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7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신 새치기 부부 "벌금 210만원에 퉁쳤다"

    ... 예카테리나(32)는 전날 캐나다 유콘준주(準州) 화이트호스 법원에서 열린 화상재판에서 사기와 비상조치법 위반 등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부부에게 매겨진 벌금은 총 2천300캐나다달러(약 210만원)다. 이들은 지난 1월 전용기를 이용해 캐나다 북서부의 원주민 마을 비버 크릭에 찾아가 앞으로 이 마을에서 일할 것이라고 보건당국을 속인 뒤 모더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았다. 당시는 코로나19의 공포가 크게 높아진 가운데 캐나다의 백신 접종률이 1%에 머물던 ...

    한국경제TV | 2021.06.18 17:40

  • thumbnail
    전용기 타고 백신 새치기한 카지노 거물…징역형 피해 벌금형

    ... 예카테리나(32)는 전날 캐나다 유콘준주(準州) 화이트호스 법원에서 열린 화상재판에서 사기와 비상조치법 위반 등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부부에게 매겨진 벌금은 총 2천300캐나다달러(약 210만원)다. 이들은 지난 1월 전용기를 이용해 캐나다 북서부의 원주민 마을 비버 크릭에 찾아가 앞으로 이 마을에서 일할 것이라고 보건당국을 속인 뒤 모더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았다. 당시는 코로나19의 공포가 크게 높아진 가운데 캐나다의 백신 접종률이 1%에 머물던 ...

    한국경제 | 2021.06.18 17:00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유럽순방 마치고 귀국 "한국 위상 확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영국과 오스트리아, 스페인 순방 일정을 마치고 18일 오전 귀국했다. 문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전 7시 27분 서울공항에 전용기 편으로 도착했다. 지난 11일 영국으로 출국한 뒤 일주일 만에 귀국했다. 문 대통령은 11~13일 영국 콘월에서 열린 G7 정상회의에 참석한 뒤 13~15일 오스트리아 국빈방문, 15~17일 스페인 국빈방문 일정을 연이어 소화했다. 문 대통령은 바로셀로나에서 귀국길에 오르며 SNS를 통해 ...

    한국경제TV | 2021.06.18 09:39

  • thumbnail
    문대통령, G7참석 및 유럽순방 마치고 귀국길

    ... 확대 등 포괄적 관계 강화의 기반을 마련했다. 문 대통령은 또 코로나19 백신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글로벌 백신 허브로 도약하기 위한 '백신 외교'에도 주력했다. 그 일환으로 아스트라제네카의 글로벌 최고경영자(CEO), 세계 세 번째 메신저 리보핵산(mRNA·전령RNA) 백신을 개발 중인 독일 제약사 큐어백의 CEO와 대면 또는 화상 면담을 갖고 백신 협력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18일 오전(한국시간) 전용기편으로 귀국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20:41 | YONHAP

  • thumbnail
    푸틴, 6000억 초호화 전용기 공개 '金 도금된 변기+헬스장'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기 위해 스위스 제네바를 방문했다. 이러한 가운데 푸틴 대통령의 초호화 전용기 가격이 무려 3억 9000만 파운드(한화 약 6100억)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16일(현지시간) 외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의 초호화 전용기 내부가 공개됐다. 전용기 내부에는 최고급 자재로 제작된 회의실, 바(Bar), 침실, 헬스장까지 있다. 전용기 내부는 신고전주의 스타일로 디자인 됐으며 ...

    한국경제 | 2021.06.16 23:13 | 김정호

  • thumbnail
    매번 지각하던 푸틴, 이번에는 15분 빨리 나왔다

    ... 나타났다.. 아울러 그는 지난 2016년 박근혜 전 대통령과 회담에는 1시간 45분 늦었다. 나아가 지난 2018년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 회담 때는 2시간 정도 늦게 나타났다. 한편, 미국 현지 매체에 따르면 미 고위당국자는 제네바로 이동하는 대통령 전용기에서 취재진에게 "푸틴 대통령이 회담 장소에 먼저 등장하고, 바이든 대통령이 뒤따라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16 21:40 | 김정호

  • thumbnail
    '지각대장' 푸틴, 이번엔 바이든보다 15분 먼저 회담장 도착

    ...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 30분(모스크바 시간. 스위스 9시 30분)께 러시아 흑해 연안의 휴양도시 소치를 출발해 낮 12시27분(이하 스위스 시간) 미·러 정상회담이 열리는 스위스 제네바에 도착했다. 푸틴 대통령이 탄 러시아 전용기가 스위스 영공에 들어서자 스위스 공군 전투기들이 전용기를 호위했다. 러시아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푸틴 대통령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으나, 그의 경호원들은 검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제네바에 발을 디뎠다. ...

    한국경제 | 2021.06.16 21:28 | YONHAP

  • thumbnail
    푸틴, 제네바 도착…미러 정상회담, 예정대로 시작할 듯(종합)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탄 전용기가 16일 낮 12시 27분(이하 제네바 시간) 미·러 정상 회담이 열리는 스위스 제네바에 도착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이에 따라 오후 1시 35분께 시작할 회담이 예정대로 진행될 것으로 전망된다. 푸틴 대통령은 정상 회담에서 기선 제압용으로 상습 지각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앞서 푸틴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30분께 러시아 남부 휴양 도시 소치에서 제네바로 출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6.16 19:50 | YONHAP

  • thumbnail
    "푸틴 대통령, 미러 정상회담 장소 제네바로 출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탄 전용기가 16일 오전(모스크바 시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 예정된 스위스 제네바로 출발했다. 푸틴 대통령이 탄 전용기가 이날 오전 10시 30분께 러시아 남부 휴양도시 소치에서 제네바로 출발했다고 크렘린 풀 기자단이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전했다. 소치에서 제네바까지 비행시간은 약 3시간 30분이 소요될 예정이다. 바이든 미 대통령은 전날 제네바에 도착했다. 미러 정상회담은 이날 오후 1시 ...

    한국경제 | 2021.06.16 18:07 | YONHAP

  • thumbnail
    與, 이재명 맹공한 이준석 벌떼 공격…"뇌피셜 말라"

    ... "생명과 안전에 관한 위협을 '선악 조장 정치' 정도로 치환하는 한가함과 배짱이 참 부럽다"라고 지적했다. 강 최고위원은 "이 대표가 강조하는 능력주의, 실력주의가 국민의힘 구태 답습이라고는 상상도 못했다"라고도 비꼬았다. 전용기 의원도 페이스북에 "최근 수술실 CCTV를 둘러싼 이 대표의 모습은 정책적 질문에 진중하게 답하는 정치인이 아니라, 논점을 흐리며 무책임하게 피해가는 정치평론가의 자세였다. 언제까지 평론만 할 것인가"며 "소신이 무엇인지 알려달라"고 ...

    한국경제 | 2021.06.16 17:34 | YONHAP