는 발견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또 경찰은 양 전대표가 YG 법인 자금을 동원해 도박에 이용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수사했지만 "회사 돈이 나간 것은 없는 걸로 확인됐다"며 횡령 정황은 발견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앞서 양 전 대표는 2014년 외국인 재력가 A씨에게 ...

    연예 | 2019.10.31 13:55 | 김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